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5 09:53

포텐 라이온즈는 죽었다.

조회 수 17473 추천 수 178 댓글 91


삼성 라이온즈는 이제 죽었다. 아니, 어쩌면 이미 16년에 죽었던 것일지 모른다.


원년부터 삼성 라이온즈의 우선가치는 1등이었다. 그룹의 최우선가치도 일등주의었으며, 그 타이틀을 쟁취하기 위해서 승자가 되는 것. 
오직 그것 외에는 아무것도 신경쓰지 않는 다는 듯이 원년부터 함께한 구단의 공신들을 내치고, 팬들의 사랑을 받는 선수를 한순간에 떠나보내고 대신 오랜 라이벌을 아군으로 끌어안았다.
대신 그것을 감내하고 버텨준 팬들에게 언제나 승리라는 달콤한 과실로 확실한 보상을 주었다. 팬들 또한 승리라는 목표를 팀과 공유하며 최고의 덕목은 승리라는 가치관을 공유하였다.

오직 이기기 위해서, 그 가을 밤에 트로피를 들어올리는 최후의 팀이 되기 위해서,
그렇게 이 팀은 단 한 번의 시즌도 승률의 앞자리에 3이 온적이 없는, 명실상부한 리그의 지배자가 되었다. 그것은 자부심이었다.

그러나 그랬던 팀은 이제 죽었다. 2015년 말. 모두가 아는 그 사건 이후, 많은 팬들은 변화의 시기가 왔음을 이해하고 오랜시간 공유해왔던 자부심을 잠시 내려 놓았다.

합리성. 새로운 시대의 청사진으로 구단이 제시한 목표였다. 그렇지 않은 팬들도 많았지만 대다수의 많은 팬들이 공감했다. 연속된 우승으로 당시 삼성의 페이롤은 리그 2위었으며 2군은 말라만 갔다. 변화가 필요했음은 자명했다.
그러나 체계성이 없었다. 물론 오직 이기기 위한 시스템을 구축했던 팀이 숨고르기를 하고 내실을 다지기 위한 체계를 한순간에 갖출순 없었을 것이다.
그러나 그런 미숙함에 비해 행동은 너무나 급진적이었으며 또 아마추어 같았다.
그토록 부르짖었던 합리성은 온데간데 없이 좌초된 2군 신설구장, 지지부진한 프론트 변화, 남발하는 패닉바이. 매년 반복되는 불확실한 시즌 목표.

변화를 위해 임명된 수장은 스스로가 갈피를 못잡은체 여기저기 팀을 들쑤시기만 하였다. 구단의 많은 부분을 내쳤는데 그에 따른 보강계획은, 신인에게 기회를 줄것인지, 팀이 가을야구를 노리는지, 부진한 스카우터 팀을 어떻게 개선할 것인지에 관한 팬들에 물음에 매번 두마리 토끼를 다 잡겠다는 진부하고 두루뭉술한 답변 뿐이었다.

그렇게 홍준학 체제 5년차. 이 팀의 현 주소를 보아라. 다른 팀에서 힘쓴 보상을 여기서 받아가는 노장들의 휴식처. 타 팀의 1.8군 수준의 레귤러 멤버들도 밀어 내지 못하는 태만한 일부 유망주들, 뛰어난 재능을 키우지 못하고 혹사로 인해 답보상태로 보내고 있는 유망주들. 
합리적인가? 이것은 불합리이다. 죽은 5년이다. 팀은 원년부터 내려오던 역사를 드디어 끊고 아름다운 삼성라이온즈 역사의 페이지에 승률 3할, 최종 순위 9위 같은 오물같은 흔적을 남기었다.

2020시즌, 홍준학은 분명 허삼영을 임명하며 올해부터 다시 승리를 향해 달릴 것을 이야기 했다. 그러나 시작부터 구단 코어와 쓸데없는 감정싸움. 힘겨루기나 하고 있는 단장. 과연 얼마나 더 속아주어야 하는가? 
단장이 앞서서 팀내의 불화를 조장하는데 어떻게 강팀이 될 수 있겠는가? 
마지막으로 구단의 오랜 팬으로서 목소리 높여 요구한다.

