2017.10.04 02:01

[일본괴담] 도대체 무엇이었을까

조회 수 8093 추천 수 24 댓글 4
[산이라고 하면 역시 야마나시지.] 라는 생각에, 혼자 야마나시현 여행을 갔었다.

산을 좋아한다고는 해도 등산을 좋아하는 건 아니다.

차를 타고 아슬아슬한 산길을 쭉 달려나가는 것이다.


현 경계를 넘어 막 야마나시현에 들어갔을 무렵, 갑자기 비가 거세게 쏟아져내리기 시작했다.

와이퍼를 가장 빨리 움직이게 했지만 앞이 전혀 안 보일 정도였다.

나는 가능한 한 속도를 늦추고, 상향등을 켠채 천천히 나아갔다.


비는 갑작스레 그쳤다.

잠시 쉴까 싶어, 나는 도로변에 보이는 큰 라면집 앞에 멈춰섰다.

점원에게 [방금 전에는 비가 엄청 내리더라구요.] 하고 말을 걸었다.



하지만 [비요? 비는 전혀 오질 않았는데요...] 라는 대답이 돌아왔다.

산에서는 날씨가 쉽게 바뀐다고 하지만, 아까 그 비는 국지성 호우였던걸까?

가게를 나온 뒤 나는 다시 차에 올라탔다.


하지만 잠시 달렸을 뿐인데 이내 길을 잃고 말았다.

마침 주유소가 보이길래 기름도 넣을 겸 거기 들렀다.

[라면집에서 나와서 왔거든요.] 라고 말을 꺼내며 길을 물었다.



[이 근처에 그런 라면집 없는데요.]

당황스러웠다.

[오늘은 방금 전까지 비가 엄청 와서, 요 앞 산길은 통행금지에요.]



어쩔 수 없이 나는 주유소를 빠져나와 또 달려갔다.

여관이 보이기에, 조금 이른 시간이지만 체크인하기로 했다.

여관 여주인 같은 사람이 나를 맞아주었다.



[오늘은 날씨도 좋으니 저녁 나올 때까지 요 앞 파노라마 라인을 드라이브해 보시는건 어떨까요? 주변에 주유소가 없어서 기름을 먼저 채워둬야하겠지만요.]

분명히 비도 내렸었고, 라면을 먹어서 배는 빵빵한데다 차에 기름도 가득인데...


다음날 찾아간 여관에서 [그런 여관은 없을텐데요.] 라는 대답을 듣고, 나는 숙박을 취소한 후 도쿄로 돌아왔다.



도대체 나는 어디로 여행을 갔었던거람.


출처 - http://vkepitaph.tistory.com/1053

  • BEST [레벨:22]부천의비에리 2017.10.04 02:24
    1. 비구름이 높은 산을 넘지 못하고 쏟아졌고 반대편 날씨는 맑았다. (영동/영서 차이 생각하면 될 듯)
    2. 다시 반대편으로 넘어오게 되었고 영동/영서가 서로 멀게 느끼는 것처럼, 혹은 행정구역이 아예 다른 이유 등 주유소는 라멘집과 산 건너편이라 근처, 동네라고 생각하지 않았다.
    3. 여관이 아니라 여관인 척 불법적인 뭔가를 하는 곳이며 (따라서 필자를 어디론가 보내려하며 다음날 간 여관에서도 이 여관을 모른다) 날씨가 맑다는 것을 보니 다시 산맥을 넘어간 상황이라 주유소를 모른다. 라멘집 이야기했으면 백퍼 알았을듯.
  • BEST [레벨:22]부천의비에리 2017.10.04 02:24
    1. 비구름이 높은 산을 넘지 못하고 쏟아졌고 반대편 날씨는 맑았다. (영동/영서 차이 생각하면 될 듯)
    2. 다시 반대편으로 넘어오게 되었고 영동/영서가 서로 멀게 느끼는 것처럼, 혹은 행정구역이 아예 다른 이유 등 주유소는 라멘집과 산 건너편이라 근처, 동네라고 생각하지 않았다.
    3. 여관이 아니라 여관인 척 불법적인 뭔가를 하는 곳이며 (따라서 필자를 어디론가 보내려하며 다음날 간 여관에서도 이 여관을 모른다) 날씨가 맑다는 것을 보니 다시 산맥을 넘어간 상황이라 주유소를 모른다. 라멘집 이야기했으면 백퍼 알았을듯.
  • [레벨:32]지니장 2017.10.04 09:16
    ㅋㅋㅋ 진지하심 ㅋㅋㅋ
  • [레벨:26]커피맛콜라 2017.10.04 11:24
    사실 부천의 김전일이셨던거임...
  • [레벨:5]급식펨코 2017.10.05 00:16
    탐정이시네여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혐오주의 [혐] 어느 바이크족의 마지막 인사 13 [레벨:23]에펨코랴 2017.10.05 21253 35
사건/사고 아부지 돌굴러가유 32 포텐 [레벨:23]에펨코랴 2017.10.05 58900 115
사건/사고 [깜놀주의] 산악자전거가 위험한 이유 11 [레벨:23]에펨코랴 2017.10.05 12572 24
공지 후원하신분들중에 닉네임 없으신분 말씀좀 부탁드립니다. 1 [레벨:37]독고 2017.10.05 415 2
문명/역사 전쟁터를 휩쓸던 미친놈들.jpg 20 [레벨:1]노양심퀘도 2017.10.05 19143 51
미스테리/미제 약물로 인해 실제 좀비가 된 여성ㄷㄷ 16 [레벨:2]루카스 피아존 2017.10.05 21500 23
사건/사고 아저씨 쳐바르는 현실무쌍, 만인지적에 버금가는 구르카 용병 61 첨부파일 포텐 [레벨:20]개집사 2017.10.05 60207 285
실화/픽션/괴담/번역 구십구.....구십구.........구십구......... 5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7]향유고래거시기 2017.10.04 63476 157
해양/심해 흔한 해삼이 미스테리.!!!!! 59 첨부파일 포텐 [레벨:25]부먹 2017.10.04 68589 211
사회/인간 미국 총기소지 법률에 대해 알아보자 17 [레벨:19]쎄오타임 2017.10.04 5753 39
사건/사고 소말리아 해역 호송전대 - UDT/SEAL 청해부대 24진 공식 패치 공개 12 첨부파일 [레벨:23]DIJONFCO 2017.10.04 7859 21
문명/역사 60년 전 오늘, 인간이 처음으로 우주에 자신들의 자손을 쏘아올렸다 3 첨부파일 [레벨:23]DIJONFCO 2017.10.04 10510 18
자연/생물 지구최강생물 19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8]빨간우유 2017.10.04 16959 42
자연/생물 세상 에서 가장 위험한 개미 불독개미 (불독개미 vs 거미) 4 동영상첨부파일 [레벨:17]사쿠라피쉬 2017.10.04 11847 7
실화/픽션/괴담/번역 충격실화 / 내용 혐 / 동성 애인을 토막살해 하고 시체를 먹은 캐나다 포르노 배우 84 첨부파일 포텐 [레벨:20]개집사 2017.10.04 72408 201
실화/픽션/괴담/번역 [일본괴담] 도대체 무엇이었을까 4 [레벨:24]중앙정보부 2017.10.04 8093 24
질문/요청 혹시 서울 쪽에 점잘보는집 아심? 11 첨부파일 [레벨:22]최붐송 2017.10.04 4879 -6
자연/생물 깁스한 작은 동물들 모음 46 포텐 [레벨:2]빨간맛 2017.10.03 48982 93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 다음
/ 139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