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0 17:28

포텐 현대 국어에서 나타나는 발음의 변화.txt

조회 수 41595 추천 수 170 댓글 110

ㅚ, ㅙ, ㅞ = ㅞ 와 발음이 같아짐


단모음으로 발음하는 것이 본래 원칙이던 ㅚ 는 이중모음인 ㅞ 로 발음하는 것도 표준 발음으로 인정되어 단모음 ㅚ 는 죽어버림


밑에서 나오는 ㅐ와 ㅔ 가 발음이 똑같아지면서 ㅙ 도 ㅞ 와 같은 발음을 갖게 됨


북한에서는 표기에도 이미 발음의 변화가 반영되어 "외치다"를 "웨치다"로 표기하는 중


심지어 "참외"는 표준 발음인 "차뭬,차뫼"가 아니라 "차메"로 발음하는 등 자음 뒤에 오는 ㅚ 는 ㅔ,ㅐ 와 발음이 같아지는 중


많은 사람들이 ㅚ, ㅙ, ㅞ 의 발음을 구분하지 못하며 

발음하는 사람이 ㅚ, ㅙ, ㅞ 를 구분해서 발음해도 듣는 사람은 차이를 느끼지 못하는 경우가 많음



ㅐ,ㅔ = 같은 발음


많은 현대 한국어 화자들은 ㅐ와 ㅔ 를 구분하지 못하며 

두 단어를 ㅐ도 ㅔ도 아닌 그 사이 중간 정도에 속하는 발음으로 말함


이로 인해 2인칭인 "네"를 1인칭인 "내"와 구별하기 위해 "니", "너" 로 발음하는 현상이 나타남



ㅢ = 소멸 가능성


표준 발음에서 "띄어쓰기"는 "띠어쓰기"로 발음하며, "배달의 민족"은 "배다릐 민족", "배다레 민족"으로 발음함


이것처럼 ㅢ 는 ㅢ 발음이 아니라 ㅣ, ㅔ 로 발음하는, 또는 발음할 수 있는  경우가 많고

"의사"를 "의사"가 아닌 "으사", "이사" 로 발음하는 사람도 있어서


머지 않아서 ㅢ 는 더이상 ㅢ 가 아니라 ㅣ, ㅔ, ㅡ 로만 발음하게 될 수 있음


  • BEST [레벨:2]백백백백백 2019.02.10 17:31
    ㅢ 랑 ㅔ 구분 못하는거 보면 그렇게 불편할수가 없던데
  • BEST [레벨:25]거시기삼단분리 2019.02.10 18:12
    내 기억이 맞다면 본래 'ㅚ' 랑 'ㅟ' 는 각각 독일어의 움라우트 발음인 'ö' 와 'ü' 랑 거의 비슷하다고 알고있음.

    발음하는 방법은 입술을 둥글게 말아서 '오' 할때 발음을 만든 다음 이 입모양을 그대로 유지하면서 '이'라고 발음하면 '오'랑 '이' 사이의 애매한 발음이 나오는데 이게 'ㅚ' 와 상응하는 발음임. 반대로 입술을 '우'모양으로 살짝 내밀면서 동글게 만다음 이를 유지하면서 '이'라고 발음하면 'ㅟ' 발음이 나오게 됨.

