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3 00:51

포텐 625전쟁에 참전한 참전용사가 전하는 영화와 실제의 차이

조회 수 30201 추천 수 220 댓글 49
첨부 파일
첨부파일
  • BEST [레벨:6]취발이 2020.11.23 04:19
    기자 질문 수준보소? 전투 도중에 시신수습할 시간이 어디있냐. 총알날라오고 포탄터지는 중에 시신찾을시간이 어딨어. 전투가 끝나도 시신수습이 보통일도 아니고 먼 버리고왔냐니 허참
  • BEST [레벨:21]강진성 2020.11.23 06:38
    취발이 ㄹㅇ ㅋ 단어 선택도 존나 맘에 안듦. 수습 못했냐고 묻든가 버리고 왔냐는 식으로 죄책감 들게;
  • BEST [레벨:26]오메가헌터 2020.11.23 11:33
    취발이 저 기자는 군대 인식표가 왜 개목걸이 (독택)인지 모르는가?

    한쌍이고 끝에 홈이 있는 이유가, 시신 수습이고 뭐고 못할 정도로 밀릴 때는 그거 하나를 시신에 남기고 하나를 들고 오기 위한 용도인데...
    한참후에나 찾아올 것 같을 때는 그걸 치아 사이에 박아 넣음 그래야 시신이 썩어도... 참 마음 아프고 힘든 얘기다
  • BEST [레벨:22](고추를만지며) 2020.11.23 12:14
    四暗刻 말조심 하라고 하면서 말조심 안하시는 분 ㄷㄷ
  • [레벨:16]홀홀홀츠 2020.11.23 00:52
    ㄷㄷ
  • [레벨:31]B.트라우트만 2020.11.23 02:56
    포탄이 참호 안에 맞으면 그냥 죽는 거고 참호 밖에서 터져도 참호벽이 같이 무너지면서 그대로 흙에 묻힌다고..
  • BEST [레벨:6]취발이 2020.11.23 04:19
    기자 질문 수준보소? 전투 도중에 시신수습할 시간이 어디있냐. 총알날라오고 포탄터지는 중에 시신찾을시간이 어딨어. 전투가 끝나도 시신수습이 보통일도 아니고 먼 버리고왔냐니 허참
  • BEST [레벨:21]강진성 2020.11.23 06:38
    취발이 ㄹㅇ ㅋ 단어 선택도 존나 맘에 안듦. 수습 못했냐고 묻든가 버리고 왔냐는 식으로 죄책감 들게;
  • [레벨:24]첼시토레스 2020.11.23 12:13
    강진성 나도 워딩이 뭐 저따위인가 싶었음. 개념리스한 인간
  • [레벨:14]Mllbs 2020.11.23 14:30
    강진성 저거 영상 봤었는데 여자이긴 함 당연 미필이겠지 당시에 나도 왜저렇게 질문하나 했는데 https://youtu.be/PCMQ1UTdcB0
  • [레벨:10]QWERTYU5 2020.11.23 09:55
    취발이 근데 종군기자같이 전장을 가보지 못한 사람이라 생각조차 못한 사람일 수도 있어서....
  • [레벨:6]취발이 2020.11.23 10:45
    QWERTYU5 군복무만 했지 전장을 가보지 못한 나도 전시에 시신수습이 어렵다는걸 상식으로 아는데 멀.
  • BEST [레벨:26]오메가헌터 2020.11.23 11:33
    취발이 저 기자는 군대 인식표가 왜 개목걸이 (독택)인지 모르는가?

