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7 00:53

일본 홍수... 아버지를 구하는 아들...gif

조회 수 57436 추천 수 368 댓글 175

필사적인 아들 모습이 너무 짠함..
  • BEST [레벨:9]필립K.딕 2020.07.06 23:50
    날아라주작 이런 글에까지 지랄 ㄴ
  • BEST [레벨:33]2km2km 2020.07.07 00:45
    날아라주작 여자였음 페미할 새기
  • BEST [레벨:21]ESSM 2020.07.06 23:45
    자연재해는 예고없이 오는법 그래서 피해가 많은건데 우린 1주일뒤에 저렇게 될거라고 예측도 뜨니까 철저하게 준비하자 ㅠㅠ
  • BEST [레벨:26]가슴매니아 2020.07.06 23:47
    간지가르시아 열려면 차에 물이 가득 찬 상태에서 열어야 한다고 하더라
  • [레벨:5]축신옥챔 2020.07.07 01:08
    데용멋있데용 아 반쯤만 열려있었네 다 열린것처럼 보였어서...
  • [레벨:3]숫놈 2020.07.07 01:07
    축신옥챔 사람 나올만한 공간이 안돼
  • [레벨:5]축신옥챔 2020.07.07 01:09
    숫놈 보고또보고하니 첨엔 반쯤만 열려 있었네...
  • [레벨:3]숫놈 2020.07.07 01:12
    축신옥챔 아들손쪽을 보면 반정도 열려잇는거 같은데, 아버지 얼굴쪽을 보면 실제로는 반도 아니고 1/3정도밖에 안열려있음...
  • [레벨:2]이치죠미오 2020.07.07 02:15
    축신옥챔 근데 창문으로 물 들어가면 차 자체가 가라앉지 않음?
    아닌가
  • [레벨:15]rr4class 2020.07.08 04:43
    축신옥챔 십중팔구 '괜찮아 이정도는 차 지나갈 수 있어'라고 노인네는 생각했겠지.
    그러다 순식간에 깊은 곳에 들어가고 엔진은 꺼지고 그나마 아들에게 급히 전화했겠지.
  • [레벨:24]잔잔바리 2020.07.07 00:59
    천만다행이다 ㅠㅠㅠ워....
  • [레벨:20]청담너클볼 2020.07.07 00:59
    다행이다 ㅜㅜ
  • [레벨:21]어바잉 2020.07.07 01:00
    원폭터질때도 폰카같은거 많았으면 지금 여론 많이 다를듯
  • [레벨:2]정글의왕자 2020.07.07 03:56
    어바잉 그때있었으면 일제시대때도 있었겠지
  • [레벨:25]화이트클라우드 2020.07.07 01:00
    일본인이든 중국인이든 무고한 사람한테 목숨이 달려 있는 위기를 겪는 거를 보고 걱정되는 마음이 생기는게 정상적인 사람이지
  • [레벨:5]바다와강철 2020.07.07 01:00
    어느정도 물차면 수압땜에 열림
  • [레벨:21]中森明菜 2020.07.07 01:01
    우리나라도 다음주에 많이온다더라 다들 조심!
  • [레벨:20]슬픈낙타 2020.07.07 01:01
    ?? 창문이 열려있으면 창문으로 나오면되지 왜 굳이?
  • [레벨:22]색지보스 2020.07.07 01:04
    우리동네 사는 아줌마도 운전미숙인데
    차량결함인지 아닌지는 몰라도 연못에 차빠져서
    못 나와서 돌아가심
  • [레벨:34]Bf-109 2020.07.07 01:13
  • [레벨:22]맹장없는아이 2020.07.07 01:04
    다행히 막 유속이 쌔서 떠내려가거나 그런게 아니라서 다행이다
  • [레벨:13](매운카레빵) 2020.07.07 01:04
    와 다행이다 진짜...
  • [레벨:24]dbhsueb 2020.07.07 01:04
    ㅋㅋ 일본놈들어쩌구하던 팸창맞나
  • [레벨:23]우물밖지구위 2020.07.07 01:06
    dbhsueb 일단 저 사람들이 나쁜짓한지는 모르니까 죽어도 된다는 아니지 ㅋㅋ
    그리고 펨창들도 의견이 분분한거고
  • [레벨:24]dbhsueb 2020.07.07 01:07
    우물밖지구위 그논리면 불쌍한 유니클로 닛산에 근무하는 한국인만 욕처먹는것도 웃기지
  • [레벨:23]우물밖지구위 2020.07.07 01:07
    dbhsueb ㅇㅇ 욕하는 놈들 비호한적 없다 ㅋㅋ
  • [레벨:10]멍충이 2020.07.07 01:46
    dbhsueb 도라이련인가 ㅋㅋㅋㅋ 구분을 못함?
  • [레벨:2]이제난누구의 2020.07.07 01:15
    dbhsueb 죽어
  • [레벨:21]드레이코 2020.07.07 01:05
    감동적이다
  • [레벨:24]인터넷조금만하자 2020.07.07 01:05
    여기가 짱깨 박멸 외치는 사이트 인가요? 보기만 해도 가슴이 따뜻해지는 댓글들이군요
  • [레벨:17]라인메탈 2020.07.07 01:35
  • [레벨:34]텟싱 2020.07.07 11:02
    인터넷조금만하자 뭐라냐 이ㄷㅅ은
  • [레벨:22]물러서 2020.07.07 01:07
    주먹으로 차 창문 깨지나?? 에고 숨죽이면서 봤네
  • [레벨:1]소희눈나 2020.07.07 01:08
    구해서 다행이지 저렇게 눈앞에서 아빠 못구하면 정신병 무조건 올듯
  • [레벨:20](덜렁거리며) 2020.07.07 01:08
    물속에서 촌각을 다투는 위험한 상황의 아버지와 아들을
    물밖에서 상대적으로 안전한 상황의 카메라맨이 찍은 화면을
    집안에서 더 안전하게 시청하면서 폰카로 sns에 올린 짤을
    몸 편히 침대에 누워 커뮤질하며 접하게 된 짤일지라도

