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13 17:54

포텐 [공홈] 첼시의 와꾸대장 '커트 주마' Q&A 10선.

조회 수 13768 추천 수 109 댓글 58

오타쿠트 주마.jpg [공홈] 첼시의 와꾸대장 \'커트 주마\' Q&A 10선.

Q: 2014년 첼시에 합류한 이래로 가장 안정적인 시즌을 보내고 있는데?


A: "그럴지도 모르겠네요. 하지만 전 처음 합류했을 때부터 여기가 집처럼 편안했어요. 부상이 있고나서 임대를 가야했지만 전 다시 첼시에 합류해서 안정된 시즌을 보내고 있죠."


Q:2014년 처음 합류했을떄와 비교해서 첼시가 얼마나 변화한 것 같나요?


A: "딱히 모르겠어요. 선수들과 감독님들만 바뀌었지 똑같아요."


Q: 선수로서, 한명의 사람으로서 어떻게 변화해왔다고 생각하나요?


A: "제가 여기 처음 왔을떈 19살이었고, 새로운 나라에 오게 되서 정말 처음부터 많은걸 배워갔죠. 한명의 남자로서 성장해서, 이젠 아이들도 있어요. 전 어느새 경험도 많이 쌓은 선수가 되서, 팀 내의 어린 선수들을 보면 내가 나이를 먹긴 했구나를 실감해요. "


"전 모든 면에서 발전했다고 생각해요. 일이 잘 풀리던 그렇지 못하던 대처하는 법에 대해 배웠고, 제가 정확히 매일매일 무엇에 투자해야하는지, 어떤 훈련을 얼마나 해야하는지 같은 것들도 배웠어요."


"결과적으로 제 생각에 그래서 경기력 향상에도 도움이 됐던것 같아요. 전술적으로도 신체적으로도 전 성장했고, 덕분에 이번 시즌 골도 쏠쏠하게 넣게 되었죠. 이런 폼이 계속 되었으면 좋겠어요."


Q: 2017년에 장기재계약을 맺고 임대를 떠났는데, 첼시가 당신을 정말로 원한다고 느꼈는지?


A: "전 오랜기간 부상을 입었고, 첼시는 임대를 통해 다시 발전의 시간을 가질수 있게 해줬어요. 덕분에 전 이렇게 다시 돌아와있죠. 임대는 제가 첼시로 돌아올수 있을까에 대한 하나의 테스트였어요. 감사할 따름이죠."


"첫 임대를 떠났을 때 결코 쉽지는 않았어요. 하지만 전 다시 경기장에 돌아와 축구를 할수 있다는 사실이 기뻤죠. 그 때의 임대 경험이 첼시로 돌아오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고 생각해요."


"그런 점에서, 임대를 떠나기 전의 장기재계약은 아주 든든했죠. 임대를 떠나게 되면, 구단이 절 진심으로 원하는지 알수 없을 때가 있잖아요. 하지만 전 재계약을 제시받고 생각했죠. 나는 이곳으로 100% 돌아오게 되겠구나라고."


에어 주마.jpg [공홈] 첼시의 와꾸대장 \'커트 주마\' Q&A 10선.
Q: 이번 시즌 좋은 폼의 원인이 뭐라고 생각해요?


A: "훈련이죠. 그리고 동료들 덕이에요. 기술적인 면에서 저를 많이 도와주고, 조언을 많이 해줘요."


Q: 티아고 실바에게선 뭘 배웠나요?


A: "정말이지 침착한 사람이에요. 경험도 풍부하고요. 경기를 어떻게 풀어나가야하는지 잘 알고 있어요. 그 덕에 수많은 우승컵들을 들어왔죠. 우리가 공을 가지고 있지 않을떄도 언제나 좋은 포지셔닝을 보여주고, 공을 가지고 있을 떄는 좋은 패스들을 선보여요. 팀의 리더이기도 해서, 실바에게는 정말이지 배울게 많아요."


Q: 이번 시즌 벌써 4골을 넣었는데, 비법이라도 있나요?


A: "딱히 없어요. 전과 다른점이라면 자신감이 확실히 붙었다는거겠죠. 테크니컬 코치님께서 제게 많은 자신감과 신뢰를 주고 계세요. 이제 코너킥 상황에서 전 자신감을 가지고 헤딩을 하고, 제가 뭔가 차이를 만들어낼수 있을거라는 확신을 가지고 있어요. 더욱이 세트피스를 차는 선수들이 이제 좀 더 저를 노리고 공을 차려고 하죠. 결국 중요한건 결정력, 동기, 그리고 자신감에 있는 것 같아요."


Q: 어떻게 그렇게 공중에 오래 떠 있나요?


A: "모르겟어요 솔직히 ㅋㅋ. 타고 난 것 같아요."


Q: 헤딩을 할때 무슨 생각을 하고 있나요?