홍준학. 이제는 당신이 내려올 때다. 

178 10
첨부 파일
첨부파일
  • BEST [레벨:33]나아재아니다 2020.02.05 11:04
    답은 백승수 단장님 뿐이다..
  • BEST [레벨:36]맨소래담 2020.02.05 11:17
    하의실종푸우 본문의 이야기는 단순히 돈을 안쓴다가 아니라

    합리적으로 쓰지않는다고 지적하는거임.

    구자욱 연봉협상건 찾아보면 이해가빠름
  • BEST [레벨:21]라이온즈 2020.02.05 11:03
    진작 죽었지ㅠ
  • BEST [레벨:33]나아재아니다 2020.02.05 11:04
    답은 백승수 단장님 뿐이다..
  • [레벨:14]J.다니엘 2020.02.05 16:18
    나아재아니다 우승.
    해체.
  • [레벨:22]검은행복 2020.02.05 11:04
    요즘은 단장아저씨 인터뷰 줄이셔서 그거는 감사합니다. 아저씨 입 땔때마다 무슨 이상한 소리할까 걱정이였거든요.
    다음 인터뷰기사는 꼭 퇴임 기사였으면 하네요.
  • [레벨:6]하의실종푸우 2020.02.05 11:05
    [삭제된 댓글입니다.]
  • BEST [레벨:36]맨소래담 2020.02.05 11:17
    하의실종푸우 본문의 이야기는 단순히 돈을 안쓴다가 아니라

    합리적으로 쓰지않는다고 지적하는거임.