    사람의 목숨이 달린 위기를 보고 걱정은 커녕 부끄러운 글은 쓰지 맙시다.
  • [레벨:3]때낀고추 2020.07.07 01:47
    (덜렁거리며) 너 좀 멋있다
  • [레벨:31]난민기사 2020.07.07 01:10
    너무 슬프다
  • [레벨:31]난민기사 2020.07.07 01:10
    그리고 멋지다
  • [레벨:21]아이자와미나미 2020.07.07 01:12
    저런상황 생기면 힘든줄도모르고 있는힘 전부써버려서 긴장풀리면 쓰러질거같은대..
  • [레벨:21]vitas500 2020.07.07 01:12
    큐슈 특히 쿠마모토지방은 얼마전에 지진으로 엄청나게 큰 피해를 입었는데 이번 폭우까지 피해가 심각하네요...
    우편이나 물건배송도 언제될지 장담못한다고 하더라구요.
  • [레벨:9]=ㅅ= 2020.07.07 01:14
    병신 댓글 존나 많네
    할짓 드럽게 없냐 나중에 세금 축내고 다닐 놈들 많네
  • [레벨:24]공익하는곡괭이 2020.07.07 01:18
    예전에 넘버원에서 본건데 차 내부에 물 차서 차 바깥하고 거의 수위가 비슷할 정도로 되어야 문이 열린다더라. 잘 보이지는 않지만 창문 내리면서 아드님이 죽을 힘 다해서 문 당기니까 차 내부에 물차면서 열린듯...진짜 무서운 일이야
  • [레벨:26]초밥집사장2 2020.07.07 01:20
    공익하는곡괭이 ㅇㅇ 님 말이 맞음 그냥 기다려야함 ㅠ 무섭지...
  • [레벨:19]맥상사 2020.07.07 01:20
    공익하는곡괭이 ㄹㅇ넘버원에서 본거 저거하나 기억남
  • [레벨:24]공익하는곡괭이 2020.07.07 01:25
    맥상사 난 그거랑 귀에 바퀴벌레 들어가는거.....나 어릴때 살던 집에 바퀴벌레 존ㄴ ㅏ많았어서 뇌리에 박혔음.
    글고 난 어렸을때 엄마 일하시는 직장에 있다가 9시 넘어서 엄마 퇴근하실때 같이 들어오고 그때 늦은 저녁밥 먹고 잤는데, 그 날도 어김없이 토요일에 엄마 손 잡고 집에 와서 넘버원보면서 밥먹고 자려고 넘버원 틀었었음.
    근데 엄마가 주방에서 후라이팬에 약먹고 죽은 바퀴벌레 사체있다고 쓰레기통에 바퀴 사체 버린다음 후라이팬 슥슥 닦고 볶음밥을 해주신거야. 난 그때 바퀴벌레가 귀에 들어갔을때 대처법에 대해 넘버원으로 보고있었는데....
    엄마가 밥먹는데 벌레나오는거 보기싫다고 티비 끄라해서 껏는데 난 이미 바퀴가 귀에 들어갔을땐 바퀴 다리에 있는 털때문에 귀를 심하게 다칠 수 있고, 후레쉬를 쏘면 빛을 피해 더 깊은 곳으로 들어가면서 털로 긁으며 들어가고, 물을 부어도 깊은 곳에 들어가면서 귀 벽을 긁기에 기름을 귀에다가 부어서 바퀴가 발버둥칠때 귀 벽을 긁는걸 막은 뒤 빨리 병원에 가라는걸 이미 다 본 뒤였음
  • [레벨:24]공익하는곡괭이 2020.07.07 01:26
    맥상사 그때 그 경험이 10년도 더 지난 지금까지도 머리에 선명하고, 어릴때 영화 좋아하시던 엄마와 티비 나올때마다 함께 본 '미이라' 속 식인 풍뎅이와 함께 내게 벌레 공포증을 심어준.....그때 맨날 누나가 나한테 귀 간지럽히면서 바퀴들어간다~~했던 기억도 나네....아무튼...
  • [레벨:19]맥상사 2020.07.07 01:42
    공익하는곡괭이 ㅋㅋㅋㅋㅋ
  • [레벨:28]PaIette 2020.07.07 01:18
    창문 반쯤열려있는데 마저 안열리나?
  • [레벨:30]찬빈네따뜻한만두 2020.07.07 01:19
    저 상황에선 여는거 포기하고 창문으로 나와야되는데 ㄷㄷ
  • [레벨:1]아시아넘버원쿠보 2020.07.07 01:21
    [삭제된 댓글입니다.]
  • [레벨:20]BenzS63G 2020.07.07 01:26
    아시아넘버원쿠보 믿고 거르는 계란
  • [레벨:20]킹주당 2020.07.07 01:23
    다행이다 진짜..
  • [레벨:21]루보사태 2020.07.07 01:23
    일본방송은 재난중에는 저런 극적인 장면은 클로즈업 안하는걸로 아는데.. 아니였나
  • [레벨:24]갈까말까 2020.07.07 01:29
    ㅠㅠ
    다행이다
  • [레벨:20]오구그래쪄 2020.07.07 01:32
    창문으로 못나오나?
  • [레벨:1]유신장군 2020.07.07 01:32
    중국이었으면 ㅊㅉ부터 할놈들이
  • [레벨:17]라인메탈 2020.07.07 01:36
    유신장군 정갤러 ㅎㅇ
  • [레벨:1]슈퍼식스에보 2020.07.07 02:56
  • [레벨:3]죶에침뱉고주무르 2020.07.07 06:47
  • [레벨:4]벌꿀레몬성분 2020.07.07 10:00
    유신장군 ㄹㅇㅋㅋ
  • [레벨:24]멋지구나 2020.07.07 01:37
    찾아보니 아버지와 아들이 아니라네... 그리고 2년전 홍수때고...
  • [레벨:9]오헝헝 2020.07.07 01:53
    멋지구나 뭐야 포도였어?
  • [레벨:32]5타쿠 2020.07.07 01:56
    정보)
    아들이 아니라 근처 있던 시민이
    못 빠져나오는 노인을 구하는 장면이다.
    그리고 수년전 영상이다...
  • [레벨:32]킹쥬지 2020.07.07 07:43
    5타쿠 펨코에선 선캄브리아대 기준으로 저정도면 실시간이다
  • [레벨:23]스기사키하나 2020.07.07 02:10
    멋있다
  • [레벨:28]폴아웃 2020.07.07 02:42
    차가 완전히 침수된후에 문 열어야지

