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07 10:37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조회 수 2350 추천 수 5 댓글 4

인사이트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인사이트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인사이트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인사이트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인사이트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이씨는 올해 5월 처치실 간호사가 주는 식사를 하다가 기도가 막혀 중환자실로 옮겨졌다. 


당시 간호 기록지에 따르면 사고가 일어난 날 오후 8시 이씨에게 음식을 줬고, 한시간 30분 뒤 이씨의 기도에 이물질이 있다는 것을 발견했다.

이후 30분이 지나서야 의사에게 질식 위험을 알렸고, 결국 3시간이 지나서야 병원 측은 이씨의 목에 있는 음식물을 빼냈다.


그러나 의사 진료 기록지에는 간호 기록지와는 다르게 이씨가 음식을 섭취하자마자 질식 증상을 보여 처치했다고 기록돼 있다.


그뿐만 아니라 사고 날짜도 26일이지만 27일로 잘못 기재돼 있다.


이에 병원 측 관계자는 "간호 기록지는 말 그대로 시간대별로 기록을 하는 것이고, 의사 기록지는 상황이 벌어졌던 것을 종합적으로 한 번에 기록하는 것"이라고 해명했다.


문제는 그뿐만이 아니었다.


사고가 난 날부터 보름 뒤 중환자실에서 혈액 투석을 받던 이씨는 결국 의식불명이 됐다.


쇼크로 인해 혈압이 크게 낮아진 상태에서 담당의가 투석을 재개하다 심정지가 온 것이다.


이씨는 반혼수 상태라는 진단을 받고 다른 병원 중환자실로 옮겨졌다.


이 과정에서 병원 측은 혈액투석 본인 동의서 서명까지 위조한 것으로 드러났다.


이씨의 보호자는 "동의서에는 이름이 '이영자'로 되어있는데 우리 어머니 이름은 '이염자'다"라며 "이름도 다르게 적었다"고 설명했다.


한편 해당 병원 측은 보호자 측 항의에 치료 절차상의 문제는 없었다면서 의료 분쟁 조정을 신청하라는 입장인 것으로 알려졌다.

5 -
  • [레벨:24]미트로비치 2017.10.07 10:39
    할일은 바쁜데 밥줘야하고 환자 밥먹는 속도는 느리고 존나 급하게 준거같네. 상상이 간다.
  • [레벨:20]Agesia 2017.10.07 10:42
    어느병원이냐...
  • [레벨:28]디킨어박스 2017.10.07 10:51
    간호사가 밥도 먹여줘?
  • [레벨:37]거북아달려 2017.10.07 12:09
    어디냐 저 쓰레기병원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이슈 뱅 여돌 때문에 심쿵한 썰.jpg 9 첨부파일 [레벨:22]알랑방9 2017.10.07 6156 11
이슈 방송 신나게 하는 유시민.jpg 15 첨부파일 [레벨:22]알랑방9 2017.10.07 8118 23
이슈 경찰한테 화풀이..gif 7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4]영어공부중 2017.10.07 2431 4
이슈 교통사고로 말년 병장 숨져 10 첨부파일 [레벨:34]영어공부중 2017.10.07 5784 13
분노 왜 러시아 '미녀'는 되고, 독일 '미남'은 안되나요? 34 첨부파일 [레벨:2]린델로프웨이 2017.10.07 9653 24
감동 20년간 대표팀에 헌신해준 부폰을 위한 이탈리아 대표팀의 선물 83 첨부파일 포텐 [레벨:26]섹스섹스보지털 2017.10.07 49843 333
이슈 카탈루냐 독립 관련해 바르셀로나 얘기하는 유시민.jpg 5 첨부파일 [레벨:33]조이내꺼 2017.10.07 3402 8
이슈 말차휴가나온 병장... 교통사고로 사망 113 첨부파일 포텐 [레벨:36]무갈량 2017.10.07 73119 185
이슈 세르히오 부스케치가 뽑은 수미현역 톱플레이어 5인jpg 47 첨부파일 [레벨:37]킹티치와킹그바 2017.10.07 9891 25
이슈 서영교의 '갑질 금지법' 이란??? 211 첨부파일 포텐 [레벨:27]z.,qck 2017.10.07 34253 168
추억 호마리우 물웅덩이 경기장 드리블.gif 26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5]현승희 2017.10.07 6526 16
이슈 나라 위해 목숨바쳐 일했지만 장애갖고 '안락사' 위기 놓인 은퇴 군견 6 [레벨:19]하얀노을 2017.10.07 1590 14
이슈 드디어 신곡내는 성시경 10 첨부파일 [레벨:37]패스벤더 2017.10.07 6076 11
분노 주의) 추석에 며느리와 성관계 119 첨부파일 포텐 [레벨:30]azaz 2017.10.07 90304 212
이슈 간호사가 준 밥 먹다가 '의식불명' 된 환자, 거기에 진료기록 위조한 대학병원 4 [레벨:19]하얀노을 2017.10.07 2350 5
이슈 미국 바비우드 추가골.gif 2 [레벨:33]조이내꺼 2017.10.07 2836 9
이슈 06월드컵 조콜 독수리골 리턴즈 오늘 오노마 원더골.gif 10 [레벨:33]조이내꺼 2017.10.07 4210 15
이슈 재미로 본 아르헨티나 현지언론 메시 보도 9 첨부파일 [레벨:35]현승희 2017.10.07 5258 15
분노 [분노] 양심적 병역거부 개독 매년 600명 43 첨부파일 [레벨:3]개독교 2017.10.07 5154 -5
이슈 미국 알장군님 멀티골 간지 파넨카 ㄷㄷ.gif 18 [레벨:33]조이내꺼 2017.10.07 6167 14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94 95 96 97 98 99 100 101 102 103 ... 다음
/ 526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