    구자욱 연봉협상건 찾아보면 이해가빠름
  • [레벨:20]금연주식회사88 2020.02.05 11:21
    하의실종푸우 돈아낀다면서 우규민 줏어온 거임 ㅋㅋㅋㅋㅋㅋ
    우규민 연봉으로 7억씩 퍼주면서.../
  • [레벨:13]dIwIrma 2020.02.05 11:42
    하의실종푸우 문제는 삼성 라이온즈는 제일기획 이관되고도 쓰는돈이 크게 줄지 않았음. 수원삼성이랑 좀 경우가 다름
    그래서 더 욕처먹고있는거고
  • [레벨:26]쥘레 2020.02.05 11:48
    하의실종푸우 저 병신들은 돈을 이상하게 쓰는게 문제
  • [레벨:23]dadapapa 2020.02.05 11:06
    다른의미의 돈성이 되고 있는거 확실한듯
  • [레벨:3]헐시티헐헐시티 2020.02.05 11:12
    라팍도 깔끔하긴 한데 진짜 사이즈 미니미하고;; 여러모로 터 안좋은듯 싹 갈아치우자
  • [레벨:31]외길만간다 2020.02.05 11:13
    현실판 드림즈냐?
  • [레벨:33]견습마법사 2020.02.05 11:13
    근데 서론에서 16년전에 죽었다고 하는건가요?
    본문은 2015년 이후의 일을 비판하고있는것같은데
  • [레벨:6]DESKL1NE 2020.02.05 11:15
  • [레벨:33]견습마법사 2020.02.05 11:19
  • [레벨:28]xSpecter 2020.02.05 11:14
    30년동안 계속 잘했으면 5년정도 암흑기 올 수도 있지 뭐
    예전같이 창단 이후 암흑기 없던게 비정상이였던거
  • [레벨:3]조옽픽게임즈불매 2020.02.05 11:14
    롯데는 그래도 다음시즌 기대라도 하지...
    삼성은 도대체 뭐하는건지 병신들천지
  • [레벨:22]FC_BARCA 2020.02.05 11:14
    조옽픽게임즈불매 롯데는 2000년대부터 계속 기대만 해왔음
  • [레벨:3]조옽픽게임즈불매 2020.02.05 11:29
    FC_BARCA ㄴㄴㄴ
    요즘 단장도 바뀌고 단장이 하는게 2000년대 이후랑 달라서 하는말임
    지금까지 단장들은 이런거 조차 시도도 안했음
    우리 아버지도 롯데 원년팬인데 이렇게 스토브리그에서 열심히 하는거 첨봤다함
  • [레벨:22]FC_BARCA 2020.02.05 11:14
    투수 외국인 뽑는 족족 병신인것도 큰듯. 피가로 이후로 사람같은새끼 데려온적 있나..
  • [레벨:21]케첩은하인즈 2020.02.05 11:29
    FC_BARCA 그나마 젤 나았던게 보니야-아델만
  • [레벨:18]LWMMG 2020.02.05 11:32
    FC_BARCA 벤덴헐크 달달했었는데ㅋㅋㅋ
  • [레벨:8]rhfoWkd 2020.02.05 11:19
    수원삼성 봤을땐 야구도 망하는건 이미 예견된일이지
  • [레벨:22]닉넴할게없넹 2020.02.05 11:21
    근데 진짜 이해안가는게 홍준학이양반은 왜쓸데없는데 돈쓰고 써야할때 안쓰냐 ㅅㅂ아가리라도 안털면몰라 글고 삼성도 포기할꺼면 깔끔하게포기하지 왜 홍준학한테 아직 월급주냐 차라리 그냥 삼성선수출신단장한테 맡기지
  • [레벨:24]한중왕 2020.02.05 11:22
    샘숭 떼껄룩즈 ㅠ
  • [레벨:25]돌깡패 2020.02.05 11:23
    진작에 뒤졌음
  • [레벨:15]zxcdq 2020.02.05 11:40
    나에게 삼성은 2015년을 끝으로 해체됐다
  • [레벨:14]Descente 2020.02.05 11:42
    뭔일인지 간략하게 설명해줄사람
  • [레벨:6]DESKL1NE 2020.02.05 11:43
    Descente 구단은 구단대로 할 말이 있다. 2012년 2라운드 12순위로 지명해 2015년 1군에 데뷔했는데 공교롭게도 이 때부터 팀 성적이 떨어졌다. 2015년 한국시리즈 준우승 이후 4연속시즌 가을잔치 참가에 실패했다. 심지어 지난해에는 지표 성적이 수직하락한 탓에 연봉 동결은 어렵다는 입장이다. 주장을 맡은 박해민도 6000만원 삭감된 3억원에 도장을 찍었는데, 기동력과 수비만 놓고보면 구자욱이 떨어진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삼성은 구자욱에게는 박해민보다 삭감폭을 적게 책정했다. 삭감액이 크지 않은 만큼 올해 반등해 프랜차이즈 스타에 걸맞는 연봉을 받으라는 일종의 동기부여 차원으로 해석해달라는 읍소다. 연봉 재계약 대상자는 고과에 따라 잘한만큼 많이 받아가는 시스템이다


