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7 11:43

[바바리안풋볼] 바이언의 새 수장은 펩의 귀환을 배제하지 않았다.

조회 수 372 추천 수 19 댓글 10

캡처.JPG [바바리안풋볼] 바이언의 새 수장은 펩의 귀환을 배제하지 않았다.

한지 플릭이 적어도 크리스마스까지는 팀을 이끌것이라는 것은 금요일 바이에른 뮌헨의 연례 총회에서 루메니게에 의해 확인되었다. 니코 코바치의 퇴장이 공식 확인된 이후 수많은 후보들이 클럽과 연계되어 왔지만, 당분간 이사회의 믿음과 신뢰는 플릭에 있다. 하지만 울리 회네스와 허버트 하이너 신임 회장은 현재 맨체스터 시티의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바이에른으로 돌아오는 것을 완전히 배제하지는 않았다.



과르디올라는 현재 2021년까지 맨체스터 시티와 계약을 맺고 있지만 2013년부터 2016년까지 이끌었던 바이에른으로 돌아갈 수 있는 완벽한 적합성을 가지고 있다. 회네스는 이미 기회가 주어지면 펩의 리턴이 환영받을 가능성이 있다고 말했지만 총회에서 그것에 대한 질문을 받자 답변하길 거부했다.


"솔직히 말해서 3일 전에 그 질문에 답했을지도 모른다고 말해야 한다. 지금 나는 그 질문에 대답하지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나는 그러한 생각을 분명히 말할 수 있는 권한이 없기 때문이다."


하이너 신임 회장이 과르디올라 리턴 가능성에 대한 질문을 받았을 때 새로 임명된 바이에른 회장은 클럽의 장기적인 미래를 위해 최고의 감독을 찾는 것이 위원회의 결정이라고 말했다. 하지만 펩이 리턴할 수 있다면 그가 가장 좋은 선택이 될 수 있을 것이다.



이사회는 이제 이 문제를 해결하고 (감독 물색) 바이에른에게 최고의 감독을 임명하고 그의 지식과 믿음으로 최대한 활용하도록 노력할 것다. 내가 최고라고 말할때 그것은 우리가 누구를 원하고 다른 한편으로는 그것을 이용할 수 있어야한다는 것을 의미한다. 펩 과르디올라는 훌륭한 감독이지만 맨체스터 시티와 계약을 맺고 있다. 이제 나는 기다려야 한다고 말하고 싶다. 그리고 나서 우리는 모든 대안을 다룰 것이다. 하지만, 원칙적으로 우리는 최고의 코치를 원한다.



1.JPG [바바리안풋볼] 바이언의 새 수장은 펩의 귀환을 배제하지 않았다.



맨체스터 시티는 현재 승점 9점 차로 프리미어 리그 선두인 리버풀에게 지난 주말 안필드에서 3-1로 패했다. 과르디올라의 백라인은 라포르테와 진첸코 둘 다 부상을 입었는데 이는 선수단의 플레이에 분명히 영향을 미쳤다. 그러한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펩이 맨체스터에서 그의 자리를 떠나게 하는 이유가 무엇인지 알기는 어렵지만, 여름 동안 바이에른으로 돌아오는 것은 모든 상황이 옳다면 그가 고려해 볼 만한 것일 수도 있다. 그는 그 클럽과 탄탄한 관계를 맺고 있고 뮌헨에서 높은 평가를 받고 있기 때문에, 그가 지휘를 한다면 다음 시즌에 올 수 있을 것이다.


캡처.JPG [바바리안풋볼] 바이언의 새 수장은 펩의 귀환을 배제하지 않았다.


https://www.bavarianfootballworks.com/2019/11/16/20968081/herbert-hainer-uli-hoeness-pep-guardiola-return-bayern-munich-manager-hansi-flick-niko-kovac-brazzo

첨부 파일
첨부파일
  • [레벨:4]리스펜 2019.11.17 12:06
    볼파르트 또 나갈일있나 ㅅㅂ
  • [레벨:3]황디디 2019.11.17 12:07
    이 양반 이제 리그깡패기질만 있는거 같은데
  • [레벨:14]뿌돌 2019.11.17 12:27
    황디디 그냥 깡패 기질도 다분함 ㅋㅋㅋ
  • [레벨:23]tjdtlf 2019.11.17 12:08
    리그는 시즌 내내 경기력과 결과 모두 특급으로 챙기는 수준인데
    챔스가 역시 힘드네
  • [레벨:26]Riberry 2019.11.17 12:34
    뭔 펩이야 텐하흐 데려와
  • [레벨:2]기랜 2019.11.17 12:35
    펩 씨발 시티종신해
  • [레벨:30]바이에른문헌 2019.11.17 14:45
    펩 솔직히 별로임ㅋㅋ
  • [레벨:1]보겸 2019.11.17 16:44
    바이에른문헌 [삭제된 댓글입니다.]
  • [레벨:22]하인케스예토전생 2019.11.17 16:52
    보겸 펩의 실력을 인정하지 않는 뮌헨팬은 없지만
    토너먼트에서의 판단을 생각해보면 빡치는 뮌헨팬은 많을걸?
    볼파르트하고의 불화도 있고

