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3 10:46

포텐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조회 수 46938 추천 수 203 댓글 59


20191023_101858.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머그샷은 폴리스 포토그래프의 은어로 머그란 말은 17세기부터 사용된 얼굴을 뜻하는 말이었다.




20191023_101919.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이때 당시 만화처럼 과장된 사람의 표정을 본딴 컵들이 만들어졌기 때문이다.



20191023_102022.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그리고 이 머그(Mug)란 말엔 누군가를 털어버린다는 뜻도 포함해 당시 경찰들이 범죄자들을 머그라 부르기 시작해 이름이 머그샷으로 남게 되었다.


20191022_153832.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이 머그샷이 처음 나온 것은 18세기 유럽. 


주민등록증 같은 신분을 확인할 수 있는 제도가 없었던 시기에 범죄자들은 수시로 자신의 신분을 바꿔가며 범죄를 저질렀다.




20191023_102103.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당시 경찰들이 상습범을 찾아내는 방법은 수시로 감옥의 죄수들을 강당에 모아놓고 뺑뺑이를 돌게해 문제가 되는 죄수의 얼굴을 익히는 것이 전부였다. 







그러나 시간이 지나면 지날수록 부정확해지는 기억에 의존한 방식은







범죄자와 비슷하게 생겼다는 애-매한 이유만으로 체포되는 억울한 사람도 생기게 되고 수사에 혼선이 빚어졌기 때문에 당시 경찰들은 골머리를 앓고 있었다.



20191023_102649.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그러던 와중 1839년에 들어서 경찰들에게 아주 기막힌 발명의 소식이 들려온다.


그것은 바로 사진이었다.


마치 마법과도 같이 용의자의 인상착의를 한장의 종이에 담아내는 이 엄청난 발명으로 인해경찰의 수사력은 비약적인 발전을 하게 된다.


20191022_153633.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이후 머그샷은 탁월한 증거로 여겨지게 됐고 1843년 벨기에의 경찰이 범죄자의 초상을 찍은 것을 최초로 하여 1854년에는 스위스에서 여러장의 용의자사진을 배포해 지명수배자를 검거하는데 처음으로 성공했다.



그런데 곧 문제가 터진다.

20191023_103003.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시간이 점점 지나고 보니 머그샷이 만능이 아니란 문제였다.




같은 사람을 찍더라도 자세나 조명등의 조건에 따라 인상착의가 바꼈기 때문이다.




20191023_103745.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이 문제는 1883년 범죄수사학의 창시자이자 파리 경시청의 감식요원이었던 알퐁스 베르티옹이 




20191023_103802.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머그샷 촬영 시 범죄자들을 검은 벽 앞에 세운 후 얼굴의 앞과 옆을 찍는 것으로 통일시켜 해결하게 된다.



20191023_104245.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이후 베르티옹은 범죄자를 확실하게 구분하기 위해서 문신이나 흉터 귀의 모양과 팔의 길이등 몸의 특징을 사진 밑에 표시하여 구별하는 베르티옹 시스템을 고안했다.



20191023_104450.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19세기 말 손가락의 지문을 토대로 범죄를 수사하는 방식이 개발되자 쓸데없이 많은 범인의 정보를 표시하는 것은 지문으로 대체되었지만



20191023_104506.png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범죄자의 얼굴을 찍는 이 머그샷만큼은 사라지지 않고 지금까지도 계속 사용되고 있다.






출처- 인터넷


감수- 내 대가리


편집- 내 손가락

  • BEST [레벨:22]가는고야 2019.10.23 11:00
    참고로 mug의 동사뜻은 강도하다로 사용됨. I was mugged. 나 강도당했어.
  • BEST [레벨:2]고블린슬레이어 2019.10.23 17:56
    https://img.huffingtonpost.com/asset/5d71c90b240000951976ffa8.jpeg?ops=scalefit_630_noupscale

