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3 17:57

포텐 [풋볼런던] 매튜 라이언의 영입은 아스날의 이적 정책에 긍정적인 변화를 보여준다.

조회 수 18347 추천 수 72 댓글 28
0_GettyImages-1263216702.jpg [풋볼런던] 매튜 라이언의 영입은 아스날의 이적 정책에 긍정적인 변화를 보여준다.

갑자기 매튜 라이언은 아스날 선수가 되었다.

솔 캠벨의 영입을 연상시키는 이적 발표에서, 아스날은 금요일 브라이튼 골키퍼와 서명했다는 것을 확인했다.

호주 국가대표 라이언은 남은 시즌을 브라이튼의 벤치에서 보낼 운명인 것 같았지만, 몇 시간 안에 그는 FA컵 사우스햄튼과의 경기에서 클럽에 데뷔할 것으로 기대된다.

라이언은 구단 공식 웹사이트와 가진 인터뷰에서 거래가 어떻게 진행됐는지를 밝혔다.

그는 아스날 공식 홈페이지에 "아마도 일주일 전쯤 진짜 관심사를 처음 알게 되었습니다."라고 말했다.

"그 단계에서 내가 아는 한 그것은 여전히 일어나기엔 먼 거래였고 그 거래가 진짜 클럽이 추친하고 있는지조차 확신할 수 없었습니다."

"아마 지난 이틀 동안 그것이 현실에 가까워졌습니다. 에두 같은 사람과 이야기를 나누고 아르테타와 골키퍼 코치 이나키(카나)와 이야기를 나누며 어제부터 모든 것이 일어날 것 같은 느낌이 들기 시작했습니다."

그것은 종종 거래를 성사시키기 위해 너무 천천히 움직인다는 비난을 받은 아스날의 이적 시장의 방향 변경이다.

아스날의 최근 역사는 아르센 벵거가 이적료를 놓고 천천히 이적을 진행시키는 바람에 아스날은 천천히 이적을 진행한다는 여러 별명을 얻었다.

2011년 후안 마타와 계약하는 계약이 지연된 것은 아마도 가장 터무니없을 것이다. 그 외에도 다른 많은 것들이 있다.

시장에서의 거래에 대한 이 빠르고 전문적인 접근은 환영할 만한 변화로 아스날 영입에 새로운 시대를 보여준다.

미켈 아르테타가 맷 메이시의 이적과 알렉스 루나르손의 불안한 활약 이후 베른트 레노레 도전할 새로운 골키퍼가 필요하다고 인정한 것은 불과 11일 전이다.

그는 11일 “골키퍼 지역을 평가하고 있으며, 이 시장에서 다른 해결책을 찾을 것”이라고 말했다.

"우리는 무슨 일이 일어날지 평가하고 있으며, 클럽 내에서 여름에 있었던 토론은 현재 이적 시장과는 약간 다릅니다."

"우리는 우리가 진정으로 하고 싶은 영입을 할 시간이 많지 않았고 우리가 하려는 것이 바로 이 시장의 상황을 평가하기로 결정했고 우리는 그 세 가지 위치에서 어떻게 앞으로 나아가고 싶은지에 대한 결정을 내릴 것입니다."

그 사이의 짧은 시간 안에 금요일 라이언의 서명 발표와 함께 아스날은 누가 기용 가능한지 검색하고, 표적을 식별하고, 그를 얻을 수 있었다.

이제 초점은 선수들을 데려오는 데 있고 라이언과 외데고르를 위한 영입과 함께 그들이 팀 내에서 약점 영역을 눈에 띄게 강화할 수 있었던 방식은 칭찬할 만하다.

아스날은 또한 키어런 티어니의 백업 지원을 제공하기 위해 레프트백을 찾고 있다는 보도가 있다. 만약 그들이 레프트백을 확보할 수 있다면 그것은 완벽한 시장에 가까운 것을 나타낼 것이다.

