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8 07:48

포텐 [텔레그래프] 자신의 원리 원칙을 배신하고 있는 감독을 선임한 아스날

조회 수 17253 추천 수 97 댓글 31

출처 : https://www.telegraph.co.uk/football/2020/12/07/arsenal-appointed-ideological-manager-betraying-principles/


tottenham-arsenal.jpg [텔레그래프] 자신의 원리 원칙을 배신하고 있는 감독을 선임한 아스날



자신의 원리 원칙을 배신하고 있는 이데올로기적 감독을 선임한 아스날

 

과연 미켈 아르테타가 위기에 빠진 아스날을 구할 수 있을 것인가?

 

북런던 더비에서 토트넘 핫스퍼에게 입은 패배에서 아스날의 가장 우려가 됐던 부분은 무엇이었을까? 토트넘이 역습을 통해 골을 성공시키고 난 뒤 아스날의 스타 미드필더 토마스 파티가 부상으로 스스로 경기장에서 나가려고 했을때? 자카가 킥오프 상황에서 공을 바로 차려고 했던 때? 아니면 베예린이 또다시 스로인의 기본 개념이 무엇인지에 대해서 잘 모르는 모습을 보여줬을때?

 

Arteta Pushes injured Partey back on track.jpg [텔레그래프] 자신의 원리 원칙을 배신하고 있는 감독을 선임한 아스날



이런 각각의 사건들은 모든 팀에 언제든 일어날 수 있는 것이다. 허나 이 세 상황이 한 게임에서(특히 미켈 아르테타가 승리로 구단을 둘러싼 분위기를 바꿀 수 있을 것이라고 얘기한 경기에서) 모두 나타나는 경우에는 정말 받아들이기 어려운 상황이다. 더욱이 아르테타 감독은 스스로 걸어 나가면서 터치라인을 넘어선 파티를 다시 경기장에 투입시키려 하기도 했다.

-201512월 경 레스터를 상대로 첼시에서 마지막 경기를 치렀던 주제 무리뉴 감독 아래의 에당 아자르의 모습이 떠오른다-

 

그러가 그것들은 최악은 아니었다. 아스날의 가장 우려스러운 부분은 긍정적으로 여겨질 수 있는 토트넘의 페널티 지역으로 올려보낸 44개의 크로스 시도라는 통계수치이다. (실제로 아르테타는 경기 직후 그런 표현을 하려 했었다.) 이 수치는 올 시즌 어떤 프리미어 리그 팀이 기록한 수치보다 높은 것이었다.

 

이것이 왜 걱정 되는 수치일까? 첫째, 패배에 대한 선의의 거짓말, 그리고 통계에 대한 오래된 격언이 있다. 그리고 2014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이끌었던 데이비드 모예스 감독이 보여줬던 비교 대상이 있다. 당시 모예스 감독 아래에서 하위권 풀럼을 상대로 맨유는 8184개의 기록적인 크로스 수치를 보여주고 무승부를 한 바 있다. 감독은 이를 고무적이라고 표현하지만 어떠한 종류의 공격을 위한 계획이나 확고한 전술적 고집도 없던 것처럼 보인다.

 

그러나 더 걱정스럽게도 이는 아르테타가 자기 자신의 확고한 신념을 버린 것처럼 보인다. 하고 싶어했던 플레이와, 이끌고 싶어했던 팀을 구성하는데 있어서 명확하고, 솔직하고, 또한 이데올로기적이기 까지 했던 아르테타감독에게 있어서 이것은 그의 이념과 원칙에 어긋하는 것이었고 이 모습은 분명 아르테타 감독이 펩 과르디올라 감독 밑에서 배웠던 모습은 아니었다.

