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18 15:35

포텐 일본 헌병경찰 수장이 걱정한 미래

조회 수 42253 추천 수 143 댓글 89

1910 7 11헌병경찰의 우두머리인 아카시 모토지로가 헌병대사령부에서 각도 헌병대장에게 행한 훈시


D368FE64-CDC5-40B0-B9F5-C22A1B129C14.jpeg 일본 헌병경찰 수장이 걱정한 미래

내가 살핀 바에 의하면 장래의 위험은 인민의 문화의 발전에 따라 생길 무정부주의사회주의 등과 같은 위험한 사상에빠지는 것이다


원래 한국 사람들은 우리 일본 사람의 성질과 닮아 학문을 좋아하고 관리가 되는 것을 바라며견실한 산업에 종사하는 것을 바라지 않는 성질이 있는데 이러한 풍조는 국가변천의 시기에 있어서 더욱 심하고 많은 사람이 배운 문학법률학은 국가의 수요공급에 맞지 않아 이를 사용할 길이 없어 학식은 있는데 지위를 얻지 못한 인재가 많이 생겨난다.  많은 실의자는  불평분자가 되어 구미에 있어서 사회주의자무정부주의자 또는 혁명을 꾀하는 음모를 품은 무리들도 모두 이러한 사람이다.  불평분자들이 폭도로 나타나 활동하는 것은 오히려 막기 쉬우나막기 어려운 것은 위험한 비밀결사의 발생이다.


현재 한국에서 도망하여 포조·상해·즈푸에 있는 망명자들은 항상  나라의 악정을 비판하고 있고 한국 내에서도 학재가 있는 한인 3명만 모이면 언제나 공사를 논의하는 형편이다실로 한국은 인심교란의 소질을 지닌 나라이다때문에 여러분들은 오늘부터 철저히 관내의 인물에 주의하여 연락의 보지를 확실히 하여 틀림없도록 하라.

  • BEST [레벨:14]새끼포스틱 2020.10.18 16:01
    한글자 한글자가 선민의식에 찌들어서 역하네요; 그렇게 잘나셔서 어떻게 지금은 잘 뒤져있으시겠죠..?
  • BEST [레벨:21]볼라시에플릭 2020.10.18 16:13
    "연락의 보지를 확실히 하여"
  • BEST [레벨:20]하비욧의왈츠 2020.10.18 19:45
    "Make sure of the pussy of the contact"
  • BEST [레벨:31]옥토넛흥신소 2020.10.18 16:20
    기승전 보지 ㅎㄷㄷㄷ
  • [레벨:23]쥬지에무리뉴 2020.10.19 01:28
    오타났어요 연락 해보지를 연락의 보지라니
  • [레벨:37]곤작 2020.10.19 01:28
    쥬지에무리뉴 보지
    온전하게 잘 지켜 지탱해 나감.
  • [레벨:23]쥬지에무리뉴 2020.10.19 01:30
    곤작 진짜 첨 들어보는 말
  • [레벨:37]곤작 2020.10.19 01:31
    쥬지에무리뉴 ??? 진짜?
  • [레벨:26]제시더풋볼린가드 2020.10.19 01:47
    곤작 사실 한국에선 보지보다는 유지나 지속을 많이 쓰지
  • [레벨:3]1989天安門 2020.10.19 01:28
    저때부터 보지를 중요시했군 성진국ㄷㄷ
  • [레벨:23]리오넬제시 2020.10.19 01:28
    후쿠자와 유키치도 그렇고 진짜 본질을 정확하게 보는듯
    통찰력 ㄹㅇ 지리네...
  • [레벨:22]일본 2020.10.19 01:30
    뻥ㄴㄴ
  • [레벨:23]비닉 2020.10.19 01:31
    100년후인 오늘날에도 적용될법한 말이네
  • [레벨:2]Asdf123z 2020.10.19 01:31
    비닉 이미 적용된 말이지 ㅋㅋㅋ
  • [레벨:2]지자왕 2020.10.19 01:31
    보지로 포텐왔네
  • [레벨:22]조지아조졌다 2020.10.19 01:32
    그런놈들이 지들 패망과 제국주의 몰락은 예측못함 ㅋㅋ
  • [레벨:27]세이콘 2020.10.19 01:34
    조지아조졌다 사실 일본 엘리트들 모아놓고 시뮬레이션했을땐 무조건 진다고했었음ㅋㅋㅋ
    그냥 그말했는데도 한거임
  • [레벨:12]갓댕이와킹냥이 2020.10.19 05:52
    조지아조졌다 사실 태평양 전쟁 패배는 거의 알고 있었음
  • [레벨:21]대머리램파드 2020.10.19 01:32
    통찰력은 무슨 ㅋㅋ 다른 나라들도 다 저래
  • [레벨:10]우리흥발롱도르 2020.10.19 01:34
    지들 핵쳐맞을꺼나 걱정할것이지 ㅋㅋㅋ
  • [레벨:6]benefit 2020.10.19 01:37
    또 한국 내에서도 학재가 있는 한인 3명만 모이면 언제나 공사를 논의하는 형편이다. 실로 한국은 인심교란의 소질을 지닌 나라이다 => 이것 때문에 대한의 국민들은 위정자들이 시대를 못따라가면 국민들이 끌어내리거나 그 시대의 물길을 직접 바꾸지만 일본 너희는 21세기인 지금에 와서도 주종관계에 익숙한 유사 민주주의 국가인처지라서 무엇하나 제대로 바꾸지 못하는것이 현실이지

