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20 09:21

포텐 잔다르크가 천재인이유

조회 수 48751 추천 수 174 댓글 86

8bc9e381797334eb33da66e3ba501be12e179be57a2039a4e61e3e2fc9d93e2fa473474d63bc0f0503b305657e5a71321e7f877a04564fd3a7aeec4054a018e46b9b9d8c858625628ef5250fcb0617d50df18ea0d999e8193c019f421a307eaf.png 잔다르크가 천재인이유


잔다르크의 전략을 지도에 기록한건데 


부르고뉴공국(영국동맹)의 주요거점인 옥세르를 점령 움직임을 봉쇄함

당시 영국군은 파리를 사수한다면서 파리로 집결함 

잔드르크는 영국군 점령지를 돌파하며 파리를 포위하는 파리공세를 시작 전쟁을 바꿔버림

파리에 접근할수있는 강들을 점령해가면서 모든길을 차단함 파리의영국군은 고립됨



우리가 쉽게 접할수있는 역사로 대체하면


800px-위촉오.jpg 잔다르크가 천재인이유

삼국지로치면 촉나라말기에  형주먹고 오나라 움직임 봉쇄

청주까지 돌아가서 황하를점령 낙양까지 진격 


492648f9cde9b.jpg 잔다르크가 천재인이유

백제가 고구려장수왕시절에  동예라 써있는곳까지 진격  한강라인점령하고 한성수복 



전략짜는게 천재급 

  • BEST [레벨:27]홍이네장군 2019.11.20 12:23
    라면먹고싶다 ㅇㅇ 동시대 여자들에 비해 키도 크고 가슴도 크고 덩치도 컸다고 함
    외모 중에서도 가슴에 대한 기록이 상당히 많은 특이한 케이스
  • BEST [레벨:22]부끄러워서닉변함 2019.11.20 11:16
    라면먹고싶다 매우 풍만했다 하지만 욕정은 들지 않았다
    대강 이런식의 기록이 있었던거같음
  • BEST [레벨:2]부이노스 2019.11.20 10:19
    덩치가 크고 가슴이 풍만했던 17세 천재 시골 소녀
  • [레벨:21]망나뇽뇽이 2019.11.21 00:00
    반박금지 조운 오브 아크 임!
  • [레벨:29]DD충 2019.11.20 20:52
    ㄷㄷ
  • [레벨:7]simmy 2019.11.20 20:52
    이건 단순 천재가 아니라 거의 그냥 계시받았다 봐야할듯. 아무것도 모르던 시골애가 갑자기 미쳐서 국군을 통솔하다니... 도저히 상상히 안가는일. 경남 산골짜기에서 밭갈던 여중딩이 갑자기 국방장관 찾아가서 내가 시키는대로 하라고하면..ㅎㅎ
  • [레벨:22]rossedin 2019.11.20 20:53
    simmy 우리나라였음 초병서는 근무자가 왠 미친년 왔다고 쫒아냄
  • [레벨:7]simmy 2019.11.20 20:53
    rossedin ㅋㅋㅋ전세계어딜가도...
  • [레벨:6]개씹쟈카 2019.11.20 20:59
    simmy 이세카이 ㄷ ㄷ
  • [레벨:22]tlask 2019.11.20 20:52
    글도 못읽는 10대 시골처녀에게 군대를 맡긴 프랑스왕과 전략전술을 배우긴 커녕 무지함 그 자체인 시골처녀가 이끄는 군대가 상대 진영 한 가운데를 우회기동해서 뒤통수를 때리고 만나는 적 마다 다 뚜까패니 당시 사람들 입장에선 성녀니깐 그런거라고 납득 할 수 밖에 없었을 듯
  • [레벨:37]투마데이라 2019.11.20 20:52
    잔다르크 말빨도 끝내줘서 이단재판 과정에서 70명에 달하는 상대측 이단심문단 멘탈 조졌다던데
  • [레벨:22]rossedin 2019.11.20 20:54
    투마데이라 정확히는