 

Arteta Man city.jpg [텔레그래프] 자신의 원리 원칙을 배신하고 있는 감독을 선임한 아스날


사실 아르테타 감독이 맨시티에서 맡았던 업무 중 하나는 크로스 였다. 전통적인 의미에서 크로스가 아니라 펩 과르디올라가 주장하는 '매끄러운 크로스' 특히, 라힘 스털링이 보내주는 것 뿐만 아니라 공격수가 그 크로스를 유연하게 이어 받을 수 있도록 먼 포스트에 도착하여 기회를 창출 시키도록 신체적인 능력까지 트레이닝을 구상하고, 개선해 나가는 것을 과제로 삼았었다. 맨시티의 크로스는 비록 수치상으로는 16위에 불과하지만 실제로는 목적성을 가지고 진행되고 있다.

 


"매끄러운 크로스"는 상대팀이 공을 빼앗기고 난 뒤 수비포지션으로 전환할때 맨시티 선수들이 이상적으로 라인을 끌어올리며 진행하고 있을 때 팀 동료에게 낮고 정확하게 전달할 목적으로 나온 방식이다. 맨시티의 공격 상황에서 스털링이 늦게 침투하거나 도착하여 공격을 성공시키지 못한 것을 보지 않았던가? 과르디올라의 스태프중 한 명은 "만일 크로스 할 상황이 발생한다면 단순히 크로스를 올리는 것이 중요한게 아니라 어디로 보내느냐가 중요한 것이다."라고 얘기한다.

 

아스날이 경기중에 그런 의도를 가지고 했던 것처럼 보이는가? 오직 리즈 유나이티드와, 웨스트햄 두 팀만이 올 시즌 아스날보다 더 많은 크로스와 코너킥 찬스를 얻었다. 그러나 다른 17개 팀들은 적지만 더 정확하게 크로스를 보냈다. 이는 곧 아스날이 적절한 타이밍에 적절한 지역으로 공을 배급하고 있지 못하고 있다는 것과, 피에르 에메릭 오바메양의 효과가 무뎌졌다는 것을 시사한다.

 

사실 작년 한 해 동안 맨시티에 있어서도 이는 순조롭게 진행된 것은 아니었다. 허나 그러는 동안에도 맨시티는 그들의 철학은 거기에 남아 있었다. 맨시티에 있어서 가장 큰 문제는 세르히오 아구에로의 부상과의 싸움, 공격전환 비율 이었다.

이는 아르테타 감독이 아스날에 부임하고 얼마 안 있어 FA 컵을 차지하며 보여줬던 인상적인 첫 몇달과 매우 대조된다.

 

이미 이 칼럼에서 무리뉴 감독의 첼시에서의 마지막 날과, 모예스 감독의 불운했던 맨유 시절을 언급했었다. 그러나 그렇다고 해서 아르테타 감독이 그들과 같은 종류의 위험상황에 처해 있다는 것은 아니다. 이는 만약 아스날 보드진이 아르테타 감독을 해임한다면 아스날은 지금 당장 여기서 어디로 갈 수 있을지 알 수 없기 때문이기도 하다.

 

그 믿음은 아르테타를 지지해야 한다는 것을 말하며, 아스날이 지금 왜 이렇게 길을 잃게 되었는가 알기 위해서는 지금 당장은 15위에 머물러 있는 프리미어리그 순위표를 잊어야 한다. 그들은 지금 숫자만을 보고 축구를 하고 있으며, 껄끄러운 것들에 휩싸여 있다. (외질이 핸드폰 스크롤을 올리며 소셜미디어를 하고, 집에서 경기를 시청하면서 일주일에 35만 파운드를 벌어 들이는 것과 같은 창의성 부족한 행동들)

 

외질을 상대로 얘기를 하는 것은 감독으로서의 권위와 믿음의 표시지만, 이는 오직 결과가 동반됐을 때 긍정적으로 받아들여질 것이다. 만약 결과를 보여주지 못한다면, 아르테타는 곧 외질이 성난 팬들의 아이콘이 되어서 그를 꿰뚫는 송곳이 되리라는 것을 알게 될 것이다. 그러한 팬들과 함께 아스날의 홈 에미에리츠 구장에서의 분위기가 어떻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현재 아르테타와 아스날을 둘러싼 가장 큰 우려는 아스날이 토트넘의 골문 앞으로 기대이상의 희망을 가지고 44개의 의미없는 크로스를 날려보낸 것만큼이나 목적의식이 없어보인다는 것이다.

