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7 12:46

포텐 [디애슬레틱] 아스톤 빌라의 엠블럼이 된 잭 그릴리쉬 (움짤 有)

조회 수 11515 추천 수 71 댓글 37
Jack-Grealish-contract-Aston-Villa-scaled-e1600196920908-1024x682.jpg [디애슬레틱] 아스톤 빌라의 엠블럼이 된 잭 그릴리쉬 (움짤 有)

https://theathletic.com/2068307/2020/09/16/jack-grealish-aston-villa-new-contract/
* 오역, 의역 있음

* 원제 : 잭 그릴리쉬의 재계약은 아스톤 빌라가 진정으로 무언가를 하려한다는 뜻이다. 그리고 이것은 그저 시작일 뿐이다.

아스톤 빌라의 새로운 시작일까? 잭 그릴리쉬의 5년 재계약은 이에 대한 것을 확실히 시사한다.

지난 주말까지, 그릴리쉬의 미래는 불확실했다. 하지만 그릴리쉬가 가졌던 빌라의 공동구단주 나세프 사위리스와 CEO 크리스티안 퍼슬로우와의 FaceTime 대화는 상황을 빌라쪽으로 돌려놓게 만들었고 클럽의 소중한 자산이자 그들의 주장을 빌라 파크에 머물도록 설득시켰다.

사위리스의 열정적인 설득이 있었던 날은 마지막 프리시즌 경기가 있던 날이었다. 우연히도 상대팀은 맨유였는데 맨유는 지난 몇달간 그릴리쉬와 강하게 연결되었던 클럽이었다.

그릴리쉬는 영상통화가 진행되는 동안 사위리스의 말을 주의깊게 들었다. 사위리스는 그릴리쉬에게 어떤 계획을 세우건 그릴리쉬의 존재가 결정적이며, 다음에 일어날 일에 대해 흥분하기 시작할 때라고 말했다.

일주일 전 브렌트포드의 스트라이커 올리 왓킨스를 28m에 영입한 것은 이미 그릴리쉬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으며, 그릴리쉬와 왓킨스는 훈련뿐만 아닌, 맨유와의 프리시즌 경기와 카라바오컵 버튼 알비온전에서도 좋은 연계를 보여주었다. 하지만 그릴리쉬에게 더욱 어필된 것은 앞으로도 스쿼드를 강화하기 위한 지출에 대한 약속이었다.

Jack-Grealish-Carabao-Cup-Aston-Villa-1536x1122.jpg [디애슬레틱] 아스톤 빌라의 엠블럼이 된 잭 그릴리쉬 (움짤 有)

그릴리쉬는 지난시즌 10골을 넣으며 팀내 최고득점자였으며, 빌라는 엄청 고군분투하며 겨우 강등을 면했다. 만약 맨유나 맨시티가 공식적으로 80m을 제시했다면, 그릴리쉬는 어려운 결정을 내려야했을 것이다.

버밍엄에서 나고 자란 그릴리쉬는 빌라를 사랑하며 성공적인 팀의 일원이 되기를 간절히 원하지만 트로피와 개인적인 명예에 대한 열망도 있다. 그 희망은 그릴리쉬가 소년시절부터 있던 클럽에 남아 계약기간 내에 이런 목표를 성취할 수 있다는 것이다.

이는 그릴리쉬의 커리어에 있어 절정인 순간이며, 14만 파운드의 주급을 통해 보상을 받고 있다. 하지만 돈이 그릴리쉬의 주된 동기부여 요소가 된 적은 없다. 그릴리쉬는 성공을 원하며, 이제 빌라와 함께 그것을 얻을 기회를 가질지도 모른다.

이날(그릴리쉬의 재계약이 성사된 날)은 클럽의 판도가 바뀌는 날이었다.

너무 오랫동안, 아스톤 빌라는 빅클럽들에게 최고의 선수를 빼앗겨야 했다. 크리스티안 벤테케, 파비안 델프, 스튜어트 다우닝, 애쉴리 영, 제임스 밀너, 가레스 배리가 모두 성공을 찾기 위해 다른 곳으로 떠났으며, 많은 이들은 그릴리쉬가 그 뒤를 따를 것으로 예상했다. 하지만 그릴리쉬의 스토리는 다르고 놀라울 정도로 독특하다.