    이단을 심판하는 과정에서 뭔가 사소한 꼬투리라도 잡히면 그걸 물어뜯어서 바로 화형 ㅂㅂ 각인데

    진짜 매 질문마다 교묘하게 빠져나갔다고 함

    지금으로 따지면 누명쓴 시골소녀가 몇십명의 판사들 앞에서 혼자 말빨로 무죄를 증명한 것 정도 되려나
  • [레벨:21]카자리아 2019.11.20 21:25
    투마데이라 잉글랜드의 플랜테저넷 왕조는 잔다르크를 사로잡은 다음 어떻게든 잔다르크를 마녀로 확실하게 낙인찍고 싶어했지. 그 이유는 프랑스 영주들이 100년 전쟁 막바지에 전 프랑스 왕조 카페 가문의 외조카 인척으로써 프랑스 왕위 계승 명분을 가진 영국의 플랜테저넷 가문이 아니라 카페 가문의 분가 가문인 프랑스 발루아 가문을 프랑스 왕좌에 앉히기로 결정하고 대대적인 지지를 했는데 그 이유 중에 하나가 성녀라고 불리우며 민중들의 지지, 그만한 업적까지 세웠던 잔다르크의 등장이었고 그런 잔다르크를 마녀로 낙인찍어 죽여야 잔다르크를 통해 발루아 가문에게 덧씌워진 신의 선택(발루아 가문이 정당한 프랑스 왕실)이라는 명분을 지울 수 있다고 봤기 때문이야

    즉 잔다르크의 영웅적 행보로 인해 정말로 많은 프랑스인들이 신이 플랜테저넷 가문이 아니라 발루아 가문이 프랑스 왕위를 가져야 한다고 생각(지금에야 '에이 그딴게 어딨어' 하지만 당대에는 사람들이 종교와 신 믿는 것이 매우 당연한거였고)하게 되었다는거지. 그래서 플랜테저넷 왕조는 조금이라고 그런 인식에 흠집을 내보고자 잉글랜드에서도 최고급으로 한가닥 한다는 이단 심문관들을 잔다르크에게 붙여서 무슨 수를 쓰더라도 잔다르크를 마녀로 낙인찍고 공개 처형한다라는 계획을 했던거고.

    하지만 이건 뭐 이미 무의미한 마지막 발악이었고 오히려 영국과 플랜테저넷 가문의 악명(잔인무도하다는)만을 알리는 꼴이 되어버렸지. 이미 잔다르크를 통해 랭스에서 발루아의 샤를이 대관하고 루아르 강 전선까지 수복한 시점에서 영국의 플랜테저넷 왕조가 유일하게 비빌 언덕이던 부르고뉴파 영주들(친 플랜테저넷 지지파)까지 몰락하자 플랜테저넷 가문이 힘으로 발루아 가문을 이길 기회는 영영 지난 상태였으니. 애꿎은 영웅만 그 와중에 살해당해버린거지
    [댓글이 수정되었습니다: 2019-11-20 21:44:00]
  • [레벨:18]에르씨 2019.11.20 20:53
    휘하에 존나 똑똑한 장군 있던거 아닐까
  • [레벨:2]우리인생이레전드 2019.11.20 21:06
    에르씨 그랬으면 걔가 지휘관이었지 그래도 어느정도 받쳐주긴 했을 듯
  • [레벨:11]가슴크기감별사 2019.11.20 20:53
    진짜 압도적인 부분은 재판받을때
    재판관 3명의 압박재판을 돌파해버려서
    꿀벙 만들어버린것,,,,,
    나무위키 보면 잘나와여
  • [레벨:7]에레닉스 2019.11.20 20:54
    무슨 시골 촌년 하나가 지휘관 되더니
    갑자기 사실상 다 진 전쟁의 향방을 뒤바꾸면
    솔직히 나도 성녀로 모실 거 같음.
  • [레벨:11]몸짱이되고시퍼요 2019.11.20 21:15
    에레닉스 ㅏㅐㅐㅣㅣㅣ
  • [레벨:25]휘주니 2019.11.20 20:55
    성녀로 인정 안하려고
    남장했다고 몰아세우는등
    온갖 능욕하며 태워죽임
  • [레벨:2]위르겐 2019.11.20 20:56
    천재가 나라를 살린거지
    여자라는 이유로 신을 등에업을수 밖에없었고 어이없게 죽은게 안타까울뿐
  • [레벨:22]rossedin 2019.11.20 21:00
    위르겐 난 이게 가장 합리적으로 들린다

    나라를 구하고 싶었지만 시대적 상황 상 여자의 몸으로 군대를 지휘하려면 아무도 감히 반박하지 못할만큼 엄청난 명분과 상징성이 필요했는데

    그걸 '신에게 계시받았다' 라는 말로 해결한거 같기도 함
  • [레벨:9]김명회 2019.11.20 20:57
    왜 대체해도 쉽게 이해가 안 가지? ㅠㅠ
  • [레벨:12]강소리 2019.11.20 21:03
    그.. 아래 우리나라 비유를 동예라는 부분 보다..
    서안평이란 부분 점령하고 평양 먹었다가 나을듯 삼국시대 345세기 땅 중에서 서안평 저 땅의 중요성으로 따지면 될 듯한데 요령과 한반도 사이에서 가장 요충지임 동천왕도 저거 뺏을라다가 개털린거고 우리나라 위성지도 보면 이해감
  • [레벨:28]옥토넛흥신소 2019.11.20 21:04
    전략의 천재, 프랑스를 구한 구국의 영웅, 성녀...

