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4 00:38

(장문주의) 야구장에서 원정석 구분이 애매한 이유

조회 수 521 추천 수 25 댓글 10

본인은 08년 베이징 야구입문세대이자

축구는 08년 수원우승 입덕 세대임

※과거에대한 얘기는 안함, 오로지 현재 상태만을 얘기함

내가 이 글을 쓰는 이유는 "축구장도 원정석 가서 홈팀 깃발흔들면 뒤지는데 야구에서 그러면 쓰냐"를 보고 갑자기 종범신이 떠올라 쓰게됨


야구장의 원정석이 애매한이유를 축구장과 비교해서 쓰겠음

일단 원정석에 대한 얘기 이전에
한국에서 야구와 축구의 차이부터 얘기를 시작하겠음


1.야구와 축구의 한국내에서의 현재 인식의 차이

야구는 대한민국 최고 대중화 스포츠로 남녀노소 세대불문 모두가 즐기는 스포츠임

축구는 야구에 비해 대중성이 떨어지고 주로 매니아층들이 즐기는 스포츠임

야구팬과 축구팬의 차이점을 얘기하자면 
야구장에가는 팬들은 상대적으로 라이트팬층이 주를 이루고
축구장에 가는 팬들은 상대적으로 매니아층이 주를 이룸

예를들어 내가 한번은 야구장을 3일 연속으로 간적이 있었음 근데 3일내내 새로운 사람들이 옴

축구장은 매주 가는데 매번 똑같은 사람들임, 괜히 소모임이 많이만들어 지는게 아님

이게 무슨얘기냐 야구장에 가는사람들은 가벼운마음으로 야구를 보러가자 이 마인드고, 축구장에는 나는 지지자이니 가야한다 라는 마인드로 가는거임.

여기서 나는 안그런데요 하는 분
그건 네가 고여서 그렇지 야구장의 70프로 이상은 라이트팬층임
(참고로 라이트 매니아의 차이점은 본인팀에 매경기 신경을 쏟고 한경기한경기에 목숨을 거냐 이 차이임)



2. 야구와 축구의 응원 문화

2-1. 응원단의 차이

야구: 구단직원, 엄밀히 말하면 응원단은 구단의 하청업체로 보는게 맞지

축구: 팬들이 자발적으로 만든 구단과는 독립적인 단체, 흔히 서포터라고 부름


야구는 야구단이 직접 운영하는 응원단의 주도로 응원을 펼침, 즉 응원단에서 헛짓거리하면 구단이 좆되는거임

그에 반해 축구는 서포터는 구단과 독립적으로 오로지 일반팬들이 뭉쳐서 만든 단체임. 그래서 서포터 대표측이랑 구단대표측이랑 사이가 좋을수도있고 좆같을수도있음. 그렇기때문에 서포터가 헛짓거리를 하는 경우가 가끔있음

그 좆같은 헛짓거리 예시 (우리나라는 유교국가답게 순한맛ㅋㅋㅋㅋ 해외는 패드립 기본장착임)
https://youtu.be/X7KkxiyXFy8
https://youtu.be/vckfYhEOT1s


2-2. 응원방식의 차이

야구는 자신팀의 공격 이닝때 응원단의 엠프에 맞추어 응원을 하는반면
축구는 90분 내내 그냥 자기들이 북이나 악기치면서 응원함

이게 무슨 차이냐
야구는 정해진 틀대로 응원을 펼치고 
축구는 지들 꼴리는대로 응원을함

야구는 야유를 하다가도 응원단에서 다른 응원가를 틀면 따라가는데
축구는 야유를하면 경기장내에서 막을사람이 없음



3. 이 두가지 특징을 합쳐보면

야구는 라이트층 관중이 대부분이고, 각자 응원단의 주도하에 정해진 응원가에 맞춰서 응원전을펼침

축구는 매니아층이 주를 이뤄 각자 서포터들이 알아서 응원을함


이게 뭔소리냐

야구는 홈팀 원정팀 팬이 구분없이 자기 응원하는 차례때 응원하고 수비때는 상대가 응원하고 이러는거임
그리고 상대편을 무조건 좆같이보고 이런게 야구장엔 없음 그냥 쟈는 누구팬인가보다 하고 대부분넘기지 서로 욕설이 오가는 기싸움을하거나 싸움을 벌이는일은 거의 없음
(물론 가끔 지랄하는 새끼들있는데 야구장에선 이게 병신취급받음)
이렇기때문에 홈원정구분하기가 애매하다는거임
그냥 너 공격땐 너가 응원하고, 너네가 득점할때는 너네가 좋아해라 이거임

그래도 응원단상이 각자 덕아웃쪽에 있잖아요
사실 응원단석 바로 앞은 그렇다고쳐도 잠실을 예로들면 3루 블루,네이비석은 쥐던 돡이던 홈팀팬이 표를 못구했을때 앉는경우가있고
반대로 원정팬들이 1루쪽 블루,네이비에 앉는 경우는 있지만 그걸가지고 뭐라할수없음
애초에 야구장엔 원정팀을위한 또는 오로지 홈팀을 위한 좌석은 야구장에 없으니까


이와 반대로 축구장은 매니아층이 모인 곳 답게 한경기 한경기는 물론 찬스 하나하나에 목숨을 걸고 경기를 보게
즉 경기장밖에서는 하하호호해도 경기장안에서 원정팀은 그냥 좆같은 존재인거임
게다가 매니아층답게 응원이 야구에비해 좋게말하면 개방적 좋지않게 말하면 험함