    결론: 통찰력같은 소리하고 자빠졌네
  • [레벨:34]피파망치 2020.10.19 01:38
    benefit 뭔 헛소리냐? 문재앙이 그 결과라고 자랑스럽게 얘기할 수 있어?
    ㅋㅋㅋㅋㅋ
  • [레벨:6]benefit 2020.10.19 01:39
    피파망치 뭔 개소리냐 결과가 뭐든 국민들이 항거한 역사를 아야기하는건데 일본애들은 애초에 제대로된 시위같은게 안일ㅇㅓ나느ㄴ걸 얘기하는거다
  • [레벨:20]pavement 2020.10.19 02:07
    benefit 일본도 60년대 전공투 대단했는데
  • [레벨:6]benefit 2020.10.19 02:12
    pavement ㅇㅇ 건강한 민주주의가 되려면 다양한 의견이 나올 수 있어야하는데 어떻게 보면 그게 마지막 불꽃이지 그 이후로는 고이즈미가 그나마 우정국 개혁으로 살짝 반항해본건데 결국 일본내 카르텔이 승리를 거머줬고 지금이 그 결과라고 봐야지
  • [레벨:37]곤작 2020.10.19 01:38
    benefit 영국 시사주간지 이코노미스트의 부설기관인 '이코노미스트 인텔리전스 유닛' EIU는 지난해 세계 167개국을 대상으로 평가한 민주주의 지수를 발표했습니다.

    우리나라는 총 10점 만점에 8점을 받아 전년보다 두 자리 밀려난 23위에 올랐습니다.
    일본과 미국은 한국에 이어 24위와 25위를 기록했고, 북한은 전체 평가 대상 국가들 중 최하위라는 불명예를 안았습니다.

    국뽕은 좋은데 둘의 민주주의 지수는 비슷함
  • [레벨:6]benefit 2020.10.19 01:58
    곤작 EIU는 2006년부터 매년 ▲ 선거절차와 다원주의 ▲ 정부의 기능성 ▲ 정치 참여 ▲ 정치 문화 ▲ 시민 자유 등 다섯 가지 척도로 민주주의 발전 정도를 평가하고 있습니다.

    권위에 기대지 말고 이 항목들 가운데 일본에서 제대로 동작한다고 생각하는게 어떤게 있음??
    강력한 관료주의 감안하면 정부의 기능성은 비교적 제대로 돌고있다고 볼 수 있겠네

    내가 댓글 단 내용은 저 항목중 정치참여, 정치문화, 다원주의, 시민자유등에 관한 내용임 우리나라 여든 야든 진보든 보수든 자유롭게 말하는거 이거 존나 오래된 전통아님?? 국뽕 얘기하려는게 아님

    저 일본군 관료 새끼가 관찰했다는 우리나라 특성이 위에서 지배하기에는 좃같았겠지 근데 반대로 우리에게는 저런 성향땜에 일제치하 - 해방에 이어지는 전후 여기까지 올 수 있었다고봐야지
  • [레벨:37]곤작 2020.10.19 01:59
    benefit ? 저걸 평가해서 나온 결과가 저거자나
  • [레벨:34]피파망치 2020.10.19 01:57
    benefit "그 시대의 물길을 직접 바꾸지만"

    정부수반 교체를 시대물길 바꾼다고 생각하는거냐?
    아시아 최고민주주의 답네 ㅋㅋㅋ
  • [레벨:6]benefit 2020.10.19 02:01
    피파망치 정치수반 교체든 뭐든 국민들의 대규모 사건이후에는 필연적으로 여러가지 변화가 찾아옴 지금 코로나도 마찬가지고 일본은 그런 변화가 거의 없음 그런게 있어선 안되는 문화니까 그 차이를 이야기하는거임
  • [레벨:34]피파망치 2020.10.19 02:03
    benefit 남미나 아프리카, 동남아는 한국보다도 존나 수준 높은거네?
    갸들은 자주 물길이 바뀌잖어...ㅋㅋㅋ
  • [레벨:34]피파망치 2020.10.19 01:37
    "문학, 법률학은 국가의 수요공급에 맞지 않아 이를 사용할 길이 없어 학식은 있는데 지위를 얻지 못한 인재가 많이 생겨난다. 이 많은 실의자는 곧 불평분자가 되어"