    인데...모에화 빔을 맞고 21세기 씹덕들 사이에서 성치녀로 구르고 있는;;;;
  • [레벨:14]우리정글죽었냐 2019.11.20 21:04
    잔다르크가 전략적 천재가 아니라 오히려 아무것도 몰랐던 설이 더 유력함
    다른 기사들이 반대했고 영국놈들도 " ㅅㅂ 설마 돌파해서 오겠어 ㅋㅋㅋㅋ" 했는데 잔다르크는 그냥 하늘의 뜻이라고 닥돌닥돌닥돌닥돌 하니깐 영국놈들 정신못차림 결국 그 닥돌땜에 잡혁서 화형당하긴 했는데 어떻게 보면 전략적 천재라고도 할수있음
  • [레벨:24]MU 2019.11.20 21:05
    우리정글죽었냐 이런거 보면 천재랑 괴짜는 한 끝 차이인 거 같기도 ㅋㅋㅋㅋ
  • [레벨:3]성수동바위게 2019.11.20 21:11
    우리정글죽었냐 무슨 소리지 전략적 천재라는 설이 훨씬 유력한데 ㅋㅋ 그당시 100년 전쟁 전황이 진심으로 아무것도 모르고 전략도 없는 애가 닥돌닥돌 한다고 뒤집어질 전황으로 보이나? ㅋㅋㅋ 전투에서 닥돌은 그게 당시 프랑스 군대 구성에 가장 적합한 방식이라 그런거고 ‘닥돌’을 해도 이길만한 전략적 판을 깔아둔게 잔다르크가 한 일인데. 그걸 무슨 단순 운빨로 치부하네
  • [레벨:22]rossedin 2019.11.20 21:29
    우리정글죽었냐 이거는 사실상 잔다르크가 알고보니 과거전생한 일본의 여고생이라는거랑 동급아닌가
  • [레벨:24]메시한테배운기술 2019.11.20 21:29
    우리정글죽었냐 전술적으로 아는 게 없었다는 설을 말하는 사람도 꽤 많긴 한데 더 유력한 건 아님 ;;
    다수설은 성수동 말대로 전략적으로 유능했다는 게 다수설임
  • [레벨:20]Kiaora 2019.11.20 21:31
    우리정글죽었냐 엥 프랑스군이 오히려 영국 장궁병들한테 닥돌하다 녹아내리고 잔다르크는 오히려 대포를 운용잘했다고 봤는데
  • [레벨:21]카자리아 2019.11.20 21:36
    Kiaora 와전된건데 잔이 대포를 잘 운용한게 아니고 잔다르크가 본격적으로 활약하고 프랑스가 승기를 잡은 시점에서 알랑송 공작들의 귀족들을 중심으로 대포 운용 전술을 시험해보다가 이게 잘 먹혀서 쓰기 시작한 것. 영국 장궁병들의 니가와가 더 이상 먹히지 않게된거지(장궁병으로 니가와. 프랑스군 전진. 장궁에 얻어맞고 기진맥진한 상태로 근접전에서 영국군에게 발림. 근데 이제 역으로 프랑스 군 측이 대포로 니가와. 영국군 전진. 대포에 얻어맞고 기진맥진한 상태로 근접전에서 프랑스군에게 발림)
  • [레벨:21]카자리아 2019.11.20 21:37
    Kiaora 여튼 근데 잔다르크가 그게 운이던 뭐던 간에 실제로 주요 전투들을 승리로 이끈 최고 지휘관이었다는 것에는 의심의 여지는 없음. 단지 너무 믿겨지지 않으니 부하들이 잘해서 그런거 아니냐는 평이 나오는거 뿐이지
  • [레벨:20]Kiaora 2019.11.20 21:38
    카자리아 원래 유능한 지휘관에 유능한 부하들도 필수 아닌가? 나폴레옹도 결국 무능한 참모들 때문에 워털루에서 패배했다더만
  • [레벨:21]카자리아 2019.11.20 21:40
    Kiaora 당연하지. 잔다르크 밑에 이름있는 부하들 많았음. 다만 내가 위에 댓글에도 썼듯이 프랑스가 백년전쟁에서 오합지졸짓을 했던 것은 그냥 지휘권 구심점이 없어서였는데(새 왕조인 발루아 가문의 미약한 왕권. 이로인해 발루아 이전의 프랑스 왕조인 카페 왕조에선 상상도 못할 귀족들이 멋대로 단독 돌격하는 등등) 잔다르크 등장으로 지휘권 구심점이 생기고 발루아 가문이 힘을 얻으면서 귀족 영주들을 통제하기 쉽게 되었다는 것이 매우 의의가 큰 것
  • [레벨:20]Kiaora 2019.11.20 21:30
    이랬던분이 밤마다 히토미에서 엄청 구르고계시네
  • [레벨:24]ONE4ALL 2019.11.20 21:44
    Kiaora 사실 작중에서도 간지폭풍인 장면이 나오는데 캐릭터 디자이너가 돈좀 벌려고 흠흠