    München 뮌헨
    Müller 뮐러
    Möbius 뫼비우스
    Köln 쾰른
    [댓글이 수정되었습니다: 2019-02-10 19:09:47]
  • BEST [레벨:22]자카도대체왜쓰냐 2019.02.11 03:05
    Mew 그것도 정상은 아님
  • BEST [레벨:23]지구평평 2019.02.11 02:59
    남극곰 아 나 이거 존나싫어 시발 다른건 모르겠는데 징징되지 마라 이거 쓸때마다 진짜 막 머리 쥐어 뜯고싶어
  • [레벨:28]Sigurdsso 2019.02.11 10:03
    근데 "네가" 이거 문어체아니었음? 너가가 표준어고 니가가 사투리로 알고 있느었는데
  • [레벨:24]MCFC 2019.02.11 10:58
    Sigurdsso 너가라는 말 자체가 없습니다. 네가 혹은 니가가 올바른 표현
  • [레벨:28]Sigurdsso 2019.02.11 11:21
    MCFC ㅇㅎ 앞으로 그렇게 써야징
  • [레벨:1]Mew 2019.02.11 12:57
    Sigurdsso 나도
  • [레벨:26]출발새끼 2019.02.11 10:11
    우왕 신기하네
  • [레벨:24]플리머스 2019.02.11 10:16
    ㅢ는 보통 으이를 빠르게 말하는 것처럼 들리지 않나 ㅞ,ㅚ,ㅙ는 진짜 구별 불가능 그리고 ㅔ는 평순 중모음, ㅐ는 평순 저모음이니까 신경쓰면 구별될 듯
  • [레벨:20]이청용골넣음 2019.02.11 12:44
    ㅔ ㅖ 도
  • [레벨:1]Mew 2019.02.11 12:58
    이청용골넣음 에.
    에?
    예.
    예에?
    그래요
    그래요오?
  • [레벨:25]숙하이 2019.02.11 14:30
    이제 사투리갖고 계급 나누는 병신들 나오겠네
  • [레벨:3]문교부장 2019.02.12 04:20
    모음발움 ㅇㄷ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썰/괴담/번역 애드거 앨런 포의 검은고양이 마지막 장 녹음 했습니다 3 첨부파일 [레벨:5]이번역은 2019.02.10 1908 8
문명/역사 그리스신화의 막장집안 1: 탄탈로스 가문 5 첨부파일 [레벨:23]순욱문약 2019.02.10 3092 12
문명/역사 [16편] 망국의 위기에서 나라를 구한 구국의 영웅, 바다의 신, 성웅 이순신 8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10]제트 2019.02.10 13338 183
문명/역사 한반도 역사상 가장 존재감없던 고대국가 25 첨부파일 [레벨:34]초원이 2019.02.10 16219 33
썰/괴담/번역 2ch) 굉장히 기분 좋은 자위 방법을 발견했다. 123 포텐 [레벨:7]^^7 2019.02.10 62623 157
문명/역사 한반도 왕조 역사상 최연소 아빠가 된 임금.jpg 38 첨부파일 포텐 [레벨:39]부산홍보대사 2019.02.10 39719 86
일생/일화 군함 위장도색 35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19.02.10 52099 210
일생/일화 한 소녀의 죽음 8 첨부파일 [레벨:33]스윗슈가남코니 2019.02.10 5432 24
일생/일화 처음으로 엄마를 보다 23 첨부파일 포텐 [레벨:33]스윗슈가남코니 2019.02.10 37701 224
자연/생물 (약혐)해변위를 걷는 불가사리.gif 55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7]^^7 2019.02.10 57742 121
일생/일화 파인애플 수확장면 10 동영상첨부파일 [레벨:7]^^7 2019.02.10 9811 35
일생/일화 테일러가 작정하고 만든 곡 120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19.02.10 33704 156
일생/일화 현대 국어에서 나타나는 발음의 변화.txt 110 포텐 [레벨:35]Tottia 2019.02.10 41595 157
질병/상처 19세기의 결석 제거방법.jpg 226 첨부파일 포텐 [레벨:2]갓삼사 2019.02.10 71525 303
질문/요청 아래 명량글보고도 궁금한게 있네요. 10 [레벨:30]대포병 2019.02.10 434 3
소개 일제강점기 일본군 만행 생생 증언 101 포텐 [레벨:6]딸동진 2019.02.10 25237 167
문명/역사 방탄헬멧하면 꼭나오는 수박사건의 진실.jpg 41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갓삼사 2019.02.10 58845 202
문명/역사 펌-밀리터리) 큰 탄을 컴팩트한 총에 넣어서 쏘면 쩔겠지? - MC-51 3 [레벨:27]탑골공원유망주 2019.02.10 4856 31
문명/역사 에이스 컴뱃 세계관 이야기 - 6. 벨카 전쟁(完) 9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4]절대킹유해 2019.02.10 3498 12
자연/생물 코브라 뼈 jpg 3 [레벨:34]camussss 2019.02.10 8039 6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417 1418 1419 1420 1421 1422 1423 1424 1425 1426 ... 다음
/ 3,3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