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9 15:33

[뉴시스] 백승호-권창훈 어쩌나, 지로나 강등-디종도 강등 유력

조회 수 313 추천 수 21 댓글 11

[뉴시스] 백승호-권창훈 어쩌나, 지로나 강등-디종도 강등 유력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권창훈과 백승호의 소속팀이 2부리그 강등과 마주했고, 마주할 위기에 처해있다.

백승호가 속한 지로나는 19일(한국시간) 스페인 비토리아 가스테이스의 캄프 데 풋볼 데 멘디소로사에서 열린 2018~2019 스페인 프리메라리가(1부리그) 최종전 데포르티보 알라베스와 원정경기서 1-2로 패배하며, 리그 
18위가 확정됐다.

2016~2017시즌 승격한 지로나는 세 시즌 만에 2부리그로 떨어지게 됐다. 
2019~2020시즌을 2부리그에서 맞이한다. 

[뉴시스] 백승호-권창훈 어쩌나, 지로나 강등-디종도 강등 유력
권창훈(디종)
권창훈은 왼쪽 공격수로 선발 출장해 풀타임을 소화했지만 팀의 0대4 대패를 막을 순 없었다.
디종은 (8승7무22패), 리그 19위로 추락했다. 다음 경기인 툴루즈와의 리그 최종전에서 이겨도 1부리그 잔류 마지노선인 17위 아미앵 SC의 승점 35를 넘는 것이 불가능하다.

디종이 1부리그에서 남을 수 있는 방법은 하나다. 승점 33으로 18위에 올라있는 캉이 최종전인 보르도전에서 패배하고 디종이 툴루즈와 경기를 이겨 승강 플레이오프에 진출하는 것이다. 

리그1은 19위와 20위 팀이 리그2(2부리그)로 직행하고 18위는 2부리그 3위 팀과 승강 플레이오프를 치르는 
방식을 취한다. 

2부리그에서는 리그 4위 파리FC와 리그5위 RC 랑스가 준 플레이오프를 치른다. 이 경기 승리 팀이 정규리그 3위팀 트르와와 맞붙어 최종 승격 플레이오프 진출팀을 가린다.


우리나라 선수들이 소속된팀이 강등된건 언제봐도 안타깝네.. (추천 한번만 부탁드려요. 흑흑..)
  • [레벨:21]침착한키링 2019.05.19 15:39
    백승호는 경기는 나오나?이적해도 2부말고는 불러줄데도 없을가 같은데..
  • [레벨:36]주님 2019.05.19 15:44
    침착한키링 라리가는 세 경기 뛰었고 코파 델레이 세 경기 뛰었음
    나머지는 3부리그에서 뛰었는데 거기선 일단 괜찮게 하는거봐선
    2부 다른 팀 정도 가던가 아니면 지로나 강등된 뒤에 오히려 기회 더 받을수도..
  • [레벨:23]가투소제발나가줘 2019.05.19 15:48
    권창훈은 관심있는팀 좀 있을거 같은데
  • [레벨:22]추르노 2019.05.19 15:50
    [삭제된 댓글입니다.]
  • [레벨:2]카들렠 2019.05.19 16:23
    추르노 기량이 어떤데
  • [레벨:21]디디에영록바 2019.05.19 19:00
    카들렠 박기량
  • [레벨:24]콘세이상경질 2019.05.19 16:25
    권창훈이 걱정이내 아킬레스 부상 후 기량이 전 같지 않은 게 사실ㄹ이니
  • [레벨:5]너의대학나의마음 2019.05.19 16:59
    백승호는 아달란떼로 내려가면 비유럽 쿼터도 없는만큼 기회는 훨씬 받을 수 있음. 기회 잘 살려서 주전으로 승격 이끌면 그때부턴 팀 핵심자원으로 발돋움 하는거고. 출전기회 못잡던 백승호한테는 오히려 기회가 될 수도 있음.

