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06.11 18:50

주간토론 에펨에서 펄스나인 전술.

조회 수 4937 추천 수 5 댓글 22

펄스나인 이란 무엇이냐.

 

직역하면 위조된 9번. 9번은 스트라이커가 많이 다는 번호지. 이 시대의 대표적인 골잡이 토레스 박주영이면 충분히 설명이 가능할 듯.

 

근데 위조된 9번이면 뭘까. 위조된 9번 > 위조된 골잡이(타겟맨도 안에 들어 갈 수 있지.) > 골도 쳐 넣으면서 어시도 하고 수비진을 흔들기도 함. 정의내리기 엄청 어렵지만

 

펄스나인의 조건은 박스 안에서의 공격수로서의 자질, 박스 바깥에서의 플레이메이커의 자질이 두루 갖춰져 있어야됨

 

또한 최전방에서 상대를 뒤흔들 수 있는 드리블과 다른 동료들과의 유기적인 움직임도 필수

 

마지막으로 자신의 움직임으로 공간을 창출하고 한방에 적의 수비진을 찔러주는 패스 혹은 박스 안에서의 결정력까지 모두다.

 

실축에서 펄스나인의 대표주자는 과르디올라 바르샤의 메시라고 볼 수 있음. 파브레가스가 바르샤로 간 직후엔 파브레가스가 펄스나인이었지.

 

한국말로 제로톱. 제로톱전술에서 최전방 가운데에 위치해서 골도 수컹 어시도 수컹.

 

이번 유로2012 스페인 이탈리아 에서도 토레스가 나오기 전까진 파브레가스가 펄스나인으로 나온 제로톱전술이었어. 조금씩 이해가 되지 ?

 

그래서 수비수는 제로톱 전술이 나올때 고민하게 되는거야. 펄스나인을 마크해야 할 지 옆에 윙포들을 마크해야 할 지.

 

-----------------------------------------------------------------------------------------------------------------------------------------------------------------------

 

실축에서의 펄스나인의 설명은 저 정도로 해놓고 fm에서의 펄스나인 전술에 대해서 이야기 해볼께.

 

난 전토갤이나 전술갤 들여다 본지 얼마 안됐어.

 

내가 제로톱을 처음 본 것은 전술배틀할 때의 제로톱 전술이었지. 어떤 팀을 사용했는지는 기억이 잘 안난다.

 

또한 백진희님이 사고실험으로 올린 3백 전술에도 원톱을 내리면 바로 바르샤가 애용하는 제로톱 전술이 나왔던게 기억난다.

 

나도 백진희님이 올린 사고실험을 바탕으로 3백을 사용한 제로톱 전술을 만들어 봤어.

 

수비력, 중앙에서의 압박, 2선까지의 빌드업은 좋은데 그 뒤가 없더라.

 

내 펄스나인 포지션의 개인설정이 물론 문제가 있었겠지만 골이 죵나게 안들어가.

 

전술배틀 댓글에 가장 인상깊었던게 뭐드라고님의 댓글이었는데 역습전개가 안된다는 내용이었지.

 

오버래핑을 만땅으로 주고 와이드플레이를 아무리 건들여도 에펨엔진상 amc포지션 위치의 한계가 여실히 들어나더라.

 

메시나 날두같은 씹사기 캐릭터로 해봐야 펄스나인이 터뜨리는 골장면은 그냥 드리블로 순속으로만 제껴서 1:1 상황 나오는거 밖에 없어.

 

우리들이 흔히 알고 있는 유기적인 2선 움직임과 패스웤을 통해서 나오는 찬스가 아니란 말이지.

 

amc와 st의 딱 가운데 포지션이 나오지 않는 이상 에펨에서 펄스나인 전술, 제로톱 전술의 득점력을 기대하는건 무리라고 봐.

 

간혹 이런 패턴은 나올 수 있겠지.

 

펄스나인이 윙어한테 쓰루 > 윙어가 순속으로 앤드라인 까지 달려가서 먼포스트 크로스, 인사포 헤딩 혹은 트래핑 후 펄스나인한테 패스 > 중거리 빵

 

누가 올렸던 글인데 '애드라 3백 쓰지마' 3백의 간격이 너무 촘촘해서 윙어를 막는 윙백과 협동하기는 무리가 있다. 이게 주된 내용이었는데

 

애드라 제로톱 쓰지마.. 패스 할 놈은 죵나 많아졌는데 마무리 할 공격수가 없다.