이는 분명 바뀌어야 할 것이다.





*의역이 많이 있습니다. 오역이 있을 시 말씀해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BEST [레벨:25]재무판리연습 2020.12.08 10:16
    "박스안으로 크로스를 하다 보면 득점은 발생한다 이건 수학이다"

    그들만의 명장 전술천재 아르테타 실제로 한말 ㄷㄷ
  • BEST [레벨:22]고등어자반 2020.12.08 08:47
    닉네임결정장애 그만큼 많이 올리셨다는거지
  • BEST [레벨:28]Marushya 2020.12.08 08:29
    닉네임결정장애 아 이건 제가 쓰면서 오타를 냈네요. 지적 감사합니다. 81개 입니다. 기사 원문에도 81개라 기록되어 있어요.

    그리고 흠 당시 BBC 기록에도 81 개로 기록 되어 있고
    https://www.bbc.com/sport/football/26004451

    스카이스포츠 기록에도 81개로 되어있습니다.
    https://footyroom.co/forum/discussions/manchester-united-82-crosses-in-one-game-o-55858

    스카이 스포츠 기사는 못찾았는데 여기 보면 당시 사진이 있네요 참고하시면 좋겠네요.
  • BEST [레벨:22]닉네임결정장애 2020.12.08 08:21
    모예스 저 크로스 기록은 왜 기사마다 변함 81개 82개 84개 뭐가 진실인가요
  • [레벨:31]바닐라맛우유 2020.12.08 07:59
    와 84크로스 무승부는 도대체 어케 하면 나오냐
  • [레벨:33]축구진짜못해 2020.12.08 08:03
    ㅊㅊ
  • BEST [레벨:22]닉네임결정장애 2020.12.08 08:21
    모예스 저 크로스 기록은 왜 기사마다 변함 81개 82개 84개 뭐가 진실인가요
  • BEST [레벨:28]Marushya 2020.12.08 08:29
    닉네임결정장애 아 이건 제가 쓰면서 오타를 냈네요. 지적 감사합니다. 81개 입니다. 기사 원문에도 81개라 기록되어 있어요.

    그리고 흠 당시 BBC 기록에도 81 개로 기록 되어 있고
    https://www.bbc.com/sport/football/26004451

    스카이스포츠 기록에도 81개로 되어있습니다.
    https://footyroom.co/forum/discussions/manchester-united-82-crosses-in-one-game-o-55858

    스카이 스포츠 기사는 못찾았는데 여기 보면 당시 사진이 있네요 참고하시면 좋겠네요.
  • [레벨:22]닉네임결정장애 2020.12.08 08:35
    Marushya 오잉 지적질한건 아니었는데 이게 그렇게... ㅋㅋ
    81개가 맞나보네요 82개라고 나온건 기사 한개말곤 못봤으니 ㄱㅅㄱㅅ
  • BEST [레벨:22]고등어자반 2020.12.08 08:47
    닉네임결정장애 그만큼 많이 올리셨다는거지
  • [레벨:22]닉네임결정장애 2020.12.08 08:50
    고등어자반 더 풋볼 지니어스... ㄷㄷㄷ
  • [레벨:21]핑구웨에엑 2020.12.08 11:50
    고등어자반 무~야호!
  • [레벨:20]디디에베르너 2020.12.08 13:28
    고등어자반 모야호~!
  • [레벨:34]아리차 2020.12.08 10:05
    채찍같은 크로스 설정하는거 까먹었나본데
  • BEST [레벨:25]재무판리연습 2020.12.08 10:16
    "박스안으로 크로스를 하다 보면 득점은 발생한다 이건 수학이다"

