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21:23

[Mirror] 아스날 이적설 : 파우 토레스, 유누스 무사

조회 수 1340 추천 수 15 댓글 12
[Mirror] 아스날 이적설 : 파우 토레스, 유누스 무사


by Graham Ruthven

미켈 아르테타 휘하의 아스날이 아직 부족한 점이 보인 것은 지난 일요일 0:0 무승부를 거둔 리즈 유나이티드와의 경기에서 확실히 증명됐다.

아스날은 이번 시즌 프리미어리그 9경기에서 단 4승만을 거두고 있으며 최근 리그 5경기에서 단 한 골만을 기록하였다.

이로 인해 아스날이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1월에 이적시장에서 적극적으로 움직일 수도 있다는 추측으로 이어졌다.

창의적인 미드필더가 잠재적인 해결책으로 언급되고 있는 반면, 비대한 스쿼드에 대한 의문점은 남아 있다.

다음은 가장 주목할 만한 아스날 이적설들이다.

파우 토레스

아스날은 스페인 국가대표 수비수 파우 토레스에게 관심을 보이고 있다.

그러나 비야레알은 그의 릴리즈 조항 금액인 €50m를 맞췄을 때에만 판매할 것이다.

토레스는 루이스 엔리케의 스페인 국가대표팀의 주전 수비수가 되었다.

최근 보도에 따르면 레알 마드리드는 세르히오 라모스의 장기적 대체자로 이 23세의 선수를 지켜보고 있다고 한다.

바르셀로나와 아스날은 과거 이 선수에게 관심을 보였으나 비야레알은 그를 오직 €50m에만 이적시킬 것이라고 분명히 했다.

이적료는 릴리즈 조항에 대한 라 리가의 규정 때문에 일시불로 지불되어야 할 것이고, 따라서 토레스는 비싼 선택지가 될 것이다.

그러나 아스날은 최근에 아틀레티코 마드리드로부터 토마스 파티를 영입하면서 이 일을 해냈다.

유누스 무사

아스날은 이번 시즌 라 리가 1군팀 데뷔전을 치른 발렌시아의 유누스 무사에게 관심을 보이고 있는 여러 클럽들 중 하나이다.

무사는 아스날 아카데미 소속이었으나 2019년 북런던을 떠나 발렌시아와 계약했다.

그는 이번 달 초 발렌시아의 최연소 득점자가 되면서 두각을 드러냈다.

90min의 보도에 따르면 아스날 스카우터는 이 미국 청소년 국가대표가 클럽을 떠난 뒤로 그를 계속 주시해왔다.

아스날이 이 선수와 다시 계약하는 것이 가능할지도 모른다.

에버튼, 리즈 유나이티드, 울브즈도 이 17세의 선수를 주시하고 있다.

그리고 이 미드필더는 언젠가 프리미어리그로 복귀하는 것에 대해 열려 있는 것으로 보인다.

원문링크 : https://www.mirror.co.uk/sport/football/transfer-news/arsenal-transfer-news-pau-torres-23061199


