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5 07:16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조회 수 230 추천 수 7 댓글 1

얼마전에 일본 대표팀 분석한 칼럼이 포텐 올라왔던데 나도 심심해서 캐나다 전력분석 좀 해봄 토론토 팬이기도 하고

캐나다는 한국과 같은조고 2차전에서 대결 예정 물론 프리미어12라 아시아에서 뛰는 선수 + 듣보잡들로 구성됨 그래도 그나마 기록이 있는 선수만 해봄

투수 


1.필리페 오몬트

phillippe aumont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수많은 듣보잡들 중에 그나마 유일하게 커리어가 괜찮은 선수임 작년까진 트리플 A에서 뛰었고 나이도 올해가 만 30세라 투수진 에이스 역할이 유력함 다익손이 한국전에 안나온다면 이 선수가 나올수도 있을듯 올해는 캐나다리그에서 뛰어서 기록은 못찾겠는데 평자 2.65에 올해의 투수상 수상했다고 함 물론 캐나다리그는 싱글 A ~ 더블 A 수준일거같긴 한데 그래도 캐나다에서 가장 폼 좋은 선수인거 같음 12~13시즌 피츠버그에서 33이닝 던짐


2.브록 다익손 

브록 다익손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아마 캐나다 선수들중 크보팬들에게 가장 익숙한 다익손. 올시즌 성적은 6승 10패 4.34로 그냥저냥한 수준임 그래도 아시아권에서 뛰는 선수라 선발됐는데 나머지 투수들 보아하니 얘랑 오몬트랑 원투펀치가 유력해보임 ㅋㅋㅋㅋㅋㅋㅋ 몇몇기사에선 한국전 선발을 예상하던데 오히려 투수는 자주 만날수록 손해라 한국전 등판 안할 가능성도 있다봄 기타 설명은 굳이 필요 없을거 같고 혹시 모르는 사람들한테 설명하자면 5무원이라 5~6회부터 공략하면 탈탈 털릴 가능성 높음


3. 스캇 매티슨

scott mathieson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캐나다 불펜 에이스가 유력한 스캇 매티슨. 요미우리 역대 최장수 용병임 2012년부터 올해까지 요미우리에서만 활약중이니 요미우리 준레전드로 봐도 될듯 크보로 따지면 니퍼트가 두산에 있었던 기간보다 김 물론 커리어하이는 2013년 61이닝 1.03이긴한데 일본에서 이렇게 오래 버티는거 보면 경계해야 할 선수이긴 함 물론 초반에 점수 벌려서 안보면 가장 좋겠지만 ㅇㅇ 다만 올시즌은 22이닝 4.37로 꽤 부진했음


번외) 스캇 리치몬드

스캇 리치몬드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골수 꼴빠라면 기억할수도 있는 이름, 스캇 리치몬드 2013시즌 앞두고 사도스키까지 내보내면서 야심차게 데려왔는데 시즌 개막하기도 전에 퇴출된 선수임 ㅋㅋㅋㅋㅋ  롯데는 무릎부상때문에 방출시켰다고 발표했고 여기까진 괜찮았는데 롯데가 돈 안준다고 뻐기다가 작년에 재판 이기고 겨우 받아냄 ㅋㅋㅋㅋㅋㅋ 뭐 딱히 경계할 대상은 아니고 롯빠들을 알수도 있겠다 싶어서 써봄 롯데 나간후에는 대만 호주 이탈리아 돌아다니다 2018년에 은퇴했다고 뜨는데 현역복귀한듯? 나이는 만 40세임


타자


1.달튼 폼페이

dalton pompey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진짜 듣보잡들 밖에 없는 야수진에서 유이한 네임드(?) 달튼 폼페이. 얘랑 뒤에 나올 선더스만 메이저리그 경험좀 해본 선수들임 블루제이스 잘나갈때 포스트시즌에서 대주자로 몇번 나왔을정도로 발이 빠른 선수라 상위타선 배치 예상됨. 믈브에서도 대주자로 쓰이는 선수니 루상에 내보내면 안될듯. 타격 안되고 발만 빠른 전형적인 쌕쌕이 타입이긴 한데 그래도 얼마안되는 메이저 경험자니까 조심하는게 좋음  올시즌은 부상으로 시즌 거의다 날려먹어서 메이저 기록은 없음.


