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9 23:09

소비자심리지수 5개월 연속 상승세, 기준치 100을 상회, 언론의 반응 무덤덤. 경제심리지수 4개월째 개선 vs '경제위기설'로 경제심리 짓누르는 언론 보도

조회 수 238 추천 수 2 댓글 8

경제심리지수 4개월째 개선 vs '경제위기설'로 경제심리 짓누르는 언론 보도


최성근 이코노미스트 입력 2019.05.13. 06:20


https://news.v.daum.net/v/20190513062006338?f=m



하지만 지난해 사상 최악이라고 말하던 내수 경기, 그 중에서도 소비 경기는 오히려 호조를 보였다. 2018년 경제성장률 지표 중 지출 항목에서 가계의 소비를 나타내는 민간소비 증가율(실질 기준)은 2.8%로 6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고, 13년 만에 경제성장률을 상회하는 결과를 나타냈다. 매월 산업활동동향 지표에서 발표되는 소비관련지표인 소매판매액 증가율(불변 기준)은 연간 4.3%를 기록해 2011년 이후 7년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다.


그럼에도 언론에서는 이러한 사실은 잘 다뤄지지 않고, 지난해 부진했던 기업의 투자 지표들과 뭉뚱그려서 한국경제의 내수가 외환위기나 금융위기 이후 가장 부진했다며 마치 한국경제가 경제위기에라도 빠진 것처럼 호도하는 기사들이 적지 않았다. 특히 투자와 관련해서는 이미 2017년에 역대급 반도체 설비투자가 이뤄졌고, 다음해 종료되면서 '기저효과'의 영향이 명백함에도 이러한 사실은 생략한 채 단순히 전년과 비교해 급락한 지표만을 부각시켰다.


올해 들어서도 마찬가지다. 1분기 경제성장률이 전기 대비 –0.3%로 예상보다 크게 하락한 것으로 나타나자 언론에 비춰진 한국경제는 이미 초유의 위기상황에 심지어 디플레이션(경기침체)에 빠져 탈출구가 없는 것처럼 묘사되고 있다. 언론에서 나오는 '역성장 쇼크'라는 말만 반복적으로 듣게 되는 국민들의 경제심리는 정말 쇼크에 빠지게 된다.


그러나 성장률 지표를 뜯어보면 부진한 이유가 있다. 전기 대비 성장률의 특성상 이전 분기 성장률이 호조를 나타내면 그 다음 분기 성장률은 낮아지는 게 일반적이다. 지난 2017년 3분기에도 전기 대비 1.4%로 깜짝 성장률을 기록한 탓에 이어진 4분기에는 전기 대비 –0.2%로 마이너스 성장률을 기록한 바 있다. 그러나 2017년 연간 3.1% 성장률을 기록해 2014년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고, 우려했던 마이너스 성장률 쇼크는 없었다. 마찬가지로 지난해 4분기에도 우리 경제는 전기 대비 1.0%의 깜짝 성장을 했고, 올 1분기는 그에 따르는 기저효과를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다.


이렇게 소비자심리지수가 5개월 연속 상승세를 나타내고, 기준치 100을 상회했음에도, 막상 언론의 반응은 더할나위 없이 무덤덤하다. 관련 기사를 찾아보면 “소비자심리지수 개선됐지만, 자영업자는 악화”라는 보도가 대부분이며, 그 결과 소비자심리지수가 개선된 성과는 별로 부각되지 못한 채 희석됐다.

  • [레벨:25]오팔황금용 2019.05.19 23:22
    저 기자분 말씀대로면 마이너스 없이 계속 플러스 성장률만 기록한 박근혜는 무슨 경제의 신인가보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전기 대비 성장률 특성상 이전 분기 성장률 호조시 다음에는 성장률이 낮아진다는데, 그 낙폭이 유례가 없을 정도로 심한 두 번이 다 문재인 임기인건 뭘로 설명가능한가요???? 17년 4/4분기에 낙폭이 -1.6, 19년 1/4분기에 -1.3인데, 그 개병신 박근혜 임기동안 최고 낙폭이 -0.4인데요????

    설비투자가 역대급인데 2017년에 그게 끝나서 다음 해 내내 영향을 줬을거라고요? 그럼 종료된 직후의 분기에만 그게 반영되어야하지 않겠습니까??? 분기대비 지표라 한 분기가 끝나면 그 전 분기는 의미가 없어지잖아요? 그런데도 2018년 전체에 영향을 줬을거라면서 아무렇게나 아전인수식 해석하는건 어떻게 설명하실건가요???