    그들만의 명장 전술천재 아르테타 실제로 한말 ㄷㄷ
  • [레벨:22]Kajef 2020.12.08 11:50
    재무판리연습 그들만의 명장 ㅋㅋ
  • [레벨:3]아스날우승가자 2020.12.08 12:07
    Kajef 또 그들만의 이지랄 다 테재앙거리는데
  • [레벨:8]EBEL 2020.12.08 12:10
    아스날우승가자 올시즌 시작전에 물고 빨고 난리도 아니던데 ㅋㅋ
  • [레벨:22]Kajef 2020.12.08 12:12
    아스날우승가자 경기력부터 차원이 다르다고 무조건 믿고 몇년 기회준다고 물고빨던거 질리도록 봤는데 이제와서?
    펩본체가 아르테타라며 ㅋㅋ
    [댓글이 수정되었습니다: 2020-12-08 12:41:49]
  • [레벨:22]닉네임결정장애 2020.12.08 12:18
    Kajef 근데 커쉴도 내주고 리그컵도 아스날 만나서 떨어지고 초반엔 잘했던거 맞는거같은데...
    10월쯤부터 확 내리막 탄거같음 왜 이러는지;
  • [레벨:37]버래씨언 2020.12.08 11:51
    재무판리연습 테문성 ㄷㄷ
  • [레벨:25]Aqka 2020.12.08 12:22
    재무판리연습 이거 리버풀이 사황 영입했을때 논리인데 ㅋㅋㅋ
    수학적으로 계산할때 상대보다 크로스를 몇번 더 올리면
    승리한다며 영입한 사황ㅋㅋ
  • [레벨:36]민경 2020.12.08 10:21
    요즘 테재앙 관련 기사나 인터뷰 보면 화병나 뒤질 거 같음
    그냥 빨리 꺼져라
  • [레벨:29]무사뎀벨레 2020.12.08 10:42
    그냥 감독 경험 없는거 티나는거지 스스로 시행착오에 대한 데이터가 없으니 옳고 그름에 대한 판단이 안되는
  • [레벨:20]야무치 2020.12.08 11:51
    크로스 40개만 더 올렸으면 몰랐는데ㅠㅠ
  • [레벨:37]버래씨언 2020.12.08 11:52
    야무치 2골 넣으면 무캐니까
    딱 200개만 더 올렸음 승점 3점은 거저 먹는 건데
    이건 ㄹㅇ 개아깝네
  • [레벨:4]한마유지로 2020.12.08 11:51
    초반 폼 어디가고 크로스만 올리냐
  • [레벨:26]연대로스쿨 2020.12.08 11:52
    베예린 쓰로우인이 왜 파울이었어?
  • [레벨:31]바닐라맛우유 2020.12.08 15:36
    연대로스쿨 페이크 넣으면 안된다네
    몸의방향?이랑 던지는 방향이랑 똑같아야 된대
  • [레벨:34]DD충 2020.12.08 11:52
    ㄷㄷ
  • [레벨:2]박명은 2020.12.08 11:53
    로버트슨처럼 얼리크로스 올리는것도 아니고 지예흐처럼 역발로 먼포스트에 붙이는 크로스도 아니고 수비수들 자리 다잡으면 크로스 올리더라... 공중볼 강한 선수가 있는것도 아닌데
  • [레벨:20]야무치 2020.12.08 11:56
    박명은 차라리 자카가 중거리 40개 때렸으면 한골은 넣었을듯..
  • [레벨:13]가르친링 2020.12.08 12:00
    첼강딱 시절과 너무 비슷하다 그래서 아스날도 그때 첼시처럼 해야되는데
  • [레벨:27]서운한사람 2020.12.08 12:22
    차라리 자카랑 라카제트 뒤로 뺴서 중거리 40개 떄리는게 더 나았을듯 ㅋㅋㅋ
  • [레벨:3]MANCHAST 2020.12.09 11:41
    기달려봐 한번 강등 당하나 궁금하네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국내기사 [인터풋볼] 베일, "손흥민에게 푸스카스상 투표해!"...1800만 팔로워에게 홍보 116 첨부파일 포텐 [레벨:34]후벵디아스 2020.12.08 50011 448