이것이 미켈 아르테타와 에두가 이적 사업을 전적으로 담당해 온 첫 번째 시장이라는 점을 감안할 때 방향 변경은 아스날에게 여전히 올 것에 대한 긍정적인 선례를 제시한다.


https://www.football.london/arsenal-fc/news/arsenal-edu-arteta-surprise-transfer-19684829
첨부 파일
첨부파일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beIN Sports Türkiye] (속보) 메수트 외질의 페네르바체 입단식 날짜는? 2 첨부파일 [레벨:34]GS1905 2021.01.23 326 15
정보 [풋티 헤드라인] 리버풀 20 - 21 시즌 네번쨰 킷 유니폼 유출 18 첨부파일 [레벨:15]##### 2021.01.23 3358 17
번역기사 [인디펜던트]Ryan Bertrand 아스날 이적?? / 주저하는 사우스햄튼 31 첨부파일 포텐 [레벨:13]소셜피드 2021.01.23 13319 81
번역기사 [더 선-마틴 블랙번] 펩 과르디올라 : 슈퍼리그 말고, 슈퍼 프리미어리그 만들자! 173 첨부파일 포텐 [레벨:27]연간보고서 2021.01.23 29984 114
번역기사 [마르카-호펠디] 레알과 인테르의 이적료 분쟁은 가짜뉴스. 3 첨부파일 [레벨:38]Salazar 2021.01.23 249 20
번역기사 [포포투] 어떻게 ‘1:1’은 무리뉴의 새로운 악몽이 되었는가 4 [레벨:34]kjw0074 2021.01.23 2575 12
오피셜 [공홈] 유벤투스 12월의 MVP 176 첨부파일 포텐 [레벨:2]길가메시 2021.01.23 27701 174
번역기사 [문도 데포르티보] "내가 퇴물이라고?" 팔카오 이후 최고의 스트라이커 수아레즈 19 첨부파일 [레벨:25]로코모티브 2021.01.23 1126 22
번역기사 [마르카] 마라도나 담당의, 의료 기록에 서명을 위조한 것이 드러나 3 첨부파일 [레벨:1]루디 2021.01.23 569 25
번역기사 [풋볼런던] 토트넘의 레전드가 에릭센의 복귀에 대한 이야기를 무리뉴에게 함. 5 첨부파일 [레벨:1]Cathedr 2021.01.23 594 13
번역기사 [CDS] 하키미 할부금 지불 관련, 레알과 인테르의 상황 43 첨부파일 포텐 [레벨:24]헤이세뇨마로타 2021.01.23 20960 108
번역기사 [디 에슬레틱] 울브스, 소시에다드의 공격수 윌리안 주제를 임대 영입하다. 12 첨부파일 포텐 [레벨:30]레앙. 2021.01.23 14389 58
오피셜 [공홈] 엘라스 베로나, 스테파노 스투라로 임대 영입 7 첨부파일 [레벨:4]오윤아 2021.01.23 2848 37
번역기사 [공홈] 제임스 밀너: "이런 상황에서 벗어나는 것은 우리의 책임입니다." 11 첨부파일 [레벨:34]후벵디아스 2021.01.23 1342 23
정보 [공홈] 아약스, Ziggo와 새로운 FIFA 재능을 찾다! 2 [레벨:6]뚝왕르윈종신 2021.01.23 2400 20
오피셜 [공홈] 울버햄튼 원더러스, 윌리안 주제 임대 영입 47 첨부파일 포텐 [레벨:30]레앙. 2021.01.23 16699 96
번역기사 [풋볼런던] 매튜 라이언의 영입은 아스날의 이적 정책에 긍정적인 변화를 보여준다. 28 첨부파일 포텐 [레벨:34]후벵디아스 2021.01.23 18347 72
번역기사 [메트로] 마틴 키언은 마틴 외데가르드 계약을 좋게 평가하고 다니 세바요스가 나갈거 같다고 생각한다. 11 [레벨:25]태연팬 2021.01.23 957 17
번역기사 [마르카-호펠디] 레프트 백 보강을 원하는 레알,후보에 레길론 포함 81 첨부파일 포텐 [레벨:38]Salazar 2021.01.23 20975 83
번역기사 [디어슬레틱] 에버튼 이적생들의 영향력 분석 28 첨부파일 포텐 [레벨:24]안재앙 2021.01.23 20099 86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468 469 470 471 472 473 474 475 476 477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