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08 14:53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조회 수 75234 추천 수 107 댓글 87

1.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3.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4.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5.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6.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7.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8.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9.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0.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1.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2.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3.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4.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5.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6.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7.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8.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19.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0.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1.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2.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3.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4.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5.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6.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7.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8.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29.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30.jpg 19세기 후반 독일 풍경.jpg
오토 폰 비스마르크라는 재상이 나타나 독일을 통일하고 이 시기 독일은 엄청난 번영을 구가함.


비스마르크의 지혜로운 외교술로 19세기 유럽의 세력 균형을 주도하였고 내부적으로도 안정을 다짐.


프랑스는 인구로든 군사력으로든 독일에 훨씬 밀렸고 영국도 단일 국가로 따지면 독일에 밀림.


당시 독일 제국의 공업력은 영국을 능가하였고 육군은 유럽 최강에 해군은 영국 다음인 2위.


이런 군사력을 지닐 수 있었던 것도 독일의 많은 인구와 뛰어난 산업력 덕분.


연달아 터진 세계 대전만 아니었어도 20세기는 독일의 시대였을 거라는 말이 허풍이 아님.


수많은 독일의 인재들이 나라를 이끌었고 말 그대로 빛의 시대로 가는 듯했으나....


물론 두 번의 세계 대전과 분단을 모두 극복하고 독일은 현재 다시 유럽의 최강국으로 등극.


하지만 독일 제국 때의 전성기를 쭉 유지했으면 지금 더 대단한 나라로 존재했을 거임.



  • BEST [레벨:27]퇴물재기대성공 2021.04.07 20:06
    미관만 따지면 독일은 저때가 지금보다 낫네
  • BEST [레벨:24]로마법 2021.04.07 20:26
    두릅조아 현재의 독일보다 19세기 후반 독일의 위상이 더 높았을걸요? 당시 아프리카는 유럽 식민지였고 아시아는 일본 제외하면 서양 열강에 털리던 시대라 사실상 유럽과 미국이 문명의 중심이었던 때인데 그 유럽에서 독일이 최강이었던 시기라서.
  • BEST [레벨:25]coby9 2021.04.08 14:57
    시조의거인 독일 민족 자체가 우수하다는 게 정설이야. 나치 이후 그런 말을 금기시 하긴 하는데, 유럽이나 미국에선 게르만 민족이 잘나긴 잘났다는 걸 다 알아. 미국 기자들이나 영국 기자들이 쓴 책 보면 다 나와. 게르만들이 일단 체격이 좋고 근면 성실해. 이성적이고 합리적인 성격이고... 물건 하나를 만들어도 지켜야할 룰 그대로 지켜서 성실하게 만든데.
  • BEST [레벨:34]SQQQ$14 2021.04.08 14:55
    비스마르크의 혜안..

    1.식민지 경영은 알고보면 판도 유지하느라 분쟁위험성만 증대되고, 실상 현지 반란을 억제하느라 들여야하는 국방비용과
    행정관료 일일이 원양 파견내보내며 고급인적자원의 인적유출, 행정비지출등을 총검토하면 결코 남는 장사가 아니다.
    식민지따위 버리고 유럽 본토에만 올인하는 독일같은 신흥열강의 경제모델에 미래가 있다.

    2.대서양너머 신세계의 미국이 영국와 동일한 영어를 쓰고있다. 그것이 매우 중요한 사실이다.


    반면 빌헬름 2세의 판단..