  • [레벨:22]그까이꺼그냥 2019.11.20 22:26
    그런데 저기지도를보면 산악지대라 저렇게행군할수밖에없었던것도 주요하기는했음 직선행
  • [레벨:22]꼬쏘한맛 2019.11.20 22:33
    잔다르크
  • [레벨:26]코리시거 2019.11.20 22:48
    군필 여고생쟝 ㄷㄷ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탁상공론 완전 근본없는 영상물심의제도 8 첨부파일 [레벨:24]룰루랄라아 2019.11.20 1164 9
우주/과학 소리로 얼음을 얼린다? 열음향 냉각 4 첨부파일 [레벨:31]스트레인저댄픽션 2019.11.20 5279 19
문명/역사 1789년 조선시대 인구순위 (TOP4 한성-평양-의주-충주) 28 [레벨:31]케즘 2019.11.20 6249 19
문명/역사 영국은 대영제국이라고 하는데 군주가 왕이에요?? 21 [레벨:23]시밤쾀 2019.11.20 3703 8
★혐오주의 약혐) 신경까지 뽑힌 치아 54 첨부파일 [레벨:24]배바배 2019.11.20 22833 126
TV/영상 F1 레이싱 관전 핵심 요소 14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Sso! 2019.11.20 6280 21
공포/심령 문을 통과하면 저주에 걸린다. 귀신들의 안식처 여우신사 61 포텐 [레벨:22]외노자P 2019.11.20 32045 111
사건/사고 지진을 방지하기 위해 그는 무슨 짓을 저질렀는가? 첨부파일 [레벨:7]테리우스마이 2019.11.20 2321 5
썰/괴담/번역 충격적인 호빵맨 살인사건 45 첨부파일 포텐 [레벨:27]프리메라 2019.11.20 48861 211
문명/역사 대통령과의 토론회 레전드... JPG 245 첨부파일 포텐 [레벨:24]Tencious 2019.11.20 70893 454
문명/역사 원작자의 의도가 빗나간 발명품 100 포텐 [레벨:27]탑골공원유망주 2019.11.20 43875 255
링크/정보 테트리스 얘기가 포텐 간 김에 미갤에 재업하는) 테트리스 종목별 1위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4]각굴 2019.11.20 343 5
자연/생물 바다속에서 계란깨기.gif 7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7]월트디즈니 2019.11.20 8442 24
문명/역사 잔다르크가 천재인이유 86 첨부파일 포텐 [레벨:9]자자우우우우자자 2019.11.20 48751 164
우주/과학 인간에게 학대당하는 로봇 14 동영상 [레벨:22]목포해군 2019.11.20 3321 10
사건/사고 현실의 데스티네이션 43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7]투마데이라 2019.11.20 38968 140
문명/역사 인류와 더러운 똥과의 전쟁....JPG 17 [레벨:40]판판야 2019.11.20 7964 30
자연/생물 범고래의 크기 82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2]닥터렉터 2019.11.20 59016 195
문명/역사 예수 실존성은 모든 복음서가 예수에 관한거라는걸로 증명됨. 25 [레벨:30]디팔티의런튜브 2019.11.20 3638 -82
자연/생물 행복한 세상의 족제비 43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7]투마데이라 2019.11.20 34269 187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92 193 194 195 196 197 198 199 200 201 ... 다음
/ 2,87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