    한쌍이고 끝에 홈이 있는 이유가, 시신 수습이고 뭐고 못할 정도로 밀릴 때는 그거 하나를 시신에 남기고 하나를 들고 오기 위한 용도인데...
    한참후에나 찾아올 것 같을 때는 그걸 치아 사이에 박아 넣음 그래야 시신이 썩어도... 참 마음 아프고 힘든 얘기다
  • [레벨:22]대구머리 2020.11.23 12:27
    오메가헌터 치아에 박는다는것 오해라고 국방부에서 공식적으로 이야기하던데?.
  • [레벨:22]대구머리 2020.11.23 12:29
    대구머리 인식표 홈 용도에 대한 오해가 이렇게 뿌리 깊자 군 당국은 7월부터 아예 인식표의 홈을 없앴다. 육군본부 부관감실은 “인식표를 전사자의 치아 사이에 끼워 고정할 경우 이미 굳어진 주검을 훼손할 위험이 있다. 인식표를 전사자 주검에 단단히 묶어두기만 하면 나중에 신원 확인이 충분히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군 당국의 설명에 따르면, 인식표 V자 홈 용도를 명확하게 설명한 공식 문서나 근거자료는 없다. 또 한국전쟁·베트남전쟁 등에서 숱한 전사자가 생겼지만 주검의 치아 사이에 인식표를 고정시킨 사례도 확인된 바 없다.
  • [레벨:29]코노분토 2020.11.23 12:45
    오메가헌터 치아박는거 개소리임
  • [레벨:26]오메가헌터 2020.11.23 12:56
    코노분토 우리 때는 훈련소에서 공식적으로 들은 말이야

    저 위에도 써 놓았지만, 인식표를 치아에 박는다는 이야기가 전쟁의 참혹상에 대한 인지, 과거 전사자들에 존경을 넘어 변화된 시대상 속에 단지 공포심만 조장한다는 판단아래 바꾼 걸로 본다고...
  • [레벨:29]코노분토 2020.11.23 13:00
    오메가헌터 변화고 나발이고 야전에서 와전된 이야기일뿐임
    오피셜로 교범에 나온것도 아니고 그런적도 없음 심지어 위에 써있다시피 실전에서도 쓰인적도 없음
    니 훈련소 조교인지 교관인지도 어디서 주워들은거 이야가하는거지
    생각보다 간부조차도 전문성 없음 그런거

    내가 k2 총기닦을때 가스조절기 잘 안닦이니 gop때 대대로
    대리석 바닥에 존나 비비는 야매가 있었는데
    그렇다고 이게 교범에 쓰여져있는게 아니잖음

    존나 와전된 낭설일뿐
  • [레벨:5]깐1지 2020.11.23 15:08
    코노분토 와 이거 선임한테 배운건데...연천이었습니다
  • [레벨:22]젖먹이 2020.11.23 23:35
    오메가헌터 인식표를 봐바. 그거 테두리가 접혀있어서 이사이에 안끼워짐. 나도 옛날에 그렇게 들었는데 두께가 이사이에 끼워질 두께가 아니라서 옛날엔 얇았나보다 했는데 아니었음.
  • [레벨:11]68572069 2020.11.23 12:55
    오메가헌터 차아에 박는거아니라고 군대잇을때 100번, 전역하고 인터넷에서 500번정도 본거같은데
  • [레벨:14]누누와월남쌈 2020.11.23 12:09
    취발이 괜한 죄책감 드실까 걱정이네...
  • [레벨:23]고추장석쇠불고기 2020.11.23 12:10
    취발이 내가 보기엔 좀 더 자세하고 추가 답변을 따려고 저렇게 질문한 것 같은데.
  • [레벨:21]돌하이루방 2020.11.23 12:30
    고추장석쇠불고기 원래 기자들이 남의 기분은 아예 신경안쓰고 질문 많이하는듯
  • [레벨:14]달리는사람 2020.11.23 11:49
    포탄 맞으면 수습할 수 없을정도로 산산이 부서지는듯. 모래 한바가지 흙바닥 위에 뿌리면 다시 주워담을 수 없듯이
  • [레벨:14]죽은자의날 2020.11.23 12:06
    기자수준 실화냐 사람이 조각이 된다는데 수습은 뭔;;
  • [레벨:22]四暗刻 2020.11.23 12:06
    [삭제된 댓글입니다.]
  • [레벨:14]누누와월남쌈 2020.11.23 12:09
    四暗刻 너도 말좀 조심하자...
  • BEST [레벨:22](고추를만지며) 2020.11.23 12:14
    四暗刻 말조심 하라고 하면서 말조심 안하시는 분 ㄷㄷ
  • [레벨:26]마르코로이스 2020.11.23 12:06
    고지전 애들 장난이면 와...
  • [레벨:3]미켈_아르테타 2020.11.23 12:07
    참전용사이신 돌아가신 할아버지의 생전 말씀에 따르면 전쟁은 너무 끔찍해서 절대 다시는 일어나지 않았으면
    좋겠다고 하신게 기억난다... 그리고 항상 전쟁 얘기 하는 놈들은 전장을 보지 못한 놈들이라고 하셨었지...
  • [레벨:21]돌하이루방 2020.11.23 12:30
    미켈_아르테타 ㅇㅈ 전쟁났음 좋겠다라는 말 함부로 하면안됨
  • [레벨:4]꼭그래야만했냐 2020.11.23 14:13
    미켈_아르테타 1차대전때 뒤질뻔하고 전쟁일으킨 히틀러쉨
  • [레벨:4]김야김김야 2020.11.23 12:09
    86세신데 되게 젊으시네
  • [레벨:1]이불밖은추워 2020.11.23 12:09
    할아버지 말씀은 시신이 분해되서 산산조각났기때문에 수습 자체를 할수없다는것 같은데 기자분이 여자분인가..
  • [레벨:20]레드라이트 2020.11.23 12:11
    ......진짜면 고어물 되어서 보지도 못함..
    그래서 이승에 지옥을 구현하려면 전쟁이라고 했지.