    1.크고 아름다운 판도를 지닌 이웃 해양열강 영국,프랑스의 판도를 봐라. 흥분되지않는가? 해군을 오지게 키워서 우리도 판도를 넒히자

    2.미국은 병신 좆밥새끼들이다. 시간날때 참모본부는 미국 침공계획도 한번 연구삼아 검토해봐라
  • [레벨:4]툭툭촥 2021.04.08 21:47
    뿡빵뿡뿡빵 저기 아쉽게도 전쟁통에 다 부셔졌어요
  • [레벨:12]우유제조일자 2021.04.08 15:00
    어떤 의미로던 간에 20세기는 독일의 시대기는 했음...
  • [레벨:7]퀸스갬빗 2021.04.08 15:00
    건물들이 레고 모듈러제품 같넹
  • [레벨:20]헬로우스트뤠인져 2021.04.08 15:01
    영국 프랑스처럼 난개발 느낌아니고
    저때도 각 딱딱잡혀있네
  • [레벨:26]솜브라뿝뿝뿝 2021.04.08 15:01
    저때까지도 죄다 초가집에 비포장길에서 소달구지는 끌던 조선 생각하면 그냥 차원이 다른 곳임.
  • [레벨:7]경자년이어떤년 2021.04.08 15:05
    독일이 두 번의 전쟁만 안 터트렸어도
    미국의 공용어가 영어와 독일어였을거인 게
    19세기 후반부터 20세기 초까지
    독일계 이민자들이 미국에 대거 진입함. 아일랜드계를 포함해서.
    그 독일계 사람들이 당연히 독일어를 일상에서 가족들과 지낼 때 썼지만
    2차대전을 기점으로 독일어 사용을 자발적으로 자제했음.
  • [레벨:24]쥬도3 2021.04.08 15:18
    경자년이어떤년 2차는 독일이 일으킨거 맞는데 1차 대전은 독일이 일으켰다고 하기에 억울함
    1차 대전은 유럽 열강들 모두 우리가 강하게 나가면 쟤네들이 쫄겠지 하면서 서로 강하게 나가다 그 사단이 난거고..
    독일은 오스트리아가 동맹국이라 휘말려 들어간거임
    다만 너무 잘싸우다 보니 1차 대전의 주역이 됨
  • [레벨:23]mkfear 2021.04.08 23:16
    경자년이어떤년 독일계 미국인이 4300만명 정도래네
  • [레벨:5]Babayaga 2021.04.08 15:06
    말똥냄새 오지게 나겠다. 지금도 비엔나 가면 말똥냄새 나던데
  • [레벨:24]쥬도3 2021.04.08 15:19
    Babayaga 19세기 말똥냄새가 아직도 남아있는거임?
  • [레벨:5]Babayaga 2021.04.08 15:19
    쥬도3 아니 거기 아직 마차 다니던데??
  • [레벨:24]쥬도3 2021.04.08 15:20
    Babayaga 관광 마차 말하는 거구나..
  • [레벨:5]Babayaga 2021.04.08 15:21
    쥬도3 4~5대 다녀도 지린내랑 냄새가 코끝에 계속 맴돌던데 저때는 얼마나 심했을지....
  • [레벨:24]쥬도3 2021.04.08 15:22
    Babayaga 계속 맡다 보면 무뎌지지 않을까?
  • [레벨:36]쥐와양 2021.04.08 15:09
    제4제국 부활
  • [레벨:33]속이뱅방뱅 2021.04.08 15:09
    언제나 그렇듯 게르만은 돌아온다,,,,
    유럽통일 메르켈이 돈으로 이뤘다구~~
  • [레벨:6]indexing 2021.04.08 15:09
    근데 독일이 전쟁 안 일으켰으면,혹은 세계대전이 없었으면 하는 가정 의미없지않나
    독일은 강이 많고 위치상으로 산업화하기에는 최적화된 땅이지만 대륙한가운데 위치해서 불안정한 요소가많았고
    뭐 어쩌구 이런내용 책에서 읽음
    전쟁은 필연적이었다 하는 뉘앙스
  • [레벨:14]dukkha 2021.04.08 15:11
    우리는 육조거리 복원안하나?
  • [레벨:4]레비니크 2021.04.08 15:29
    그래서 저 사람들이 순무만 먹고 살았다 그런거임?
  • [레벨:21]평양냉면마니아 2021.04.08 15:30
    내가 중장비해서 그런가 저런 건물들 장비 없이 어떻게 올리는지 존나 신기하네
  • [레벨:3]쿠통수 2021.04.08 15:32
    독일ㅇㄷ
  • [레벨:16]Gwgevdjf 2021.04.08 15:34
    어차피 지금도 유럽대장 독일이라서 큰의미가..,
  • [레벨:24]쥬도3 2021.04.08 15:35
    Gwgevdjf 영국이 유럽연합 탈퇴한 속내중에 독일 주도의 유럽연합이 맘에 안든것도 있었지
  • [레벨:24]로마법 2021.04.08 15:38
    Gwgevdjf 2차 세계 대전 끝나고 옛 프로이센 영토 영구히 잃어버리면서 지금의 독일이 크기도 더 작고 전쟁 일으켜서 유럽을 잿더미로 만들었다는 죄 때문에 미국을 위시한 연합국들에 의해 철저하게 개조당한 게 현재의 독일임. 소련의 부상 때문에 미국이 서독에 어마어마한 지원을 하면서 회생했지만 애초에 독일이 전쟁 안 일으켰으면 지금보다 영토도 더 크고 인구도 더 많고 중간에 분단되어서 동부 영토가 수십 년간 뒤처졌을 일도 없었겠지. 의미가 없는 건 아님.
  • [레벨:22]코리안좀비정찬성 2021.04.08 15:37
    19세기 영프는 저 당시 아프리카,아시아에서 식민지 착취하고 있었을거고 독일은 거의 없는 수준이였는데 어떻게 저렇게 영프를 뛰어넘는 강대국이 될수 있는거지 ㄷㄷ
  • [레벨:24]로마법 2021.04.08 15:41
    코리안좀비정찬성 프로이센을 중심으로 모든 독일계 소국들이 하나의 국가로 통일하면서 인구가 엄청나게 많아지고 거기다 기술력까지 좋았으니까. 독일은 중세 시대부터 기술력 좋은 거로 유명했음. 이탈리아와 더불어 갑옷도 잘 만들었고 16세기에 영국과 스페인 해군이 싸울 때도 독일제 대포 많이 씀.
  • [레벨:27]퇴물재기대성공 2021.04.08 17:55
    코리안좀비정찬성 식민지 적자였음
  • [레벨:16]필로시스 2021.04.08 15:47
    우마차 끌던 시절에....
  • [레벨:34]MaScEg 2021.04.08 15:59
    분위기 ㅗㅜㅑ
  • [레벨:23]소송대왕 2021.04.08 16:17
    20세기 미국 21세기 초반 미국
    후반은 과연 중국?인도? 흠
  • [레벨:24]로마법 2021.04.08 16:18
    소송대왕 후반도 미국일 듯.
  • [레벨:20]코스톨라니 2021.04.08 16:31
  • [레벨:2]Leonard8 2021.04.08 17:34
    어쩌피 미국도 게르만 후손이 가장 많음.
    유럽 멀티가 본진이 된 케이스지.
    미국은 그냥 유럽의 연장선임
  • [레벨:8]고무링착용 2021.04.08 17:44
    멋진 건축양식
  • [레벨:18]마산길냥이 2021.04.08 17:53
    저때 태어나면 남미로 튀는게 답 아닌가? 미국도 나중에 참전하니 끌려갈수도 있고
  • [레벨:23]엉덩이사냥꾼 2021.04.08 19:03
    나 미쳤나 19만 보고 헐레벌떡 들어왔네
  • [레벨:5]헷갈림 2021.04.09 15:12
    엉덩이사냥꾼 닉값ㅋㅋㅋㅋ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71 172 173 174 175 176 177 178 179 180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