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05 23:11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조회 수 1771 추천 수 24 댓글 15


근대건축 1편 : http://www.fmkorea.com/965906936
근대건축 2편 : http://www.fmkorea.com/967697192

근대 건축사를 연재하고 있는 중이었는데
중간마다 세계적인 건축가만큼은 잠시 연재를 중단하더라도
건축가 시리즈를 이어가려고 해

현재까지 건축가 시리즈는 루이스칸, 안도 다다오 편이 있어

그리고 오늘은 저번에 예고했듯이 

스페인이 낳은 최고의 건축가 
' 안토니 가우디 ' 에 대해 알아보자!

c.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1852년, 스페인 바르셀로나 근교의 작은 도시 '레우스' 에서 태어났어. 
그의 아버지는 주조 세공업을 하고 있었는데 덕분에 어렸을 때부터 무언가를 만드는 모습을 볼 수 있었지.
훗날 이 작은 경험이 그의 건축적 토대가 될 줄 누가 알았을까

그는 건축전문학교를 졸업하는데, 그때부터 그의 독창성이 꿈틀대고 있었어.
교장은 그에게 졸업장을 주며 이렇게 말했다고 해.
"우리가 건축사 칭호를 천재에게 주는 것인지, 아니면 미친놈에게 주는 건지 모르겠다" 


10.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앙토르 귀마르의 아르누보 양식의 패턴. 덩쿨, 나뭇잎, 꽃봉우리와 같은 자연에서 따온 형태가 돋보인다.

11.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앙리 반데 벨데의 장식, 아르누보는 자연에서 예술적 영감을 얻었다.

당시 스페인은 영국의 산업혁명이 일어난 뒤
윌리엄 모리스 등의 예술가들이 일으킨 영국의 '미술공예운동' 의 영향과
후에 일어난 벨기에부터 시작해 서유럽을 휩쓸었던 '아르누보 운동' 의 연장선상에 서있었어
(근대건축 2편 : http://www.fmkorea.com/967697192) 을 참고하면 이 두 운동에 대해 알 수 있음


당연히 가우디 또한 그러한 시대적 흐름 속에 살고 있었지.
바르셀로나의 지리적 위치를 보면 알 수 있듯이 
유럽 문화의 중심지였던 프랑스와 가장 가까운 스페인 도시였지.
게다가 바닷가에 위치해서 선진 문화를 받아들이기에 가장 순조로웠어.

따라서 그의 건축적 양식은 모두 미술공예운동, 아르누보의 영향을 받았어.
이는 그가 건축에서 곡선과 장식을 다루는 방식에서 나타나


몬세라트 산.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몬세라트 산' 이 주었던 자연의 경외감은 어땠을까
바르셀로나는 기후가 매우 좋은 데다가 자연경관이 뛰어난 도시야
근교에 있는 저 산은 그의 조형적 아이디어를 얻는 등 세부장식에 영향을 주게 돼


신이 내린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는 단순한 천재라고 부를 수 없는 건축가야
어떤 사람이라도 천부적인 재능이 있을 지라도 주변을 둘러싼 환경이 적절치 못하다면 빛을 보기 힘들어

1. 그의 어릴적 호기심을 자극시켜준 가정적 환경 - 아버지가 주조 세공업자
2. 산업혁명 이후 불어닥친 예술계의 커다란 변화 - 미술공예운동, 아르누보
3. 끊임없는 영감의 원천이 되어준 대자연 - 카탈루냐 자연환경

위대한 건축가는 개인의 재능뿐만 아니라 시대가 낳는 것 같아.
마치 레오나르도 다 빈치가 '르네상스' 시대에 나타난 것처럼 말이야
가우디와 다 빈치의 경우 비슷한 상황이 또 하나 있었는데
바로 그를 적극 지원해주는 든든한 후원자가 있었다는 점이야
다 빈치에겐 피렌체의 부호 메디치 가문이 있었듯.