  • [레벨:24]토탈사커루 2012.06.11 19:00
    좋은 의견이네요. 에프엠 메치엔진은 현실축구랑은 상당한 괴리가 있는듯...
  • [레벨:26]Aziatix 2012.06.11 19:12
    진짜 방금 전까지 제로톱이랑 3백 존나 뚜들기다 왔는데 격하게 공감한다 메시 날두급아니면 좀 힘들거같다
  • [레벨:2]T.Vermaelen★ 2012.06.11 20:18
    제로톱은 개뿔 케토톱임 ... 너무 어려ㅑ워
  • [레벨:25]뻥글안경 2012.06.11 20:41
    공미대신에 윙어를 완전 공격형으로 골을 넣으라고 하면 될듯한데...
    한번 해봐야겠네
  • [레벨:1]Tobias 2012.06.11 21:04
    양윙을 인사포로 두고 좀 공격적으로 두는건 안될려나
  • [레벨:1]Tobias 2012.06.11 21:05
    근데 펄스나인을 둔다는게 꼭 선수를 AMC자리에만 둘필요가 있나
    선수를 ST에 두고 트레콰로 설정한다던지 공격성향을 좀 줄이던가 하는 방법은 어떨까
  • [레벨:32]이야호 2012.06.12 20:16
    Tobias 그 방법도 있긴 하지. 그래서 내 전술은 항상 원톱이고 타겟맨, 쉐도우, 컴플을 자주 두곤 했어.

    근데 펄스나인을 대체로 제로톱전술이라고 생각하는것이 일반적인데다가

    한국에서는 거의 제로톱으로 인정하고 있어서 그걸 감안했어.

    그리고 원톱 트레콰도 써봤는데 역시 별로 ㅋ..
  • [레벨:22]미도dd 2012.06.11 21:43
    st를두면 그게 제로톱이아니지 ㅡㅡㅋ걍원톱이지
  • [레벨:1]Tobias 2012.06.11 22:10
    미도dd 저렇게 ST에 놔도 개인전술 수정하거나 선플달린놈 쓰면 내려오지
  • [레벨:22]문명잼있다!! 2012.06.11 22:07
    나도 Tobias님 의견에 동의. 제로톱이라는 의미가 st위치에 선수를 배치 안한다는게 아니자나..실축에서 조차..
    그냥 전형적인 9번(토레스)이 아니라 파브레가스나 좀 확장하면, 테베즈, 루니(날두랑 지성이랑 같이 하던 루니) 같은 애들을 거기다 세우고 공격시 포메이션을 좀 자유롭게 가져간다는 거지..
    머 궁극적으로 전술적으로 탈압박을 해보자 아니겠어?? 그러니까..굳이 최전방에 선수를 안놓는것만이 제로톱이다 라는건 아닌거 같은데..
  • [레벨:1]누벨바그 2012.06.11 23:25
    제가 조만간 분석결과 올려봄
  • [레벨:23]AGGER5 2012.06.12 14:16
    원톱 트레콰에 양윙포를 인포 스타일에 거의 포쳐처럼 설정하면 득점 면에선 해결된다고 본다 그리고 상대전술을 너무많이탄다 제로톱 전술은 전에도 이런얘기는 많이 올라온거 같은데
  • [레벨:25]꼼시꼼사 2012.06.12 15:04
    흠 함 만들어볼라했는데 아쉽넹
  • [레벨:1]느그으마 2012.06.12 15:40
    ㄷㄷㄷㄷㄷㄷㄷ
  • [레벨:24]냅다갈긴슛 2012.06.16 15:54
    여담이지만 false 9은 잉국 칼럼쓰는 조나단 윌슨만 쓰는 표현이야. ZM에서 갖다 쓰긴하는데 다른 전술칼럼이나 분석가들이 잘 쓰진 않고...

    그리고 세스크는 false 9으로 나온 적이 없어. 얘는 앞에 있다가 뒤로 빠지는게 아니라 뒤에 있다가 앞으로 들어가는 롤이지. 누군지는 까먹었는데, 하여간 외국 칼럼에선 false 10이라고 표현하드라. 결정적으로 얘는 포스트플레이를 못하거든.
  • [레벨:32]이야호 2012.06.16 23:01
    냅다갈긴슛 헐 그러쿠나 고마워

    펄스 10 적절하네 ㅋㅋ

    근데 영어로 써주면 내가 알아먹을 수 가 없다 아무튼 땡큐
  • [레벨:24]냅다갈긴슛 2012.06.17 02:15
    이야호 그냥 ZM 칼럼에서 스페인 전술 분석한 것 중에 세스크 설명 부분이야. 별 다른 건 없고;;

    참고로 저 칼럼에서 false 9 관련해서 나온건 스페인 국대의 다비드 실바였으니까 참고해도 괜찮을듯.
  • [레벨:32]이야호 2012.06.17 13:20
    냅다갈긴슛 그러쿠나 다비드 실바였구나.