    그걸 이렇게 말하는게 더 신기하네 ㅋㅋ
  • [레벨:30]바이에른문헌 2019.11.17 17:12
    보겸 펩시절에 해외여론도 별로였는데 개소리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데일리메일] 에메리 감독직 유지하려면 한달 남았다 31 첨부파일 [레벨:36]벵거리턴 2019.11.17 1678 27
국내기사 [스포츠조선] 코소보 감독의 살벌한 농담 "스털링 막을 방법? 다리 부러뜨리면 되지!" 10 첨부파일 [레벨:33]꽃향기 2019.11.17 1948 18
번역기사 [EPL공홈] 리버풀은 무패행진 엘리트 그룹 입성을 눈앞에 두었다 29 첨부파일 포텐 [레벨:38]루디 2019.11.17 12829 77
국내기사 [뉴스1] 체력소모 컸던 레바논전 여파…브라질 대비 이틀째 훈련도 '반쪽' 1 첨부파일 [레벨:31]slahdbeg 2019.11.17 340 7
번역기사 [메트로] 쟈카를 이용해서 묀헨의 유망주를 영입하려는 아스날 58 첨부파일 포텐 [레벨:36]벵거리턴 2019.11.17 20279 105
번역기사 [Football.London] 그라니트 자카는 아스널 팬들에게 알쏭달쏭한 인스타를 게시하였다. 67 첨부파일 포텐 [레벨:26]비트씨 2019.11.17 15801 104
번역기사 [마르카] 프랑스 축협 회장 : 벤제마 국대복귀? 그런것 없어 53 첨부파일 포텐 [레벨:4]최명길 2019.11.17 13830 114
번역기사 [데일리 메일] 무리뉴는 토트넘에 부임하는 것에 관심이 있음 83 첨부파일 포텐 [레벨:39]나루미리코 2019.11.17 17768 127
번역기사 [바바리안풋볼] 바이언의 새 수장은 펩의 귀환을 배제하지 않았다. 10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19.11.17 372 19
번역기사 [징] 'K리그 출신' 쯔엉, 한국에서 재활하던 중 팀동료 쩐 민 브엉과 즐거운 시간 6 첨부파일 [레벨:25]베트남축구로보답 2019.11.17 485 18
국내기사 [풋볼리스트] 벨기에, '가짜 바추아이가 된 보야타' 소동… 유쾌한 농담으로 마무리 10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연감 2019.11.17 21084 102
오피셜 [공홈] 킹슬리 코망 부상으로 대표팀 이탈 40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19.11.17 15017 97
번역기사 [BBC] 오늘자 BBC 가십 (20191117) 22 첨부파일 포텐 [레벨:1]킹스터팬 2019.11.17 22531 137
번역기사 [엘 데스마르케] 음바페 영입을 배제하고 산초 영입에 나선 리버풀. 4개 클럽이 산초에게 제의 54 첨부파일 포텐 [레벨:26]이걸왜지냐고 2019.11.17 25791 73
번역기사 [메트로] 맨유는 산체스를 완전이적으로 방출할 방법을 모색하고 있다. 15 첨부파일 [레벨:25]oh co 2019.11.17 2125 25
국내기사 [스포츠서울]마피아의 나라…인터밀란, 총알 든 협박편지 받아 "당국 수사중" 5 첨부파일 [레벨:39]오란다 2019.11.17 903 13
번역기사 [미러]무리뉴는 매과이어에 50m 이상 지출을 원하지 않았었다. 39 포텐 [레벨:1]뉴캐슬잔류해 2019.11.17 18163 77
번역기사 [메트로] 아스톤 빌라 :맨유, 존맥긴 영입하려면 돈다발을 가져와야해. 알지? 7 첨부파일 [레벨:25]oh co 2019.11.17 2024 41
번역기사 [Football Espana] 이스코-파비안 루이스를 맞바꿀 수도 있는 '레알 마드리드' 6 첨부파일 [레벨:34]최고권위자 2019.11.17 412 13
국내기사 [MK스포츠] 첫 유로 본선…반 다이크 “우리가 돌아왔다” 32 첨부파일 포텐 [레벨:34]브루스터 2019.11.17 21729 115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235 1236 1237 1238 1239 1240 1241 1242 1243 1244 ... 다음
/ 9,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