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6.16 19:19

포텐 [한국일보] FIFA기술위의 기울어진선택, 이강인 골든볼 수상비화

조회 수 28964 추천 수 318 댓글 52
[한국일보] FIFA기술위의 기울어진선택, 이강인 골든볼 수상비화 [한국일보] FIFA기술위의 기울어진선택, 이강인 골든볼 수상비화 https://m.sports.naver.com/kfootball/news/read.nhn?oid=469&aid=0000397386

이날 대회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대회 7경기에 모두 선발 출장해 2골 4도움을 기록한 이강인의 골든볼 수상은 어느 정도 예견돼 있었다고 한다. 이는 한국이 외교력을 발휘해 끌어온 상도 아니요, FIFA가 선심을 써 준우승 팀에 영광을 분배해준 건 더욱 아니다. 오롯이 이번 대회에서 이강인이 팀에 기여한 역할이 가장 크단 FIFA 기술연구그룹(TSGㆍTechnical Study Group)의 확고한 판단에서 나온 결정이란 게 대회 관계자 설명이다.

이 관계자는 “결승은 물론 4강에 오른 4팀까지 확대해도 이강인만큼 꾸준히, 빼어난 활약을 펼친 선수가 없었단 게 골든볼 수상 요인인 것 같다”고 했다. 우승팀 우크라이나에서 어느 한 선수가 특출한 활약을 펼쳤다면 당연히 우크라이나 선수에게 돌아갔겠지만, 적어도 이번 대회에서만큼은 이강인이 낭중지추였단 얘기다. 

실제 우크라이나에선 세르히 불레차(20ㆍ디나모 키예프)가 3골 2도움을 펼쳤지만 일찌감치 교체돼 나온 적이 많았고, 4골을 기록한 다닐로 시칸(18ㆍ마리우폴)도 조커 역할을 맡은 탓에 총 출전시간은 훨씬 더 적다. 한국과 결승전에서 동점ㆍ역전골을 터뜨린 블라디슬라프 슈프리아하(19ㆍ디나모 키예프) 활약도 이날뿐이었다. 

이들보다 많은 공격포인트(6개)를 기록한 데다, 7경기를 통틀어 600분 이상 뛰며 팀을 이끈 이강인이 눈에 띌 수밖에 없는 이유다. 여기에 스페인 명문 클럽 발렌시아 소속 유망주란 점도 평판에 어느 정도 영향을 끼쳤을 것이란 관측도 있다.

요약 :
1. 경쟁자대비 최다 공격포인트
2.      “        최다 출전시간
3.      “        매경기 꾸준하게 돋보인 경기력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국내기사 [STN]아스널, 희대의 졸전…'20위' 왓포드에 슈팅 31개 허용 후 간신히 무 8 첨부파일 [레벨:37]외빠 07:20 442 13
국내기사 [인터풋볼](움짤 有) '피아텍 PK골' AC밀란, 끔찍한 졸전 끝에 '10명 뛴' 베로나에 승리... 헬라스베로나 0 - 1 AC밀란 8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6]AC#Milan 05:54 361 14
국내기사 [interfootball] '수비실책+PK허용' 아스널, 왓포드 원정서 2-2 무승부 199 첨부파일 포텐 [레벨:30]3ooo만큼.. 02:23 20206 138
국내기사 [스포츠서울] "흥민이에게 집중해줬으면…" 힘겨운 시즌 보내는 기성용의 씁쓸한 한마디 57 포텐 [레벨:33]헥토르 01:21 24394 136
국내기사 [골닷컴] 첼시 리그 득점자, '5대 리그 최연소' 15 첨부파일 [레벨:30]최고권위자 00:39 2276 26
국내기사 [스포츠경향] [선수들의 기발한 소원] 해축 광팬 고우석 “리버풀 우승했으면” 7 첨부파일 [레벨:33]브루스터 21:42 964 24
국내기사 [스포탈코리아] 최강희의 상하이 선화는 슈띵보의 톈진 터다에게 3대 떡으로 발렸다. 5 첨부파일 [레벨:29]디애슬래틱 21:16 1103 15
국내기사 [스포탈코리아] 이 선수도 진짜 괴물, 5년 만에 바르사 리그골 'TOP 3' 60 첨부파일 포텐 [레벨:31]뺑오쇼콜라 20:54 19773 126
국내기사 [인터풋볼] "36세 리베리 봤어? 호날두보다 더 잘하더라!" 피오렌티나 회장 극찬 11 첨부파일 [레벨:39]Noel갤러거 18:35 1431 26
국내기사 [스포티비뉴스] 맨유, 데 헤아와 ‘4년+주급 5억’ 재계약 체결 9 첨부파일 [레벨:30]최고권위자 18:32 1991 7
국내기사 [스포츠조선] 주차? NO! '로큰롤 축구'로 월클 명장 꺾은 '제2의 클롭' 64 첨부파일 포텐 [레벨:21]닉네임결정장애 17:39 11480 98
국내기사 [베스트일레븐] 메르텐스: 나폴리는 아직 배가 고프다. 11 첨부파일 [레벨:24]닭등분 17:12 388 23
국내기사 [베스트일레븐] 맨시티 꺾어 신난 푸키, "EPL 골, 상상도 못하던 일" 70 첨부파일 포텐 [레벨:36]하이버리. 15:19 19853 162
국내기사 [인터풋볼] 티보 쿠르투아 : 나는 오늘 아자르 때문에 여러번 화났음ㅅㅂ. 60 첨부파일 포텐 [레벨:24]김김김김 14:45 23452 109
국내기사 [뉴스 1] 일찌감치 터진 손흥민…전설 차붐의 역사까지 이제 3걸음 28 첨부파일 포텐 [레벨:34]딩크 12:59 7655 83
국내기사 [MK스포츠] 이승우, 첼시 유망주 1군 데뷔골 축하 메시지 53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연감 11:38 33993 185
국내기사 [인터풋볼] [라리가 리뷰] '선두' ATM, '외데가르드 결승골' 소시에다드에 0-2 패배...연승 마감 (움짤 O) 96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16]이야라 11:07 19421 101
국내기사 [경남도민일보] 경남FC 수비수 박태홍, 음주운전 적발 37 첨부파일 포텐 [레벨:39]킹종부 10:09 4631 96
국내기사 [스포티비뉴스] 네이마르 " 내 커리어 동안 야유 많이 받았는데 이제 모든 PSG 경기 원정경기라고 생각할거야 " 101 첨부파일 포텐 [레벨:30]크로스억제기 08:17 25989 109
국내기사 [인터풋볼]'빛현우' 조현우, "어린이들에게 꿈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 3 첨부파일 [레벨:37]외빠 2019.09.15 355 12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다음
/ 1,2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