    훈련소 가서 FPS게임서 참 보잘것없던 수류탄 산에 던져보면 암..
    산 전체가 진동하는느낌인데.
    수류탄 수십배인 포탄 같은거 막 터진다고 생각해봐라. 헬게이트 열리는거지
  • [레벨:23]버번위스키 2020.11.23 12:12
    실제 고증하면 애초에 영화관에 올리지도 못하지 ㅎㅎ
    영화 인간지네 되는거여.
  • [레벨:24]첼시토레스 2020.11.23 12:14
    라이언일병 구하기 노르망디 상륙전이 실제 종군기자 카파 사진을 토대로 만든 거라니까 그나마 전쟁 실상에 가깝지 않을까 싶음. 거기서도 보면 손발 날라가고 창자 튀어나와있고 그런데 뭐 우리나라 고지전 같은 경우엔 면적당 포탄이나 인력투입은 그보다 더 많았을 거 같은데 상상도 못하겠지.
  • [레벨:21]돌하이루방 2020.11.23 12:31
    첼시토레스 노르망디 상륙작전 장면이 계속 이어진다고 생각하면 될듯..
  • [레벨:26]숙하이 2020.11.23 17:21
    돌하이루방 오마하 해변은 2차대전 중에서도 가장 참혹한 전장 중 하나였으니.. 현대전 어떤식인지 보고싶으면 요즘은 선전 차원에서 영상 인터넷에 올리는거 많으니까 그거 보면 어느정도는 짐작이 감. 특히 중동.
  • [레벨:5]로또1등예정자 2020.11.23 12:16
    최근 전쟁 영화에 빠져서 자주 보는데 보는 것만으로도 무서운데 진짜 전쟁에 참여한 분들 대단하다고 생각함
    우리 할아버지도 625 참전 하셔서 왼쪽 다리 잃으셨는데 예전에 하시던 말이 가끔 왼쪽 다리가 없는데 있는 것 처럼 느껴져서 아프다고 하심
  • [레벨:24]크발칸 2020.11.23 12:16
    당장 라이언일병 구하기 영화 전반부만 봐도...
    와... 씨발 하고 욕 나오는데,
    실제는 그것보다 훨씬 더 하겠지.
  • [레벨:32]카카오TV 2020.11.23 12:17
    버려져있나요..이러네 와 단어선택 봐. 프로그램 명은 ‘공감’인데 질문은 전혀 신경안쓰네
  • [레벨:23]스탈린 2020.11.23 12:34
    카카오TV 질문부터가 공감이랑 관련없이
    트집 잡기 좋아하는 기레기 말투임 ㅋㅋㅋ
  • [레벨:3]SOD마스터 2020.11.23 12:19
    저것도 수십년 전 이야기고 현대 전쟁은 어떨까 ㅅㅂ
  • [레벨:5]이매진브레이커 2020.11.23 12:32
    난 진짜 일제강점기랑 50년대에 안 태어나서 천만다행이고 그 때 태어나셨던 우리 할머니 할아버지들 진짜 존나 존경함
  • [레벨:25]태란은사기가맞아 2020.11.23 12:40
    실제 고증하면 ㅋㅋㅋㅋ잔인해서 절대 못보지 않을까 창자 내장 막튀고 그러는데? 솔까 영화해서 내장 밖으로나오는거 나는 아직까지 좀 역하더라
  • [레벨:21]뭐어쩌쓰까 2020.11.23 12:46
    인터뷰하는새끼 정도가없네 저 병신저거
  • [레벨:5]내일뭐입지 2020.11.23 13:15
    훈련소때 그 작은 수류탄 하나 던져봐도 소리 존나 크고 땅이 울리는 느낌인데
    그것보다 큰 포탄이 떨어지면 뭐..
  • [레벨:2]펨코심리학 2020.11.23 15:33
    내일뭐입지 ㄹㅇ 유탄 하나만 산에다가 쏴도 땅이 울리던데. 저 시대에는 그것의 몇십배는 되는 위력을 그냥 비행기로 비 뿌리듯이 폭탄 뿌리던 시대아니냐?
  • [레벨:2]물결같은마음 2020.11.23 13:33
    미필티내나 기자
  • [레벨:5]냐냔 2020.11.23 15:24
    헥소고지가 저분이 말한 참상을 조금더 실제같이 전하지 않을까 함....이 영화 두번 볼 용기가 안나던데..