구엘.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나는 당신의 건축을 이해하지 못합니다. 그저 당신이라는 건축가를 존경할 따름입니다 "
-에우세비 구엘-

바르셀로나의 대표적인 부호. 이 시대의 부르주아 계층은 자신의 영향력을 위해 뛰어난 예술가를 후원하는 경우가 허다했지. 
그가 없었다면 가우디라는 건축가가 바르셀로나에서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었을지 의구심이 들어.

'구엘 저택' '구엘 공원' '콜로니아 구엘 성당 지하 예배당' 그리고 파리에 가우디의 전시회까지 열어줘



조안 마르토렐.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조안 마르트렐이 설계한 건축물) - 중세 고딕건축 양식을 즐겨 사용함
사그라다 파밀리아 2대 건축가로 가우디를 추천합니다
- 조안 마르트렐 -

가우디의 교수, 건축 공학기술을 알려주며,
후원자인 구엘을 소개시켜주며,
자신에게 제의된 '사그라다 파밀리아 대성당' 건축가 자리를 가우디에게 양보했다.


조셉 폰세레.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주셉 폰세레-

학교 수업보다 도서관에서 공부를 하거나, 폰세레와 같은 건축가 밑에서 조수로 활동하였던 가우디
그에게 공원 분수 설계를 맡기거나 현장 능력을 길러주고 
심지어는 학비를 대주기도 했던 협력자였어
가우디의 학생 시절을 책임졌다 봐도 무방하겠지


d.PNG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안토니 가우디의 조각상-

위대한 건축가는 외로운 천재가 아니었음을 알아보았습니다.
흔히 천재는 뭐든 혼자 다 할 거 같은 인상을 주기 마련인데
우리는 결과물을 보고 판단하기 바쁩니다

하지만 한걸음 물러나 그를 평범한 시민으로 볼 수만 있다면
발견할 수 있는 측면이 다양해집니다.
넓은 시각을 가질 수 있는 사람이 됩시다 펨코여러분?


가우디 2편에선 그의 건축물을 차례대로 소개하겠습니다!




  • [레벨:5]Quavo 2018.03.05 23:13
    시리즈 잘 보고 있었는데 가우디가 나오니 반갑네요 연재해주셔서 고마워요
  •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5 23:15
    처음엔 몰랐는데 포스팅하는게 공부하는 데 도움이 많이 되네 ㅋㅋ 추천받아 모은 잉여력을 잉토로 다 날렸다는 게 흠이지만... ㅠ
  • [레벨:30]커피맛콜라 2018.03.05 23:25
    기다리던 주제다
  •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5 23:28
    건축가 중에 대중적으로 가장 인기잇지 않나 싶음ㅋ 방송의 영향이 크겟지?
  • [레벨:30]커피맛콜라 2018.03.05 23:34
    이 시리즈 끝나면 승효상 건축가도 소개해주세용 ㅋㅋㅋ
    빈자의 미학 읽어보고 싶었는데 책 구하기가 힘들더라구여 ㅋㅋㅋ
  •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5 23:38
    흐미ㅋㅋ 근대건축 끝나고 현대건축까지 하려는데... 승효상은 꽤 멀엇음ㅋㅋㅋㅋ
    역사를 알아야 승효상 건축이 제대로 보이는 법이라서 먼저 소개하기는 이르다고 봄 ㅈㅅㅈㅅ
  • [레벨:30]커피맛콜라 2018.03.05 23:45
    ㅇㅋㅇㅋ
    차분히 연재글 따라가겠슴 ㅋㅋㅋ
  • [레벨:23]다비드실바b 2018.03.05 23:39
    드디어 가장 많이 들어본 건축가가 나오네요ㅋㅋ