번역기사 [스포츠렌즈] 셀틱은 내년 1월에 사우스햄튼의 골키퍼인 프레이저 포스터를 임대로 영입할 계획이다. 2 첨부파일 [레벨:31]oh co 2020.12.08 237 9
번역기사 [스포츠몰] 밀란의 프랑크 케시에를 원하는 아스날과 토트넘 26 첨부파일 [레벨:31]oh co 2020.12.08 2464 18
번역기사 [텔레그래프] 자신의 원리 원칙을 배신하고 있는 감독을 선임한 아스날 31 첨부파일 포텐 [레벨:28]Marushya 2020.12.08 17253 97
정보 [공홈] 분데스리가 11월 이 달의 루키 후보 39 첨부파일 포텐 [레벨:22]오윤아 2020.12.08 11101 88
번역기사 [게키사카] 통한의 50m 장거리 슛.... 요코하마FM, 前 사간 도스 MF 김민우에게도 실점하여 8강 좌절.... 17 첨부파일 포텐 [레벨:25]베트남축구로보답 2020.12.08 18859 128
정보 [공홈] 브라이튼 Vs 사우스햄튼 선발 라인업 7 첨부파일 [레벨:35]쪽빛 2020.12.08 1056 10
오피셜 [공홈] 맨체스터 시티, 테일러 하우드-벨리스 재계약 59 첨부파일 포텐 [레벨:37]일레이나 2020.12.08 20630 149
오피셜 [공홈] 2022 카타르 월드컵 유럽 예선 조 추첨 결과 124 첨부파일 포텐 [레벨:38]Salazar 2020.12.08 31493 120
번역기사 [스포츠 휘트니스-TS 인용] 라이올라: “폴 포그바는 맨유에서 불행한 상태다.” 77 첨부파일 포텐 [레벨:23]초록나무g 2020.12.08 12589 94
오피셜 [공홈] 몬차, 마리오 발로텔리 영입 53 첨부파일 포텐 [레벨:3]짐캐리 2020.12.08 21372 142
번역기사 [El Tiempo] 잭슨 마르티네즈는 공식적으로 축구계 은퇴를 선언했다 54 포텐 [레벨:1]소련공산당서기장 2020.12.08 17762 112
국내기사 [인터풋볼] 수원, 요코하마 3:2 꺾고 ACL 8강행...김태환, 김민우, 한석종 골 46 포텐 [레벨:34]kjw0074 2020.12.08 13559 85
번역기사 [CM-속보] 미노 라이올라 "맨유에서의 포그바의 시간은 끝났다!" 212 첨부파일 포텐 [레벨:38]권보아. 2020.12.08 28571 192
번역기사 [디 애슬레틱-제임스 피어스] 1월 센터백 영입/바이날둠 등 38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이걸왜지냐고 2020.12.08 15303 88
국내기사 [스포탈코리아] “선풍기 날개 같던 도미야스, 루카쿠에게 튕겨 날아가” 伊찬사 日한탄 63 첨부파일 포텐 [레벨:8]브와슈치코프스키 2020.12.08 30520 103
번역기사 [PF] 리스 제임스가 보여준 헝그리정신은 EPL 우승에 도전하기 위해 꼭 필요한 것이다. 64 첨부파일 포텐 [레벨:38]Chelsea. 2020.12.07 17261 104
번역기사 [빌트] 뤼디거 + 코흐, 피해자 가족 지원 34 첨부파일 포텐 [레벨:22]오윤아 2020.12.07 15584 143
번역기사 [ES] 캉테: "여름 이적생들 너무너무 좋아엽" 60 첨부파일 포텐 [레벨:38]Chelsea. 2020.12.07 25494 258
번역기사 [MN - 피에트로 마짜라] 프레지던트 케시에의 진화; 밀란은 재계약 준비 중 28 첨부파일 포텐 [레벨:22]고애신 2020.12.07 8680 65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769 770 771 772 773 774 775 776 777 778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