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4 17:41

[공홈] 위르겐 클롭 감독 "리버풀의 정신력, 이것이 제가 이 팀을 사랑하는 이유입니다"

조회 수 397 추천 수 19 댓글 5

klopp.PNG [공홈] 위르겐 클롭 감독 "리버풀의 정신력, 이것이 제가 이 팀을 사랑하는 이유입니다"

시즌 초반, 리버풀의 정신력과 탄력은 그러한 능력들이 오늘, 안필드에서 아스날을 상대로 다시 한 번 발휘되어야 한다고 생각하는 위르겐 클롭 감독을 기쁘게 했다.


클롭은 리버풀이 시즌 개막 후 4경기를 잘 치룬 것에 대해 기뻐했지만, 아스날을 상대로 엄격한 시험대에 오를 것이라는 것을 알고 있었다.


클롭은 매치데이 프로그램에서 다음과 같이 말했다.


"아스날이 지난 시즌에 비해 강해졌다는 것에는 의심의 여지가 없다고 생각해요. 아스날이 보여준 인상적이고, 광범위한 이적시장에서의 행보를 제외하고 생각해도 말이에요. 그들은 올 여름, 엄청난 선수들을 영입했습니다."


"이것이 프리시즌에 '이번 시즌에 우승 경쟁자는 몇몇 클럽밖에 안될 것' 이라는 외부의 시선을 제가 좋아하지 않았던 이유입니다. 이건 진짜 말이 안되는 소리에요. 만약, 누군가 아스날을 리그 최고의 팀들 중 하나라고 생각하지 않는다면, 그건 완전히 터무니없는 생각일 겁니다."


"아스날은 우승 경쟁을 하기 위해 필요한 모든 것을 가지고 있습니다. 저는 이것이, 우리가 프리미어리그에서 흥미진진한 시즌을 보내는 이유라고 생각해요."


"저와 리버풀 스태프들에게 좋은 소식은 우리가 따로 선수들에게 '오늘 너희는 월드 클래스 상대를 만나는 거야' 라고 상기시킬 필요가 없다는 거에요. 우리 선수들이 다시금 보여준 특성과 자세는 저를 자부심으로 가득차게 만들어주죠. 선수들은 다시 한 번, 정신력에 있어 그들이 뒤쳐지지 않을 것임을 증명할 거에요."


"모든 면에 있어 최고 수준에 도달하기 전에, 경기력 수준에는 리듬이 필요합니다 - 하지만 정신력이나 사기 같은 것들은 일정할 수 있죠."


"웸블리에서 열린 커뮤니티쉴드 경기 부터 지난 주말, 사우스햄튼 전까지 제가 지켜본 결과, 우리 선수들은 8월의 무자비한 환경이 그들의 근면함이나 신념에 영향을 미치지 않도록 하고 있습니다."


"맞아요, 시즌 초반은 치열합니다. 하지만 우리 선수들은 그것에 적응했어요. 그들은 그러한 치열함에 대해 두려워하지 않습니다. 사실 이건 우리 팀이 가진 특징의 한 부분이에요 - 이게 우리 팀의 정체성입니다."


"시즌 시작부터, 저에게 상당한 기쁨을 준 또 하나의 요인은, 바로 우리 팀의 '좌절을 받아들이고 다시 한 번 반응하는 능력'이었어요. 일찍 부터 그러한 능력이 우리 팀에 있었고, 이러한 능력은 계속 남아있어야합니다."


"맨시티 전이나 첼시 전에서 처럼, 주전 선수를 부상으로 잃거나 경기 중 좋지 못한 경기력에 대해서, 이를 먼저 받아들였고 우리는 우리의 대응 방식에서 최고의 모습들을 보였습니다."


"우리는 녹 다운 되어도, 다시 일어나 싸울 준비가 된 팀입니다."


"오늘 경기나, 시즌 중에 우린 큰 시련을 마주하고 해결해야하는 거대한 장애물을 맞닥뜨릴 때가 있을 겁니다. 하지만 저는 이 팀과 함께라면, 다시 일어나고, 가라앉지 않을 것임을 알고 있습니다. 이것이 제가 그들을 이토록 사랑하는 이유입니다."


https://www.liverpoolfc.com/news/first-team/361987-jurgen-klopp-arsenal-programme-notes


[퍼가기가 금지된 글입니다 - 캡처 방지 위해 글 열람 사용자 아이디/아이피가 자동으로 표기됩니다]
  • [레벨:32]먼훗날언젠가 2019.08.24 17:50
    이번 경기 유료지?
  • [레벨:28]Propose 2019.08.24 17:54
    먼훗날언젠가 유료

    상위 6개팀간 맞대결은 토트넘 없으면 거의 유료라고 보면 될 듯

    유료 중계가 확 늘었음


    에이클라 관계자는 "지난 시즌에도 그랬고, 이번 시즌에도 손흥민이 출전하는 토트넘 경기는 전 경기 무료로 제공한다. 디지털 중계권을 구입한 다음카카오, 아프리카TV 등에서 모두 볼 수 있다"고 밝혔다.