    머그샷으로 모델 데뷔한 레전드 사진
  • [레벨:24]마운틴두유 2019.10.23 18:08
    크레토스를 데려오다니 ㄷㄷㄷㄷ
  • [레벨:2]한국외대 2019.10.23 18:11
    ㅋㅋㅋㅋㅋㅋ 빡빡이 잘못 데려왔네 ㅋㅋㅋ
  • [레벨:21]별이남편 2019.10.23 18:11
    않이 시밬ㅋㅋㅋ
    이건 또 존나 정성 너무 좋아
  • [레벨:20]발정난놈 2019.10.23 18:15
    범죄자 항문도 사진 찍어보지

    들갈때 항문 검사도 한다더만
  • [레벨:1]MUG3 2019.10.23 18:32
    뭐야.... 닉 바꾼지 얼마안됬는데...
  • [레벨:25]xSpecter 2019.10.23 18:33
    뜨또는 왜ㅋㅋ
  • [레벨:18]네이더스 2019.10.23 19:18
    흠 몽타주라는 사람 나올줄 알았는데 안나오넹...
  • [레벨:21]약탄소년단 2019.10.23 19:57
    ㅈ비버 거북목이네 ㅋㅋㅋ
  • [레벨:9]박정수 2019.10.24 01:02
    뜨또 거북목 오지네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우주/과학 앞으로의 우주 개발계획과 대한민국의 역할 106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0]브릴엠볼로 2019.10.23 23279 219
사건/사고 전세계 상황 9 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2019.10.23 1809 11
사건/사고 H신문 동료기자 폭행치사 사건 70 첨부파일 포텐 [레벨:23]롯데리아알바생 2019.10.23 37329 281
탁상공론 이 사회는 남자한테 경제권이 없음 11 [레벨:20]키리타니마츠리 2019.10.23 1195 7
사건/사고 [시끄러움] 철도 건널목을 건너는 경찰차 3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2019.10.23 3046 3
문명/역사 현실 5 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2019.10.23 1877 11
탁상공론 유튜버 한달 수입 top10....JPG 325 첨부파일 포텐 [레벨:23]물리법칙 2019.10.23 98773 353
자연/생물 빨간 레깅스 ㅗㅜㅑ...금수저 집안에서 씹너프당한 비운의 새, '느그사촌' 32 첨부파일 포텐 [레벨:25][김학범] 2019.10.23 102674 110
질문/요청 횽들 원래 달이 빨개유? 6 첨부파일 [레벨:12]첼시미래마운트 2019.10.23 836 5
문명/역사 오로지 관상을 목적으로 만들어진 성 151 첨부파일 포텐 [레벨:39]김흑백 2019.10.23 59835 330
일생/일화 미국 거시기 관심들 좀 있으신거 같아서 9 첨부파일 [레벨:29]디팔티의런튜브 2019.10.23 4411 4
문명/역사 범죄자만 찍는 사진 머그샷의 역사 59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오삼도리 2019.10.23 46938 198
자연/생물 비둘기 자는거 포착함. 7 첨부파일 [레벨:36]애교자판기꽃케이 2019.10.23 5647 21
자연/생물 장수말벌 21 첨부파일 [레벨:22]*23# 2019.10.23 4119 15
일생/일화 사람이 탑승한채로 비행을 하는 드론 .jpg 11 첨부파일 [레벨:36]좋은연인 2019.10.23 5374 22
문명/역사 미국의 유일한 황제폐하 62 첨부파일 포텐 [레벨:34]대무신왕 2019.10.23 52491 218
사건/사고 한국계 대통령 후보가 출마한 볼리비아 대선 근황.jpg 42 첨부파일 포텐 [레벨:25]크랭크베이트 2019.10.23 54318 295
일생/일화 트황상은 이미 지지층을 많이 잃음. 208 포텐 [레벨:29]디팔티의런튜브 2019.10.23 41592 256
일생/일화 역사 강사 설민석의 뿌리 202 첨부파일 포텐 [레벨:22]팬티메리야스 2019.10.23 71051 317
자연/생물 고양잇과 동물들의 공통점....GIF 74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9]판판야 2019.10.23 44801 303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74 75 76 77 78 79 80 81 82 83 ... 다음
/ 2,66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