    저 차문에 수톤의 압력이 가해지는 상황인데 절대 못 열지.
  • [레벨:8]이캉쿤 2020.07.07 02:51
    다행이다 ㅜㅜ
  • [레벨:2]아이디묘 2020.07.07 03:35
    펨창애들이 착하네. 보배는 축제분위기던데
  • [레벨:23]Aretenal 2020.07.07 04:22
    아이디묘 일본이라서?
  • [레벨:5]샘무법 2020.07.07 05:26
    개병신 처음부터 창문으로 빼던가 애자새끼 힘 다씀ㅋㅋㅋ 원숭이새끼 그냥 같이 죽지 그랬음
  • [레벨:4]Readyfor 2020.07.07 05:27
    긴급상황에대한 메뉴얼같은 책같은거없나
  • [레벨:22]소린 2020.07.07 06:16
    그래서 안에 계신분은 살았음?
  • [레벨:1]척살자 2020.07.07 07:30
    와 다행이디
  • [레벨:22]폭스가사임했음 2020.07.07 09:10
    다행이다
  • [레벨:21]닥처 2020.07.07 10:20
    눈물난다 ㅜ
  • [레벨:21]갓상팔 2020.07.07 10:39
    멋잇다
  • [레벨:22]Love_yas 2020.07.07 10:51
    창문으로 못나오나??
  • [레벨:2]쌉가능충 2020.07.07 16:11
    오 구했네 그래도
  • [레벨:23]고독한꼴통 2020.07.07 16:13
    다행이네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8404 8405 8406 8407 8408 8409 8410 8411 8412 8413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