    디지털 중계 중 유료 경기는 라운드당 세 경기이며, 토트넘을 제외한 빅5(맨체스터 시티, 리버풀, 첼시, 아스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팀간 맞대결이나 빅 5팀 경기 중 화제성 높은 매치업이 SPOT NOW에서 유료 중계된다.
  • [레벨:31]ApN_NonE 2019.08.24 18:29
    먼훗날언젠가 나도 아깝긴한데 나우 질렀음 개비싸 ㅡㅡ
  • [레벨:4]믿을만한 2019.08.24 17:51
    리버풀 미드진은 정신력이 기술을 이긴다는걸 증명함. 바르샤전때. . .팀 스피릿은 세계최고
  • [레벨:24]버풀우승길만걷자 2019.08.24 21:54
    그 다죽어가던 스피릿
    형님께서 다시 심어주신겁니다...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정보 [공홈]레알 마드리드 소집 명단(vs바야돌리드) 24 첨부파일 [레벨:38]에이미산티아고 2019.08.24 1658 18
번역기사 [Goal] 카메룬 프로 축구 리그는 규정 위반으로 인해 개막이 연기되었습니다 1 첨부파일 [레벨:20]스카이스포츠 2019.08.24 420 8
번역기사 [스포르트빌트] 오마르 마스카렐 "무리뉴와 코바치 그리고 와그너" 5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19.08.24 216 6
번역기사 [풋볼 이탈리아] 나폴리, 이카르디의 결정 48시간 기다린다.. 안되면 요렌테로 5 첨부파일 [레벨:34]다케시 2019.08.24 2305 14
번역기사 [트라이벌풋볼] 토트넘의 완야마는 AC밀란으로 가고 싶어한다 6 첨부파일 [레벨:20]스카이스포츠 2019.08.24 1082 22
번역기사 [더 선] 네빌 "아스날은 안필드에 21세 이하 선수 4명을 대리고 가면 안된다" 61 첨부파일 포텐 [레벨:37]Woooooo 2019.08.24 22472 78
번역기사 [마르카-호펠디]지단과 베일&하메스의 관계는 정상화되었다. 4 첨부파일 [레벨:38]에이미산티아고 2019.08.24 520 14
번역기사 [풋볼런던] 언론들은 아스날의몬레알이적이 곧 이루어질것이라고 암시함-이에대한 에메리의생각 34 첨부파일 포텐 [레벨:23]DEAN21 2019.08.24 15269 62
번역기사 [코리에레 델로 스포르트] 칼리니치, 로마행 동의 6 첨부파일 [레벨:34]다케시 2019.08.24 325 15
번역기사 [공홈] 조던 헨더슨 "아스날을 상대로 승점 3점을 얻기 위해선, 최고의 경기력이 필요합니다" 19 첨부파일 [레벨:20]스카이스포츠 2019.08.24 1199 24
번역기사 [FT-WeserKurier 인용] 오직 브레멘만을 원하는 나빌 벤탈렙 7 [레벨:36]베니막스레온랄프 2019.08.24 1325 7
번역기사 [fox sports asia] 브레멘은 가장 오랜기간동안 분데스리가에서 활약한 클럽이 되었다. 7 첨부파일 [레벨:30]oh co 2019.08.24 367 12
오피셜 [공홈] FC 위트레흐트, 바르트 람셀라르 영입 1 첨부파일 [레벨:37]RN8 2019.08.24 239 15
국내기사 [OSEN] 호날두, "잠재력 큰 펠릭스, 스페인서 내 성공 재현 가능" 30 첨부파일 [레벨:35]연감 2019.08.24 2131 20
번역기사 [MARCA] 나초 몬레알은 레알소시에다드와 2년계약을 맺을것 21 첨부파일 [레벨:22]이야라 2019.08.24 563 22
번역기사 [공홈] 위르겐 클롭 감독 "리버풀의 정신력, 이것이 제가 이 팀을 사랑하는 이유입니다" 5 첨부파일 [레벨:20]스카이스포츠 2019.08.24 397 19
번역기사 [fox sports asia] 이적금지가 아니면 첼시를 떠났을 5명을 알아보자 8 첨부파일 [레벨:30]oh co 2019.08.24 2512 19
국내기사 [인터풋볼]포체티노 감독, "에릭센 이적상황? 토트넘에 좋지않아"...답답함 토로 61 첨부파일 포텐 [레벨:25]해리맥과이어 2019.08.24 18243 89
번역기사 [FB-빌트+ 인용] “축신” 나빌 벤탈렙 영입을 위한 브레멘과 이름 모를 두 구단의 경쟁 6 [레벨:36]베니막스레온랄프 2019.08.24 291 14
번역기사 [ESPN] 팬들로부터 폭언 들은 스웨덴 전설 라르손, 감독 맡은 지 2개월 만에 사임 19 포텐 [레벨:38]20Dele 2019.08.24 18270 81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3350 3351 3352 3353 3354 3355 3356 3357 3358 3359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