A: "공을 잘 맞출 생각을 하죠. 동시에 유효슈팅이 될 수 있도록 방향을 잘 틀어야겠다는 생각을 해요. 이제 전 제가 있는 힘껏 헤딩을 하면, 대부분 슈팅들은 유효슈팅이 되고, 상대에게 위협적인 공격이 된다는걸 잘 알아요."


Q: 이번 시즌 넣고 싶은 골 수의 목표가 있는지? 존 테리가 자신의 기록을 따라잡고 있다며 인스타에 글을 남겼던데..


A: "네 봤어요. 아주 천천히 존 테리의 기록을 따라잡고 있죠. 하지만 그러려면 현재의 폼을 계속해서 보여줘야만 해요."


"딱히 정해둔 목표 골 수는 없어요 솔직히 말해서. 전 최대한 많은 경기를 승리하고 트로피를 얻고 싶을 뿐이에요. 첼시는 트로피를 수집하는 팀이니까요."


https://www.chelseafc.com/en/news/2021/01/13/10-questions-with----kurt-zouma?cardIndex=0-0


춫천 춫천 춫천


EoqZAeYXMAUI53v.jpg [공홈] 첼시의 와꾸대장 \'커트 주마\' Q&A 10선.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공홈] 첼시의 와꾸대장 '커트 주마' Q&A 10선. 58 첨부파일 포텐 [레벨:38]Chelsea. 2021.01.13 13768 109
번역기사 [디 마르지오] 라치오 또 세르비아 복권 영입 9 첨부파일 [레벨:24]LOTITO 2021.01.13 211 19
번역기사 [공홈] 2군이 메펜을 압도하면서 홈에서 2:0 승리를 챙겼습니다. 6 첨부파일 포텐 [레벨:23]꼬마야스트렘스키 2021.01.13 6565 72
번역기사 [football.london] 라치오 윙어 영입에 가장 앞서있는 첼시 34 첨부파일 포텐 [레벨:22]프랭크램파드 2021.01.13 16549 65
번역기사 [FN] 인테르 : 콘테 재계약 관심없음, 이번여름에 짤릴수도 130 첨부파일 포텐 [레벨:2]#Inter 2021.01.13 21496 96
오피셜 [공홈] 마르세유전 메디컬 리포트 5 첨부파일 [레벨:37]바커빵집 2021.01.13 648 12
번역기사 [스카이] 오바메양: "지금까지 제 플레이가 최고가 아니었지만 여전히 긍정적입니다." 49 첨부파일 포텐 [레벨:34]후벵디아스 2021.01.13 19050 86
번역기사 [풋볼런던] 조세 무리뉴 감독의 시소코 or 윙크스 딜레마는 그에게 완벽한 시나리오다. 64 첨부파일 포텐 [레벨:34]후벵디아스 2021.01.13 21109 64
번역기사 [미러] 누누 갓동님 : 힝....돈만 있었으면 오리기나 지루 영입했을텐데.... 53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작두부 2021.01.13 13828 75
번역기사 [데일리메일] 제 2의 캉테,이브 비수마 81 첨부파일 포텐 [레벨:4]황리빛과이어 2021.01.13 21811 68
번역기사 [풋볼런던] 여러 사람들을 통해 지지받고 있는 크리스티안 에릭센 to 아스날 11 첨부파일 [레벨:34]후벵디아스 2021.01.13 1626 10
번역기사 [스퍼스웹] 루이스 캄포스가 무리뉴와의 재결합 가능성에 대해 얘기하다. 13 첨부파일 [레벨:26]언더독. 2021.01.13 2353 16
국내기사 [골닷컴]前 맨시티 주장 "더 브라위너, 새처럼 날카로운 시야 지녔어" 51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3]Metalism 2021.01.13 33333 145
번역기사 [스카이 스포츠] 떠오르는 제라드의 레인저스, 추락하는 셀틱 66 첨부파일 포텐 [레벨:4]황리빛과이어 2021.01.13 20551 101
번역기사 [미러] 토비 알데르베이럴트 "저도 어릴때 남의 집 정원에 들어가서 공찾아왔어요" 16 첨부파일 포텐 [레벨:26]언더독. 2021.01.13 12683 93
국내기사 [스포츠경향] 2010년대 플레이메이커 순위 메시 1위, 호날두 12위 16 첨부파일 [레벨:7]맛좋은육봉 2021.01.13 1196 11
오피셜 [공홈] 울산현대, 국가대표 공격수 김지현 영입 6 첨부파일 [레벨:35]연감 2021.01.13 280 16
번역기사 [마르카] 주니오르 피르포는 바르셀로나에 남을 예정이다. 2 첨부파일 [레벨:31]oh co 2021.01.13 1208 5
번역기사 [데일리메일] 루카쿠,애슐리 영: 감독님 린가드 개쩔어요! 99 첨부파일 포텐 [레벨:4]황리빛과이어 2021.01.13 11645 114
번역기사 [90Min] 율리안 드락슬러의 대변인과 이적가능성을 논의중인 아스날 20 첨부파일 [레벨:31]oh co 2021.01.13 2698 11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551 552 553 554 555 556 557 558 559 560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