    문과충들...ㅋㅋㅋ
  • [레벨:11]코펄 2020.10.19 01:40
    이사람 일본제국 전쟁영웅임 러일전쟁때 비밀공작해서 러시아 혁명 일으킨 덕분에 일본 승리. 이후 십여년간 조선한텐 재앙 그자체..
  • [레벨:34]피파망치 2020.10.19 01:42
    코펄 ㅇㅇ 러일전쟁 살펴보면 정말 대단하긴함
    기습공격으로 이겼네, 일본해군이 이순신을 존경하네 어쩌네 이딴 소리만 잔뜩 있는데
    러일전쟁은 군사적인면 뿐만 아니라 정보, 외교, 내정 많은 부분에서 일본이 압도했던 전쟁이었음
  • [레벨:24]훔바춤을춘다 2020.10.19 01:42
    뷰지
  • [레벨:22]구름아래바위처럼 2020.10.19 01:44
    가능하면 쪽바리 새끼가 떠들었던 거 말고 윤치호가 쓴 일기 읽어보셈.. 사실 이 놈도 변절자긴 한데 일기를 쭉 읽어보면 지금 세태와 자연스레 비교가 되는데 인간 본성이 크게 다르진 않구나 느낌
  • [레벨:2]배지터 2020.10.19 01:44
    보지는 뭐냐
  • [레벨:37]곤작 2020.10.19 01:44
    배지터 보지
    온전하게 잘 지켜 지탱해 나감.
  • [레벨:23]Orzhov 2020.10.19 01:46
    얘는 미국에 선빵갈기고 핵 맞는 최후를 알았을까 그거는 굳이 100년까지 볼 필요도 없었는데
  • [레벨:24]투아하_데_다난 2020.10.19 01:57
    글 읽다가 막줄에 모든 내용이 묻혔다
  • [레벨:24]판타지풋볼매니저 2020.10.19 02:52
    저 미래를 오늘날까지로 생각하는건 억지고 일제 치하속의 근미래를 얘기하는거지...
    "문학, 법률학은 국가의 수요공급에 맞지 않아 이를 사용할 길이 없어 학식은 있는데 지위를 얻지 못한 인재가 많이 생겨난다"
    결국 이말대로 당시 조선인은 출세할려면 경찰/군인밖에 없었으니까
  • [레벨:22]홀란드제발맨유 2020.10.19 08:09
    연락의 보지가 확실하네
  • [레벨:21]사람은주관적생물 2020.10.19 11:51
    연락의 보지때문에 포텐온 느낌.....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문명/역사 유튜브보다 유비무덤이야기 재밌더군요 3 [레벨:25]공략왕로이드 2020.10.18 1828 3
탁상공론 자연재해를 당해보고 싶습니다. 21 [레벨:22]아부지도없는게 2020.10.18 465 -20
썰/괴담/번역 디시 펌) 대한민국 육군 상비사단 라틴어 별칭 번역...TXT 103 포텐 [레벨:33]솔샤르센 2020.10.18 32805 82
문명/역사 독일 연방 해군 행사에 등장했던 두 인물 2 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2020.10.18 2568 7
문명/역사 2차대전 미군 지프 테스트 영상 45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3]Jokeman 2020.10.18 32709 123
일생/일화 긴장되는 강아지 구출현장.gif 83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9]유설영 2020.10.18 57642 155
문명/역사 남북관계 요약 8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1]콩절미 2020.10.18 2823 26
미스터리/미제 아르메니아-아제르바이잔 전쟁 휴전 재합의 3 [레벨:26]로저펜로즈 2020.10.18 584 7
문명/역사 의외로 많이 착각하는 삼국지 인물 이엄 6 [레벨:25]공략왕로이드 2020.10.18 1500 12
탁상공론 이 영상 무섭다 vs 안무섭다.... youtube 10 동영상 [레벨:20]하비욧의왈츠 2020.10.18 2485 3
우주/과학 옛날 차와 요즘 차 충돌 테스트 8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9]Noel갤러거 2020.10.18 42589 180
문명/역사 브란덴부르크문 과거와 현재 2 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2020.10.18 245 10
문명/역사 일본 헌병경찰 수장이 걱정한 미래 89 첨부파일 포텐 [레벨:37]곤작 2020.10.18 42253 143
탁상공론 미갤 글 읽다가 아까 꿈속에서 어떻게 죽었는지 기억남 ㄷㄷ.. 1 [레벨:10]문제없엉 2020.10.18 406 2
사건/사고 무장한(?) 수배자와 총격전을 벌인 미국 경찰 55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3]고독한사냥꾼 2020.10.18 49543 131
문명/역사 유럽을 대표하는 리더 129 첨부파일 포텐 [레벨:39]Noel갤러거 2020.10.18 48155 165
문명/역사 리우데자네이루에서 경찰을 만난 갱단 113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2020.10.18 37326 40
공포/심령 귀신 목격한 연예인 괴담.jpg 97 첨부파일 포텐 [레벨:11]너구리조아 2020.10.18 63859 211
미스터리/미제 그알에서 최근에 제보받고 창사특집으로 방송하려는 사건.jpg 100 포텐 [레벨:27]블러드본2기원 2020.10.18 32200 191
이론/학설 (카이스트 포럼) 지구의 인구 문제.jpg 169 첨부파일 포텐 [레벨:25]파팔라도 2020.10.18 50843 125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40 41 42 43 44 45 46 47 48 49 ... 다음
/ 4,08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