    (단장이 고작 1천만원 아끼려고 도루랑 번트밖에 못하는 새끼랑 육각형 선수랑 비교질하면서 무슨 이새끼가 들어와서 재수가 없어져서 팀이 바닥기는 거 마냥 언플 존나하면서 선수 깎아 쳐내리느라 팀 캐미 박살냄.)
  • [레벨:2]세카이노 2020.02.05 11:53
    정리) 외국인 저렴이로 뽑는 제일라이온스
  • [레벨:22]몰린2 2020.02.05 12:27
    자욱아 fa때 떠나도 이해한다 ㅠㅠ 팀이 이 꼬라지인걸..
  • [레벨:23]아리코MF 2020.02.05 12:33
    16년까지 야구 보고 더이상 못보겠어서 이젠 안봄... 너무 실망이었음
  • [레벨:8]막나가자 2020.02.05 12:39
    개삼성 어휴 ㅠㅠ 돈성 소리 들을째가 좋았디...
  • [레벨:27]가오갤러 2020.02.05 12:41
    막나가자 지금도 돈을 안쓰는건 아닌데 이상하게 씀 ㅋㅋㅋ
  • [레벨:24]카카FCFC 2020.02.05 12:53
    이러다가 구자욱 재계약 못하면 어찌되는거짘ㅋㅋㅋㅋㅋㅋㅋ
  • [레벨:6]빅토르발데스 2020.02.05 13:05
    홍준학 짤렷지않나요?
  • [레벨:6]DESKL1NE 2020.02.05 13:06
  • [레벨:6]빅토르발데스 2020.02.05 13:07
    DESKL1NE 엥 12월달에 기사본거같았는데 아니였구나ㅜㅜ
  • [레벨:21]레이첼_맥아담스 2020.02.05 14:46
    돈이 없는게 아니고 돈을 진짜 ㅂㅅ같이씀. 박해민 삭감해서 3억인데 구자욱한테 3억제시?ㅋㅋㅋ진짜 기똥참. 홍준학은 백이 얼마나 대단하길래 안나가나 모르겠음. 불리하면 언플이나하고
  • [레벨:6]DESKL1NE 2020.02.05 14:48
    레이첼_맥아담스 2억 6천 제시인데용 ㅋ
  • [레벨:21]레이첼_맥아담스 2020.02.05 14:52
    DESKL1NE 아 지금 3억원인데 삭감때렸네요ㅋㅋ죄송합니다!
  • [레벨:6]DESKL1NE 2020.02.05 14:52
    레이첼_맥아담스 아녀 뭐 대충 개준학이 씹새끼인것만 아시면 됩니다 ㅋ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칼럼 영원한 LG의 에이스 - 봉중근 109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rey55 2020.02.06 24102 181
칼럼 린스컴은 왜 고인이 되고 말았는가? 3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3]리플리플 2020.02.06 202 11
칼럼 필리스의 역사가 된 No. 34 로이 할러데이 88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20.02.06 15317 125
칼럼 짧지만 강렬했던 전성기 - 팀 린스컴 162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rey55 2020.02.06 23430 259
칼럼 박찬호의 영원한 라이벌 - 노모 히데오 9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rey55 2020.02.06 16635 192
칼럼 최준용은 누구길래 자꾸 언급이 되는걸까? 7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4]이나바루카 2020.02.05 19251 106
칼럼 박해민은 얼마나 못했나 8 [레벨:2]리오로 2020.02.05 259 10
칼럼 대장 독수리 정우람 3 첨부파일 [레벨:5]참眞이슬露 2020.02.05 161 10
칼럼 장원삼은 왜 갈수록 성적이 떨어질까 73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rey55 2020.02.05 32927 125
칼럼 라이온즈는 죽었다. 91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6]DESKL1NE 2020.02.05 17473 168
칼럼 혁신적이였던 지도자, 정동진을 재조명하다. 41 첨부파일 포텐 [레벨:34]문호20HR기원 2020.02.05 14341 113
칼럼 김원중은 마무리를 볼 수 있을까? 106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4]이나바루카 2020.02.04 15868 156
칼럼 번외편-KBO 리그의 너클볼러들 7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5]rey55 2020.02.04 332 18
칼럼 MLB 너클볼 투수 연대기 2편 - 팀 웨이크필드 42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rey55 2020.02.03 27380 134
칼럼 MLB 너클볼 투수 연대기 1편- 필 니크로 76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5]rey55 2020.02.03 12788 116
칼럼 KBO의 커브볼 마스터를 알아보자. 21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22]탠튼신 2020.01.31 29438 226
칼럼 KBO의 통산기록 중 불멸의 기록은 무엇일까? 269 첨부파일 포텐 [레벨:24]허삼영 2020.01.30 27526 244
칼럼 증발해버린 LG의 우승주와 사라져버린 꼴데우승의 행방을 찾아서 - 1편 63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20.01.29 26930 99
칼럼 타일라모타는 다시 달릴 수 있을까 10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5]하비에르바르뎀 2020.01.29 221 11
칼럼 1월 말 화려한 스토브리그를 보내는 키움 히어로즈 83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위키유동닉 2020.01.28 24683 122
칼럼 2020시즌 NC 다이노스가 개선해야 할 문제 3 첨부파일 [레벨:31]신지민 2020.01.28 170 12
칼럼 손승락과 고효준은 언제 도장을 찍을 것인가? 4 첨부파일 [레벨:34]위키유동닉 2020.01.27 255 30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다음
/ 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