    권창훈은 분명 노리는 팀은 있을텐데 군대도 걸려있고 나이가 조금씩 차고있어서.. 본인이 어떤결정할지 모르겠다
  • [레벨:23]marveldc 2019.05.19 18:31
    구단이 어떤 결정할지는 모르겠지만 백승호는 팀에 남는것도 괜찮은 선택인거 같은데 감독도 계속 기용한다는 얘기하지 않았나
  • [레벨:35]오니온 2019.05.19 19:53
    백승호에게 더 기회가 있을 찬스가 될지 모르겠네. 2부에서 주전으로 승격 이끌고 1부에서 날아보자.
  • [레벨:27]명장갓태용 2019.05.19 21:40
    빵훈이 완전 폼 최상에
    손흥민을 이은 해결사였는데 ㅜㅜ
    군대 해결도 못하고 어떡하냐...
    이청용 처럼 부상이 스노우볼인건가...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국내기사 (스포츠조선)더 브라위너, '앙리 기록'에 도전한다…개막 5경기 연속 어시스트 20 첨부파일 [레벨:24]angelino 2019.09.14 367 17
국내기사 [스포티비뉴스] “메시가 왜 호날두처럼 타 리그 검증해야 하나”…EPL 골키퍼 반박 249 첨부파일 포텐 [레벨:35]루디 2019.09.14 19840 161
국내기사 [데일리안] 발렌시아 새 감독 “이강인 공미 기용 가능” 93 포텐 [레벨:33]헥토르 2019.09.14 34674 233
국내기사 [스포탈코리아] 쟈카, 불명예기록 1위 석권...팬들은 "발롱도르 후보" 조롱 106 첨부파일 포텐 [레벨:36]하이버리. 2019.09.14 20340 159
국내기사 [스포탈코리아] 중국 언론 " 중국은 벵거 감독 부임전 아스날과 비슷하지 그래서 중국 대표팀을 벵거가 맡아야해" 95 첨부파일 포텐 [레벨:30]크로스억제기 2019.09.14 22584 86
국내기사 [인터풋볼] 에투의 농담, "무리뉴, 단체 채팅방에서 전 인테르 선수들 점수 매겨" 36 첨부파일 포텐 [레벨:31]최고권위자 2019.09.14 23507 146
국내기사 [스포티비뉴스] 데 헤아, 마침내 맨유와 5년 재계약…연봉 197억 '구단 최고' (英 언론) 101 포텐 [레벨:8]레드향 2019.09.14 31115 113
국내기사 [베스트일레븐] 태국 언론, 게임에서 ‘태국 메시’가 ‘베트남 메시’ 이겼다며 환호 9 첨부파일 [레벨:9]Cemperil 2019.09.14 1091 18
국내기사 [골닷컴]지단 "베일은 놀라운 자질 갖춘 선수. 남아서 기뻐" 30 첨부파일 [레벨:2]자카시ㅂ넘 2019.09.14 1520 28
국내기사 [OSEN] 박항서 감독과 동등한 대우 베트남 트루시에 전폭지원 5 첨부파일 [레벨:22]Noname89 2019.09.13 1845 14
국내기사 [스포티비뉴스] 리버풀, 나폴리 미드필더 파비안 루이스 눈독…레알-바르사-뮌헨도 경쟁 50 첨부파일 포텐 [레벨:22]Arek 2019.09.13 17178 76
국내기사 [베스트일레븐] 푸키, EPL 이달의 선수상… 핀란드인으로는 ‘세 번째’ 8 첨부파일 [레벨:33]브루스터 2019.09.13 609 15
국내기사 [OSEN] 공수 기록 돋보인 황인범, 왜 비난 받았을까 투르크메니스탄전 스텟. 22 첨부파일 [레벨:11]니가 2019.09.13 2585 16
국내기사 [OSEN] VAR 오심, 왓포드 감독 경질 나비효과..."그라시아, 직장 잃었다" (英언론) 3 첨부파일 [레벨:24]퐈기 2019.09.13 1807 18
국내기사 [인터풋볼] 맨유, 또 레스터 핵심 노린다...1월 매디슨 영입 추진 63 첨부파일 포텐 [레벨:24]angelino 2019.09.13 27500 77
국내기사 [spotvnews] 맨유, 린델뢰프와 대형 재계약 준비…주급 2배 인상 111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연감 2019.09.13 17977 89
국내기사 [더 타임즈] VAR, 완벽하지는 않아도 계속 사용될 것이다. 4 첨부파일 [레벨:36]하이버리. 2019.09.13 502 11
국내기사 [스포탈] 토트넘 "손흥민, 팰리스 만나면 역사-기록을 쓴다" 큰 기대 7 첨부파일 [레벨:3]픽업픽포드 2019.09.13 1734 20
국내기사 [스포티비뉴스] 그리즈만:아.. 제가 생각하는 포지션별 레전드는요.. 59 첨부파일 포텐 [레벨:16]로컬보이필포든 2019.09.13 26384 94
국내기사 [골닷컴] 루니 "10년 전 잉글랜드, 펩이 감독이었다면..." 11 첨부파일 [레벨:31]꽃향기 2019.09.13 864 19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2 3 4 5 6 7 8 9 10 11 ... 다음
/ 1,2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