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1.12 17:03

친박계 단일후보' 유승민 의원 "친박의원들은 아바타가 아니다"

조회 수 230 추천 수 1 댓글 1

20190112_170039.jpg 친박계 단일후보\' 유승민 의원 "친박의원들은 아바타가 아니다"


전당대회 후보자 중 유일하게 ‘친박 단일 후보’라는 계파색을 띠고 있는 있는 점도 눈길을 끄는 대목이다. 유력한 대권 후보인 박 전 대표가 그의 전당대회 출마를 용인한 점도 무게를 더한다. 


친박 단일후보’라고 말할 정도로 유일하게 계파색을 띠고 나왔다.
저는 세상이 다 아는 친박입니다. 숨긴다고 숨길 수 있는 것도 아니죠. 사실 처음에는 친박을 팔고, 출마하는 것처럼 보이기 싫어서 출마선언문에 진보적이고 과감한 정책들을 많이 내놨어요. 꼭 해보고 싶어요. 그래서 다른 후보에게 ‘정책과 노선으로 경쟁하자’고 말하는 거죠. 


◆ “박근혜 전 대표와는 ‘동지’…가치 다르면 떠날 수도”

- 과감한 정책들을 내놔서 그런지 박 전 대표와도 부딪히는 정책이 있는데. 
친박의원들은 아바타가 아니에요. 박 전 대표가 들으면 기분 나쁠 수도 있지만 저는 동지라고 생각합니다. 박 전 대표가 추구하는 가치관 등을 공감하고 동의하니까 돕는 거죠. 만약 박 전 대표와 추구하는 가치관 등이 다르면 같이 갈 수 없죠. 정치라는 건 가치를 추구하는 거잖아요. 그리고 법인세에서도 의견이 달라요. 생각의 차이가 있지만 대화를 하고, 결론을 내는 거죠. 이러한 것이 바로 민주주의이기도 하고요.


http://m.tf.co.kr/read/ptoday/951889.htm?retRef=Y&source=#_enliple 


떠나는건 소신이라도 친박아니라는 포도는 팔지마라 

대구 동구가 왜 유승민이 연속당선이고 최근 친박에서 쫒겨나 무소속으로 나왔는데도 동구사람이 왜 찍어줬는데?

첨부 파일
첨부파일
  • [레벨:25]샤훗리 2019.01.12 17:23
    ㅋㅋㅋㅋㅋㅋ 정치를 모르는 애들이 이렇게 많구나

    자기를 방패삼아서 뭐 해달라는 정치인이 이렇게 많은데 자기멋대로 정치할수 있는지 암? 친박애들이 유승민 내세워서 친이계 공천 학살로 살아 남으려고 한건데

    정치는 생물이야. 그러니 이렇게 맨날 뒷통수 맞지 정치인들한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