예를들어 수원의 "우리가 원하는건" (키움이 베껴간 수원응원가중 하나)의 가사중 '00의 숨통을 조여라'
"패륜송" 가사중 '개와 패륜놈들 빅버드 출입금지랍니다'

서울의 "밥송"의 가사중 '저기 허접 00 우리의 밥이구나 승점자판기 허접 00 승점고맙구나' 등 상당히 상대를 도발하는 응원이 많음

축구장은 일반석(홈팀)과 원정석을 구분을 안하면, 99%의 확률로 사고가 터짐
그렇기 때문에 축구장엔 원정석이라는 특별구역이 존재함
(여기서는 상대서포터와 욕설이 오가는 기싸움은 당연한거임, 물론 치고박고 싸우는건 여기서도 병신취급받음)



결론. 축구장에서는 원정석 구분은 필수인 반면
야구장에서 원정석과 홈석은 구분은 없다고봐도 무방할정도로 애매하다

그러므로 축구장이아닌 야구장에서 상대팀 팬한테 왜 여기서 지랄이냐하는건 아무 의미가없다. (응원단상 바로앞은 예외. 그런새킨 그냥 관종새끼임)


병신이 두서없이 쓴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 [레벨:22]팔도비빔면 2019.10.24 00:39
    참고로 난 어렸을때는 야구장 응원을 선호했는데, 크면서 축구장 응원이 더 재밌더라, 한번경험하면 못나온다ㄹㅇ
  • [레벨:26]주효상 2019.10.24 00:39
    좋은글이네요 ㅊㅊ
  • [레벨:9]40홀드김상수 2019.10.24 00:40
    ㅊㅊ
  • [레벨:36]김광현 2019.10.24 00:43
    ㄹㅇ 잠실 3루 네이비나 외야는 그럴 수 있지
    작년에 레드석 응원단상 근처에서 경기내내 두산 깃발 흔드는데 존나 거슬렸음
    물론 우승했으니 개꿀이었지만ㅋㅋ
  • [레벨:20]리오로 2019.10.24 00:43
    김광현 부럽읍니다
  • [레벨:34]블첼 2019.10.24 00:48
    응단 앞 오렌지ㅡ근처 레드 네이비 빼면 뭐..
  • [레벨:7]김이환 2019.10.24 00:57
    포텐풀어도될듯
  • [레벨:22]팔도비빔면 2019.10.24 00:59
    김이환 머법관님들이 개축이랑 크보 비교질하면서 또 난장판만들어짐ㅋㅋㅋㅋㄱㅋ
  • [레벨:22]전국노예자랑 2019.10.24 01:38
    포금 아주 현명하신 판단 ㅋㅋㅋㄹㅇ 개판될듯
  • [레벨:26]카이저소혜 2019.10.24 08:13
    포금 푸는게 좋겠다 싶었는데 이거 포텐가면 또 레져니 어쩌니 하는 유갤 머법관들 우루루 몰려올 글이라 ㅋㅋㅋㅋㅋㅋㅋ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칼럼 시험 끝나고 쓰는 프리미어 12 일본 대표팀 분석-타자편 PART 2(수정, 재업) 13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8]remy 2019.10.27 25250 91
칼럼 두산의 6번째 우승, 그리고 시작된 왕조 논쟁. 384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26 24680 201
칼럼 시험 끝나고 쓰는 프리미어 12 일본 대표팀 분석-타자편 PART 1 6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8]remy 2019.10.26 23905 68
칼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1 [레벨:26]카이저소혜 2019.10.25 230 7
칼럼 (장문주의) 야구장에서 원정석 구분이 애매한 이유 10 [레벨:22]팔도비빔면 2019.10.24 521 25
칼럼 시험기간에 심심해서 써본 프리미어 12 일본 대표팀 투수 분석 248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8]remy 2019.10.23 28426 138
칼럼 잠실 라이벌리 그리고 미라클 두산 그 시작 507대첩 7 [레벨:3]천류연 2019.10.23 598 5
칼럼 윤성빈 야매 스카우팅 리포트 11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21 406 5
칼럼 올시즌 한용덕의 아쉬웠던점 - 투수편 2 첨부파일 [레벨:38]한화이글스 2019.10.19 183 7
칼럼 [장문] 올시즌 한용덕의 아쉬웠던점 - 야수편 8 첨부파일 [레벨:38]한화이글스 2019.10.19 208 10
칼럼 프로야구에도 국축식 유스시스템을 도입하면 어떨까? 10 첨부파일 [레벨:16]파브르당장나가 2019.10.19 203 7
칼럼 정주현이 주전인 한 LG 플레이오프 이상 못간다 11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4]암흑워비 2019.10.19 661 9
칼럼 사사키 로키가 마주한 어두운 현실 5 첨부파일 [레벨:28]remy 2019.10.18 2312 9
칼럼 길어져만 가는 롯데의 감독 선임 시나리오 11 첨부파일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18 413 8
칼럼 비참하게 몰락하는 염경엽의 SK 와이번스 19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18 37902 176
칼럼 보편적인 피칭 부상 팔꿈치, 어깨 - 번역 6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8 214 9
칼럼 세이버 매트릭스는 어디부터 시작된 것일까?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7 339 5
칼럼 세계 유일의 로또 지명이 있는 리그 NPB 80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7 17339 47
칼럼 슼 선수단 분위기 사실이면 게임 끝난거라고 봐야지 2 첨부파일 [레벨:24]Fpen 2019.10.16 210 7
칼럼 한신만 아니면 된다! 다구치 소 1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6 136 5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 다음
/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