큰 꿈을 가진 다섯 살의 소년이 아스톤 빌라와 첫 훈련을 시작한지 이제 20년이 가까워졌다.

현재 빌라 파크의 노스 스탠드에는 2019 승격 플레이오프 결승전에서 프리미어리그 승격을 따낸 뒤 감독이자 빌라 팬인 딘 스미스와 함께 포옹하는 그릴리쉬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릴리쉬는 이후 주장으로 팀을 프리미어리그 잔류와 리그컵 결승전으로 이끌었고, 이번 달에는 잉글랜드 국가대표로 데뷔했는데 이는 그의 커리어가 상승 궤도에 올랐다는 것을 보여준다. 빌라와 함께 좋은 시간을 보내는 것만큼 그릴리쉬가 이루고 싶어하는 것은 없다.

33.png [디애슬레틱] 아스톤 빌라의 엠블럼이 된 잭 그릴리쉬 (움짤 有)

빌라를 떠나는 것은 그릴리쉬에게 언제나 어려운 일이었을테지만 결코 배제되지는 않았다. 빌라 관계자들은 그릴리쉬가 지난주까지만 해도 이번시즌 어디서 뛸지 몰랐기 때문에 새로운 계약과 이적 타겟에 대해 말할 수 없었다. 하지만 공동 구단주인 사위리스와의 대화 이후, 그릴리쉬는 결정을 내리고 계약서에 서명했다.

그릴리쉬는 경기에 집중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느꼈으며, 또 한번 눈부신 모습과 멋진 발리슛으로 3:1 승리를 견인했다. 재계약에 동의한 후, 그릴리쉬는 가족, 친구들, 대리인 등 가장 가까운 사람들을 모아 이 기쁜 소식을 축하했다.


이 소식이 전달되자 서포터들은 기뻐했으며 프리미어리그의 다른 사람들은 아스톤 빌라가 진정으로 무엇을 하려는지를 표현한 분명한 징후에 대해 주목했다. 지난 몇 주 동안 긍정적인 이적소식들이 들렸지만, 그릴리쉬가 방출됐다면 이 모든 것들은 빛이 바랬을 것이다. 하지만 그릴리쉬는 재계약을 했고, 빌라는 이번 여름 가장 중요한 서명을 얻어냈다.

그러나 이는 빌라에 대한 압박이 되기도 한다. 더 이상 17위로 마무리하거나 시즌 내내 강등권 싸움을 하는 일은 있을 수 없다. 그들의 스타를 팀에 남기는 것은 진지한 사업이었으며, 다음달 이적시장이 닫히기 전 더 흥미로운 소식이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그릴리쉬는 사위리스로부터 미래에 대한 계획을 들으며 그들이 내보인 야망에 힘을 얻고 주의깊게 귀를 기울였지만, 이는 반드시 행동이 뒤따라주어야 한다.

인수 후 2년 동안 사위리스는 미래를 위한 안정된 플랫폼을 구축하는데 일조했다. 지난시즌은 '프리미어리그에 살아남는 것'이 전부였다. 주급체계는 FFP에 대한 우려나 강등을 대비하여 의도적으로 낮게 책정되었다.

빌라가 그릴리쉬에게 얼마나 높은 주급을 책정했는지는 앞으로 있을 이적에 있어 하나의 기준이 될 것이다. 주급 14만 파운드는 꽤 많은 금액이며, 이는 빌라가 그릴리쉬보다 더 많은 주급을 주지 않아도 상당히 재능 있는 선수들을 영입할 수 있도록 해줄 것이다. 아스날의 골키퍼 에밀리아노 마르티네즈도 많은 주급을 받게 되며, 올리 왓킨스 역시 프리미어리그로 올라오며 후한 보상을 받게 된다.

이것은 빌라가 그들의 재정적인 힘을 플렉스하기 시작하는 것이고 이제 그들은 더 높은 퀄리티의 선수들의 영입을 바라보게 될 것이다. 그릴리쉬의 재계약은 다른 선수들 영입에 있어 도움이 될 것이다.

아스톤 빌라는 다시 한번 위업을 성취하고자 하는 사명을 띠고 있으며, 이것은 시작에 불과하다.