요약

1. 아스날은 비야레알의 수비수 파우 토레스에게 관심이 있음

2. 비야레알의 유망주 유누스 무사에게도 관심이 있음


[퍼가기가 금지된 글입니다 - 캡처 방지 위해 글 열람 사용자 아이디/아이피가 자동으로 표기됩니다]
  • [레벨:18]Chambers 2020.11.25 21:31
    파우토레스도 센터백인데 마갈량이스랑 홀딩 미드필더로 쓰려는거냐고 ㅋㅋ 센터백만모으네 ㅡㅡ
  • [레벨:28]Robby 2020.11.25 21:31
    파우토레스 마갈량으로 굳히고 싶어하나
  • [레벨:17]진짜처음인데 2020.11.25 21:36
    파우토레스도 여기저기 많이 이적설 나네 어디든 이피엘 곧 오겠다
  • [레벨:7]20브루노20 2020.11.25 21:41
    막줄 발렌시아의 유누스 무사입니다
  • [레벨:23]아린군 2020.11.25 21:44
    이강인 사자 한국인있으면 욕은 덜나올꺼 같아
  • [레벨:27]MyoiMina 2020.11.25 22:00
    아린군 이강인 출전 안시키면 지금먹던 욕 2배로 먹을거임..난 강인이가 오면 좋겠지만, 훗날이 두려워 다른 좋은팀 갔으면 좋겠음..
  • [레벨:33]아스날FC 2020.11.25 23:49
    MyoiMina ㅇㄱㄹㅇ 이강인이 가서 꾸준한 출전 기회를 받고 또 좋은 활약을 펼친다면 정말 좋은거지만 거기서 또 못하거나 출전 기회 많이 못받으면 지금 받는 욕보다 훨씬 더 많이 먹을듯 나도 그냥 영입 안했으면 좋겠음
  • [레벨:22]와타나베요우 2020.11.25 21:46
    파우 토레스 누가 텐센 린델같은 스타일이라던데
  • [레벨:24]박문성 2020.11.25 21:53
    시발 무사 얘도 원래 개집출신이었네 ㅋㅋㅋ
  • [레벨:26]배성재의텐텐텐 2020.11.25 22:00
    그래서 득점 누가할거냐고 ㅎㅎ
  • [레벨:26]텔리 2020.11.25 22:19
    센터백 모으는건 좋긴한데 살리바새끼에 투자한돈이얼마인데
  • [레벨:30]Parrott 2020.11.25 22:20
    살리바새끼 키우지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ESPN] 아스날은 £12m의 금액에 에릭센을 영입할 수 있다 116 첨부파일 포텐 [레벨:2]랩터스 2020.11.25 31027 115
번역기사 [공홈] 니코 곤잘레스, 슈투트가르트와 재계약 5 첨부파일 [레벨:24]슈바벤 2020.11.25 1342 20
번역기사 [풋볼 런던] EA Sports는 가레스 베일과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FIFA 21에서의 초상권에 대한 주장에 대응한다. 4 첨부파일 [레벨:34]후벵디아스 2020.11.25 352 14
번역기사 [데일리메일] 토비 알더베이럴트 2-4주 OUT 141 첨부파일 포텐 [레벨:33]홀연히 2020.11.25 18797 174
번역기사 [더선] 리버풀은 PL 규정의 허점을 활용하여 양성판정 받은 살라를 5일만에 복귀시킴 70 첨부파일 포텐 [레벨:38]친절한학생 2020.11.25 20952 121
정보 [공홈] 지오반니 시메오네(아들오네)는 코로나 양성 판정을 받았습니다. 2 첨부파일 [레벨:34]마르코스요렌테 2020.11.25 240 22
번역기사 [스카이] 램파드 : 지루, 출전시간 더 줄께. 남아라 69 첨부파일 포텐 [레벨:2]랩터스 2020.11.25 17467 112
번역기사 [DS] 에드워즈: 리버풀의 얄짤 없는 이적 정책, 또 하나의 예시가 된 니콜라스 페페 92 첨부파일 포텐 [레벨:5]천우희 2020.11.25 13748 120
번역기사 [풋볼이탈리아] 올시즌에 나폴리는 구단 직원, 코치진, 선수들에게 아직 급여를 제공하지 않았다. 5 첨부파일 [레벨:31]oh co 2020.11.25 394 12
번역기사 [Mirror] 아스날 이적설 : 파우 토레스, 유누스 무사 12 첨부파일 [레벨:34]정섯 2020.11.25 1340 15
번역기사 [메일] FM 2021 리뷰. 달라진 인터페이스! 여전한 중독성! 64 포텐 [레벨:17]캉바치치 2020.11.25 14551 122
번역기사 [맨체스터이브닝뉴스] 맨체스터시티는 또 다시 발렌시아의 유망주를 노린다, 타겟은 이강인 56 첨부파일 포텐 [레벨:26]공유주방 2020.11.25 17374 100
국내기사 [세계일보] 조 콜 "티아고 실바는 '월클'의 표본이자 EPL 최고의 수비수" 79 첨부파일 포텐 [레벨:11]조지웨아 2020.11.25 18879 118
번역기사 [데일리 메일] “맨체스터 시티, 메시에 ‘10년 계약’ 제안할 것” 132 첨부파일 포텐 [레벨:11]Express 2020.11.25 19832 120
번역기사 [BN] 플로리안 비르츠, 레버쿠젠과 장기 재계약 예정 22 첨부파일 포텐 [레벨:21]오윤아 2020.11.25 6184 63
번역기사 [디 아슬레틱-Simon Hughes] PL은 이기적이고 클롭의 우려는 유효하다 (장문 주의) 17 첨부파일 포텐 [레벨:31]쉭이 2020.11.25 8544 134
번역기사 [더 선] 퍼디난드 : 반 더 비크, 완벽에 가까워 104 첨부파일 포텐 [레벨:36]Woooooo 2020.11.25 30477 134
번역기사 [스카이] 펩의 맨시티는 강력함을 잃었고 통계가 증명한다 103 첨부파일 포텐 [레벨:29]푸욱쉰검 2020.11.25 14914 113
번역기사 [스포츠키다] 올 시즌 EPL 라이트백 TOP 5 219 포텐 [레벨:34]kjw0074 2020.11.25 33986 94
국내기사 [노컷뉴스] K리그2 FC안양, 김형열 감독과 결별 3 첨부파일 [레벨:34]권경원 2020.11.25 176 6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836 837 838 839 840 841 842 843 844 845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