    난 항상 토레스랑 파브레가스가 같이 안나오는 이유가

    제로톱과 원톱 전술교체를 위한 포석인줄 알았음.
  • [레벨:24]냅다갈긴슛 2012.06.16 15:55
    Fabregas has started his Barcelona career superbly, often playing just off the ‘false nine’ Messi. Their relationship is brilliant, and Fabregas has perfected what Tom Williams outlined as the ‘false ten’ role after last summer’s World Cup – providing the direct runs to exploit the space created by a false nine.
  • [레벨:24]냅다갈긴슛 2012.06.16 15:55
    He can play as a false nine, but it’s not his best role, and he was at his most threatening when he dropped deeper and could then drive towards goal. In the final two minutes he had two shots - one after a cut-back from Torres that deflected into the arms of Joe Hart, the other from a low cross from Villa that Fabregas dragged past the far post when he should have scored. It was a terrible finish, but no other Spain player would have got into the position to miss it.
  • [레벨:4]송정 2012.06.17 00:05
    바르샤도 메시가 있기에 가능하지, 제로톱으로 성공한 팀이 또 누가 있지. 맨유도 루니로 하다가 말았고
  • [레벨:24]냅다갈긴슛 2012.06.17 02:17
    송정 톱을 아예 안쓰는 로마 같은 제로톱은 일부러 시도한 경우가 드물고 공격수가 줄부상 당하던가 하는 특수한 상황인 경우가 대다수이긴 하지. 성공하려고 제로톱 시도한 경우보단 어쩔 수 없는 상황에서 제로톱 쓰다보니 이게 잘먹힌 경우가 많고, 나중에 가선 한계가 있어서(로마는 맨유한테 털리고...) 원상 복귀했지-_-;;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주간토론 2012 마지막 주간토론 8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10.28 1803 5
주간토론 10월 3일~10월 9일 전토갤 주간토론 4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10.03 1052 22
주간토론 딥플메의 패스설정 13 첨부파일 [레벨:1]툴툴툴 2012.10.01 7423 16
주간토론 딥 라잉 플레이메이커 종결하자 (엑박수정) 56 동영상첨부파일 [레벨:1]ed Banger 2012.09.28 15847 37
주간토론 딥 라잉 플레이메이커 사용법 15 [레벨:5]포풍암드 2012.09.26 12322 11
주간토론 9월 26일~10월 2일 전토갤 주간토론 주제 발표 3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09.26 1464 2
주간토론 망해가는 전토갤 살리려고 주간토론 돌아옴 7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09.25 739 1
주간토론 6월 25일주 전토갤 주간토론 주제 발표 (1주일더드림) 3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06.25 1197 4
주간토론 6월 25일주 전토갤 주간토론 주제 발표 5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06.18 1074 2
주간토론 제로톱 전술 4 첨부파일 [레벨:26]꼬마아톰 2012.06.13 4098 1
주간토론 오늘까지 False9에 대해서 얻은 결과물(?) 8 첨부파일 [레벨:26]Aziatix 2012.06.13 2736 1
주간토론 주간토론이 부활했다 !! ㅎㅎ [레벨:26]꼬마아톰 2012.06.12 1417 2
주간토론 주간토론 에펨에서 펄스나인 전술. 22 [레벨:32]이야호 2012.06.11 4937 5
주간토론 2012년 6월 11일주 전토갤 주간토론 주제 발표 9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06.11 1379 9
주간토론 빠른템포와 느린템포 8 [레벨:36]샤츠키흐 2012.05.18 6753 8
주간토론 빠른템포와 느린템포 김 5 [레벨:21]항상너 2012.05.17 12454 12
주간토론 빠른템포와 느린템포 1 [레벨:10]직전신장 2012.05.17 1607 1
주간토론 빠른템포 느린템포 1 [레벨:2]니승빵빵 2012.05.17 1762  
주간토론 빠른템포와 느린템포 [레벨:26]꼬마아톰 2012.05.17 2249  
주간토론 5월 17일~5월 23일 전토갤 주간토론 주제 발표 1 [레벨:21]Vincent the Tactician 2012.05.17 2149 1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2 3 4 5 다음
/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