  • [레벨:4]사당주민 2020.11.23 18:31
    KBS 다큐 인가 봤는데 대부분 95%이상 포 맞아 죽는데 이게 직접 맞는경우도 있지만 참호나 동굴에 숨어있다가 흙더미랑 같이 묻혀서 죽는 경우가 제일 많았다고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문명/역사 625전쟁에 참전한 참전용사가 전하는 영화와 실제의 차이 49 첨부파일 포텐 [레벨:31]인재지변 2020.11.23 30201 220
미스터리/미제 [ 미스터리 새벽반 ] 마티어스 스톰버그의 종말 예언 jpg 6 첨부파일 [레벨:26]역사를남길자 2020.11.23 2287 7
일생/일화 엘비스 프레슬리 사망원인 111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2]크엉이 2020.11.23 61949 314
사건/사고 오늘은 연평도 포격전 10주기가 되는 날입니다 104 첨부파일 포텐 [레벨:34]달빛태양 2020.11.23 16096 410
우주/과학 미래 식량을 위한 획기적인 기술 174 첨부파일 포텐 [레벨:22]크엉이 2020.11.23 59815 126
이론/학설 하버드대 심리학과의 실험 93 첨부파일 포텐 [레벨:22]크엉이 2020.11.23 54249 150
질병/상처 당신의 신장이 망가지는 이유 366 첨부파일 포텐 [레벨:22]크엉이 2020.11.23 76688 279
이론/학설 뇌가 건강해지는 10가지 방법 202 첨부파일 포텐 [레벨:22]크엉이 2020.11.23 80098 227
문명/역사 크리스탈 느낌 있는 박헌영의 부인 주세죽 2 첨부파일 [레벨:25]52번박병호 2020.11.22 1646 4
사건/사고 스키장 6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9]M16A1 2020.11.22 1148 7
문명/역사 18세기 유럽 근본 가문의 세력 변화 66 첨부파일 포텐 [레벨:17]villlars 2020.11.22 24752 79
문명/역사 성소수자 자녀를 위해 행진하는 부모들 104 첨부파일 포텐 [레벨:37]곤작 2020.11.22 43366 180
문명/역사 신이 지구를 만들었다면 유럽부터 만들었을거 같음 100 첨부파일 포텐 [레벨:20]블라튀하는찐따야 2020.11.22 53192 303
일생/일화 바다쓰레기 치우는 골든리트리버.jpg 1 첨부파일 [레벨:40]고예림 2020.11.22 1221 8
사건/사고 오토바이 대회 사고 12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7]곤작 2020.11.22 48305 173
소개 담배 제조하는 기구 18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7]곤작 2020.11.22 2655 12
자연/생물 러시아에선 둘리노래가 허언이 아닌 이유 28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9]BJ박민정 2020.11.22 31033 192
자연/생물 머리카락으로 지은 매듭 1 첨부파일 [레벨:37]곤작 2020.11.22 1375 4
질문/요청 삼국지 간단한 질문질문 3 [레벨:3]만디 2020.11.22 556 1
일생/일화 "코로나 출입명단 팝니다" 이름 전화번호 등 유출.jpg 13 첨부파일 [레벨:30]미스터리좋아 2020.11.22 2750 9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 다음
/ 4,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