    팩트체크는 보수언론만 대상이고, 정부 옹호측 기사는 님이 말하는 팩트체크 대상에서 제외인가봐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23:28
    오팔황금용 솔직히 박근혜 전 대통령이 다 못한것은 아닙니다

    전두환환수법으로 호남이나 그외 중도층에서도 지지도가 높았었고
    오히려 진보진영에서도 제대로 처벌하지 못했던것을 마무리한다고 했었습니다

    김영란법 통과??????
    이거 다른 대통령들은 못했을겁니다
    문재인대통령은 물론이고
    노무현 전대통령이나 이명박 전대통령이
    시도했었다면 반드시 실패했을만큼
    통과가 어려운 법이었는데
    국회의원제외라고 하지만 통과시켰습니다
  • [레벨:25]오팔황금용 2019.05.19 23:30
    미키마우스쨩 아......그래서 박근혜가 경제는 비교적 잘했다?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23:32
    오팔황금용 솔직히 경제분야는 잘 모름
    그렇기에 뉴스로밖에 알수는 없지만

    잘했는지는 잘 모르겠지만
    못했다고 하기도 애매하지 않았나요??
  • [레벨:25]오팔황금용 2019.05.19 23:34
    미키마우스쨩 경제 분야를 잘 모르신다면서

    왜 현 정부에 비판적인 보수언론 기사는 잘못됐다면서 팩트체크 해야한다더니

    현 정권 옹호하는 경제관련 기사는 팩트체크 없이 그냥 들고오세요?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23:35
    오팔황금용 다들 경제가 어렵다는 뉴스만 많이 나오는데

    그렇지 않다는 뉴스가 보여 신기해서
    다른 사람들도 읽어보고 어떠한지 생각해보는 계기가 되면 좋을것 같아서요 ㅎㅎ
  • [레벨:25]오팔황금용 2019.05.19 23:42
    미키마우스쨩 ㅋㅋㅋㅋ 다음부턴 균형감각 있게 양 쪽 기사 다 팩트체크를 중요하게 여기시는건 어떨까요?

    그래도 박근혜가 경제 조져서 문재인이 고생한다고 안하시고 박근혜가 못했다고 하기도 애매하다고 하시는걸 보니

    대가리 개박살나진 않으셨나보네요 ㅋㅋ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23:50
    오팔황금용 사실 박근혜대통령 최순실 게이트는 엄청난 충격이었습니다 ㅠㅠ

    박근혜 대표시절 선거유세(?)하는걸 멀리서 봤지만(한 10미터정도 옆으로 지나가는거) 그때는 진짜 빛나는 존재였어요

    잔다르크처럼 전국을 휩쓸고 다니던
    사람이었기에 최순실의 존재를 알게나서
    엄청난 충격을 받았어요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자유 자한당이든 민주당이든 차이나머니 먹은새끼들이 많아서... 12 [레벨:26]유부덮밥 2019.05.20 221 5
자유 북핵 30년의 허상과 진실 4 첨부파일 [레벨:22]헬해머 2019.05.20 215 6
자유 근데 박근혜가 뇌물 강요죄 적용된게 미르, k스포츠재단이냐? 3 [레벨:26]유부덮밥 2019.05.20 166 3
자유 바이든 "김정은 같은 폭군 포용하나?…트럼프는 그렇다" [레벨:30]호모까기인형 2019.05.20 102  
자유 아직도 박근혜는 국정농단 허수아비라는 글을 간간히 보게되는데 78 [레벨:22]골드밥 2019.05.20 202 -7
이슈 문 대통령, 23일 부시 전 대통령 만난다..한미 우호 방안 등 논의 2 첨부파일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134 3
자유 정체성에 혼란이 온다 7 [레벨:25]오팔황금용 2019.05.19 261 12
콜로세움 방구석 경제 좆문가 유부덮밥님 8 첨부파일 [레벨:21]메카툰 2019.05.19 243 -4
자유 경제1등 포텐글 삭제~ 3 첨부파일 [레벨:25]죽창 2019.05.19 246 19
이슈 홍준표-유시민 함께 대선 ‘몸풀기’? - 경남매일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164 2
자유 여성 할당제 5개년 로드맵 1 첨부파일 [레벨:34]방배동주민 2019.05.19 163 2
자유 나도 문재인 싫어하지만 문재인 적당히 찾자 시발... 12 첨부파일 [레벨:26]삼성효 2019.05.19 212 11
자유 속보ㅡ남북정상회담 성사 1 첨부파일 [레벨:8]유라와병원놀이 2019.05.19 219 2
이슈 소비자심리지수 5개월 연속 상승세, 기준치 100을 상회, 언론의 반응 무덤덤. 경제심리지수 4개월째 개선 vs '경제위기설'로 경제심리 짓누르는 언론 보도 8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05.19 238 -3
자유 ??? : 아몰랑 5년뒤 나라가 어찌되건 알 바냐고!! 3 첨부파일 [레벨:13]고려 2019.05.19 207 9
자유 경제 괜찮단 새끼들 밖에 좀 나가보고 해봐라. 30 [레벨:26]유부덮밥 2019.05.19 454 9
자유 박근혜, 청와대 로고 변경 주장하자...최순실 "낫토 드세요, 낫토" 2 [레벨:36]82년생김지영 2019.05.19 203  
자유 경인선..경인선으로 가자... [레벨:24]호떡팔이사자 2019.05.19 159 4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5153 5154 5155 5156 5157 5158 5159 5160 5161 5162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