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2.12 11:34

진정한 어머니

조회 수 768 추천 수 4 댓글 4

러시아 모스크바 외곽에 위치한 야로슬라블 마을에 기괴한 소문이 퍼졌습니다. 아무도 살지 않는 폐가에 자꾸만 어린 아이 울음소리가 들렸다. 이를 수상하게 여긴 한 주민이 경찰에 신고를 했습니다.

611311110012672159_1.jpg 진정한 어머니

이곳 저곳 살펴보던 중, 구석에 작은 방에 갓 돌이 지난 듯한 아이가 누워 있었다.
발견 당시 아이 건강 상태는 최악이었다. 곧바로 병원에 후송돼 치료를 받기 시작했고. 경찰이 조사해보니 아이 이름은 리자 버비츠카야. 부모와는 연락이 닿지 않았다.
아이는 차츰 건강을 되찾았습니다. 거기에는 이나 니카의 도움이 컸다. 리자 옆 병실에 입원해있던 아이의 엄마였는데, 부모도 없이 홀로 병원생활을 하고 있는 리자의 병실을 매일 같이 찾아가 보살펴주었다.
어느날 아이는 고아원으로 떠나게 됬습니다. 소식을 들은 이나는 망설임 없이 입양을 결정했습니다.

611311110012672159_3.jpg 진정한 어머니

가족들은 결사반대를 외쳤지만 입양을 강행했습니다. 
아이는 커서 러시아에서 열리는 미인대회에 출전하기로 한다. 
결과는 우승이였다

859430ab-ad42-4426-8f90-34613749411f.jpg 진정한 어머니

Liza-1024x683.jpg 진정한 어머니

현재 러시아에서  유명한 모델 중 한 명이 되었고, 리자의 이름으로 러시아 전역에 떠들썩해지자, 뜻밖의 연락 한 통이 도착했다다. 
바로 친모였다. 지금이라도 만나고 싶다고 언급했다
하지만 리자는 “나의 어머니는 이나 한 명이다”라고 답했다.
4 -
  • [레벨:20]남극곰 2019.02.12 11:46
    우웅
  • [레벨:23]하얀첼로 2019.02.12 11:52
    토비 도슨(한국명 김수철)이라는 미국 올림픽 스키 선수도 있었잖아.
    물론 이 경우에는 해피엔딩이었지만.
    그때 "내가 니 애비다"라고 한 쓰레기들이 40명이 넘었다는데........
  • [레벨:29]텃새 2019.02.12 12:38
    폐가에 버려놓고서는 지금이라도 만나고 싶긴 개뿔이나.. 진짜 인간 쓰레기 새끼네
  • [레벨:21]알투디투냥 2019.02.12 13:42
    천안함 용사 보상금나오니까 찾아왔던 애미년이 오버랩 되네요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자연/생물 [자동재생]사람잡아먹고 생포된 직후의 호랑이 울음소리.AVI 29 동영상 [레벨:2]독고 2019.02.12 8074 28
질병/상처 (혐오주의)칼에 베인 손목 특수분장.GIF 48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독고 2019.02.12 58576 126
미스테리/미제 펨창들 진짜 궁금해서 묻는건데 12 [레벨:1]인생은노빠꾸다 2019.02.12 1148 -32
자연/생물 세상에서 가장 위험한 뱀 블랙맘바 108 포텐 [레벨:2]독고 2019.02.12 26398 173
자연/생물 코끼리에게 털리는 타조.GIF 83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독고 2019.02.12 32422 156
사건/사고 무단횡단 모음 29 [레벨:2]독고 2019.02.12 3405 13
미스테리/미제 한국어로 발음은 나는데 쓸수 없는 단어1. ᆜ , ᆖ 131 첨부파일 포텐 [레벨:1]전지적펨코시점 2019.02.12 52762 197
질문/요청 미갤 성님들 질문이 잇습니다 7 [레벨:4]우리꾸 2019.02.12 274 3
문명/역사 토크멘터러 전쟁사의 오류들 1 - 30년 전쟁편 4 첨부파일 [레벨:13]LYSF 2019.02.12 1399 13
자연/생물 꼬리를 거미 모습으로 흉내내는 뱀.gif 6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4]미믹 2019.02.12 73317 222
일생/일화 진정한 사제지간 1 첨부파일 [레벨:33]스윗슈가남코니 2019.02.12 1894 3
문명/역사 ㅎㅂ) 아르테미스의 잔인함을 보여주는 일화 91 첨부파일 포텐 [레벨:11]카를로스솔레르 2019.02.12 73659 197
자연/생물 물먹는 파충류들.gif 48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11]카를로스솔레르 2019.02.12 41599 98
자연/생물 유럽에 사는 동양 용 39 첨부파일 포텐 [레벨:24]고승덕 2019.02.12 58069 305
문명/역사 ‘일왕에 폭탄 투척’ 이봉창 선서문, 문화재 된다 38 첨부파일 포텐 [레벨:20]후회하고있어요2 2019.02.12 11145 134
일생/일화 진정한 영웅 6 첨부파일 [레벨:33]스윗슈가남코니 2019.02.12 1568 3
일생/일화 진정한 어머니 4 첨부파일 [레벨:33]스윗슈가남코니 2019.02.12 768 4
썰/괴담/번역 세가지 선택 -1- 1 [레벨:3]엉덩일흔드록뱌 2019.02.12 426 1
문명/역사 펌-밀리터리) 세계최초, 단지 그 뿐 - Fliegerfaust 3 [레벨:24]탑골공원유망주 2019.02.12 1577 24
천체/우주 만약 우주에서 우주복을 벗는다면 어떻게 될까? 57 첨부파일 포텐 [레벨:2]^^7 2019.02.12 40507 158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25 126 127 128 129 130 131 132 133 134 ... 다음
/ 21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