2.마이클 선더스


michael saunders에 대한 이미지 검색결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로스터에 있는 모든 캐나다 선수들중 가장 커리어가 좋은 선수인 마이클 선더스. 12~13년에 메이저리그 풀타임으로 뛰었고 16년엔 올스타전에도 참여한 캐나다 간판급 선수임. 현역 캐나다 선수중에 마틴 프리먼 팩스턴 정도 제외하면 선더스보다 커리어가 뛰어난 선수는 없음. 메이저 통산 홈런은 81개, 커리어하이는 2016년 24개임 2019년 기록이 없는걸로 봐서 캐나다리그나 독립리그에서 뛰었거나 부상으로 쉰듯. 이번 출전으로 아시아 진출 노리나 싶기도 함. 최근 2년은 별거 없는 선수긴 한데 그래도 폼페이와 함께 가장 조심해야될 타자임. 큰거 조심은 필수


아무래도 대단한 전문가가 아니라 좀 대강대강 쓴 감이 있긴한데 대부분 최근 1~2년 자료들이 워낙 적은지라..... 참고로 여기에 언급한 선수들 빼면 거의다 싱글 A 유망주거나 최근 몇년간 기록이 없는 선수들임;;;; 재밌게 봤다면 추천 + 댓글로 지적 부탁드림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칼럼 시험 끝나고 쓰는 프리미어 12 일본 대표팀 분석-타자편 PART 2(수정, 재업) 13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8]remy 2019.10.27 25250 91
칼럼 두산의 6번째 우승, 그리고 시작된 왕조 논쟁. 384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26 24680 201
칼럼 시험 끝나고 쓰는 프리미어 12 일본 대표팀 분석-타자편 PART 1 6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8]remy 2019.10.26 23905 68
칼럼 심심해서 써보는 프리미어12 캐나다 대표팀 분석 1 [레벨:26]카이저소혜 2019.10.25 230 7
칼럼 (장문주의) 야구장에서 원정석 구분이 애매한 이유 10 [레벨:22]팔도비빔면 2019.10.24 521 25
칼럼 시험기간에 심심해서 써본 프리미어 12 일본 대표팀 투수 분석 248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8]remy 2019.10.23 28426 138
칼럼 잠실 라이벌리 그리고 미라클 두산 그 시작 507대첩 7 [레벨:3]천류연 2019.10.23 598 5
칼럼 윤성빈 야매 스카우팅 리포트 11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21 406 5
칼럼 올시즌 한용덕의 아쉬웠던점 - 투수편 2 첨부파일 [레벨:38]한화이글스 2019.10.19 183 7
칼럼 [장문] 올시즌 한용덕의 아쉬웠던점 - 야수편 8 첨부파일 [레벨:38]한화이글스 2019.10.19 208 10
칼럼 프로야구에도 국축식 유스시스템을 도입하면 어떨까? 10 첨부파일 [레벨:16]파브르당장나가 2019.10.19 203 7
칼럼 정주현이 주전인 한 LG 플레이오프 이상 못간다 11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4]암흑워비 2019.10.19 661 9
칼럼 사사키 로키가 마주한 어두운 현실 5 첨부파일 [레벨:28]remy 2019.10.18 2312 9
칼럼 길어져만 가는 롯데의 감독 선임 시나리오 11 첨부파일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18 413 8
칼럼 비참하게 몰락하는 염경엽의 SK 와이번스 19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19.10.18 37902 176
칼럼 보편적인 피칭 부상 팔꿈치, 어깨 - 번역 6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8 214 9
칼럼 세이버 매트릭스는 어디부터 시작된 것일까?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7 339 5
칼럼 세계 유일의 로또 지명이 있는 리그 NPB 80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7 17339 47
칼럼 슼 선수단 분위기 사실이면 게임 끝난거라고 봐야지 2 첨부파일 [레벨:24]Fpen 2019.10.16 210 7
칼럼 한신만 아니면 된다! 다구치 소 1 첨부파일 [레벨:3]천류연 2019.10.16 136 5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 다음
/ 6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