    가우디 이후에도 다른 건축가 글 써주실건가요? 건축시리즈 너무 재미있네요ㅋㅋ
  •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5 23:41
    시대 흐름대로 갈 겁니다 ㅎㅎ
    [근대 건축사] 시리즈는 계속 연재되고 중간에 유명 건축가가 등장하면 [건축가] 시리즈로 잠시 넘어가는 방식이에요
    [현대 건축사] 시리즈까지 갈 계획이에요
  • [레벨:23]다비드실바b 2018.03.05 23:55
    와 정말 재밌게 읽고있습니다 감사합니당
  • [레벨:16]일리치치치 2018.03.06 00:07
    저도 다시 공부하는 기분이네요 ㅎㅎ
    잘 보고가요 ㅎㅎ
    오래오래 부탁해요 ㅎㅎ
  •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6 00:08
    학기 시작해서 과제폭탄 떨어지면 연재속도가 떨어지겠지만... 꾸준함만은 자신있습니다
  • [레벨:24]토토오오 2018.03.06 00:45
    크으..
    사그라다를 바라보며 그 완성을 보지 못함을 슬퍼하더라.
  • [레벨:14]김학범 2018.03.06 01:07
    든든한 지원군 + 환경 + 천재적인 재능
  • [레벨:21]Lukaz26 2018.03.06 16:42
    그가 현재 카탈루냐 독립울 봐라봤을때 뭐라고 생각했을지 궁금하네요 ㅎㅎ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괴담/번역 실화) 산나물 7 첨부파일 [레벨:39]짤방선비 2018.03.06 5221 11
자연/생물 불쌍한 아기 끼리 85 첨부파일 포텐 [레벨:39]짤방선비 2018.03.06 40372 169
사회/인간 조선 후기의 질병에 관한 미신 6 첨부파일 [레벨:39]짤방선비 2018.03.06 3302 9
미스테리/미제 조선의 거인족, 우와 을 30 포텐 [레벨:23]아하하하 2018.03.06 30131 72
사회/인간 폐허의아름다움 69 포텐 [레벨:24]내일의한죠 2018.03.06 29554 100
문명/역사 고양이를 사랑한 조선 후기 화가, 변상벽 이야기 9 첨부파일 [레벨:38]부산홍보대사 2018.03.06 2571 21
미스테리/미제 지구 상공 170km 궤도에 나타난 괴비행물체(UFO) 9 동영상첨부파일 [레벨:13]맹구헌터 2018.03.06 5930 6
자연/생물 그리워 37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카타스트로피 2018.03.06 28578 182
괴담/번역 기숙학원 괴담 4 [레벨:2]머리 2018.03.06 2237 8
사회/인간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2 17 첨부파일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6 3716 20
자연/생물 정보] 매일 보는 재미있는 공룡 이야기 12 - 거대 용각류 편 (2) 47 첨부파일 포텐 [레벨:14]김학범 2018.03.06 6287 73
환영인사 오늘 10시 집가다가 찍어본 것 .jpg 25 첨부파일 [레벨:22]베르나두실바 2018.03.05 8521 15
문명/역사 사또가 대한제국때까지도 있었네 7 [레벨:20]삼성효 2018.03.05 3530 3
사회/인간 [건축가] 바르셀로나의 건축가 '안토니 가우디' #1 15 첨부파일 [레벨:2]건축학과잉여 2018.03.05 1771 24
질문/요청 왜 한국 대기업 오너들은 경영권을 못 놓음? 13 [레벨:1]하네다 2018.03.05 4742 6
문명/역사 구라파 전도.JPG 86 첨부파일 포텐 [레벨:29]얼리전트 2018.03.05 28070 139
질문/요청 게임관해서 쓴 글이 있는데 5 [레벨:21]이지나이틀리 2018.03.05 2154 5
문명/역사 조선의 돈에 대해 알아봅시다. 15 첨부파일 [레벨:5]제라드성님 2018.03.05 8971 27
질문/요청 기독교인들은 왜 진화론을 이용하지않을까요? 30 [레벨:2]이름에게 2018.03.05 1522 9
자연/생물 포텐간 킹코브라 실제 사이즈 52 첨부파일 포텐 [레벨:23]오삼도리 2018.03.05 42206 136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288 289 290 291 292 293 294 295 296 297 ... 다음
/ 1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