[퍼가기가 금지된 글입니다 - 캡처 방지 위해 글 열람 사용자 아이디/아이피가 자동으로 표기됩니다]
  • BEST [레벨:20]Jakoo 2020.09.17 13:29
    구노하 av가 용이 될수도 있지
  • BEST [레벨:5]레논 2020.09.17 12:48
    뭔가 축구적으로 ㅈㄴ 근본있어보인다

    생김새 부터 뭔가 ㅈ간지임 클럽도 근본있고
  • [레벨:13]Dave.28 2020.09.17 12:48
    자하엔딩은 아니겠지?
  • BEST [레벨:5]레논 2020.09.17 12:48
    뭔가 축구적으로 ㅈㄴ 근본있어보인다

    생김새 부터 뭔가 ㅈ간지임 클럽도 근본있고
  • [레벨:21]D.CIRKIN 2020.09.17 12:50
    걍 AV 종신일듯
  • [레벨:25]dauniy 2020.09.17 12:50
    노근본의 대표가 근본의 대표까지 ㄷㄷ
  • [레벨:2]꾸꾸리골무 2020.09.17 14:31
    dauniy ㅇㅈ 영국 아재한테 얻어맞은게 어제 일 같았는데
  • [레벨:20]IRONS 2020.09.17 12:54
    엠블럼이 됐다길래 노란 사자 분장한줄...
  • [레벨:11]한화와킹스날 2020.09.17 12:59
    이렇게 잔류해주는 선수들도 많았으면 좋겠다 ㅋㅋ 멋있네
  • [레벨:16]램버지은혜 2020.09.17 13:00
    바디가 될 것인지 자하가 될 것인지 ㅋㅋㅋ
  • [레벨:2]구노하 2020.09.17 13:03
    뱀머리도 좋긴한데 용 몸통까지 갈수있는 사람이 뱀머리한다니까 아쉽네
  • BEST [레벨:20]Jakoo 2020.09.17 13:29
    구노하 av가 용이 될수도 있지
  • [레벨:2]구노하 2020.09.17 13:30
    Jakoo 그럴수도있구나 내가 멍청했네
  • [레벨:3]빠른무한 2020.09.17 14:32
    Jakoo 절대 불가능
  • [레벨:3]갈치치치 2020.09.17 14:49
    빠른무한 av정도면 충분히 떡상 가능성있는 클럽임. 구단주도 돈 꽤 있는데다 연고지도 버밍엄이라 팬도 많고
  • [레벨:25]mooyaho 2020.09.17 16:07
    갈치치치 당장 저번시즌 강등에서 허덕였는데 떡상까진 무리여도 epl에 꾸준히 중하위권만 해줘도 성공임 그리고 돈 많아도 작년처럼 꼴아 박고 강등 당하면 개떡락 할수도 있음 근데 이번 시즌은 영입 잘하는거 같은 누낌
  • [레벨:20]임창정 2020.09.17 15:20
    Jakoo 그럼 딱 AV용이네
  • [레벨:1]아라가키유이| 2020.09.17 14:31
    구노하 구단주 돈많데
  • [레벨:5]아이돌 2020.09.17 13:23
    노블, 워드프라우스, 그릴리시 원클럽 레전드가 팀마다 하나씩은 있는게 보기 좋음
  • [레벨:21]리버풀해리윌슨 2020.09.17 14:29
    아이돌 fm할 때도 각팀 아이콘이 있거나 주축으로 발돋움한 유망주 만나면 졸잼
  • [레벨:2]아우아르. 2020.09.17 13:36
    난 얘 때문에라도 빌라 강등안당하고 계속 피엘에서 보고싶더라 이번에 애미신도 가서 종종 경기볼듯
  • [레벨:34]생선성수 2020.09.17 14:28
    가라
  • [레벨:7]KUZMA 2020.09.17 14:29
  • [레벨:11]핵수저 2020.09.17 14:30
    빌라강등되면 빅클럽가겠ㅈ
  • [레벨:15]사람이면적어도 2020.09.17 14:30
    엠블럼이 된 보다는 아이콘이 된이 더 한국어 문맥적으로 낫지 않으려나 싶네요

    잘 읽었슴다ㅎㅎ
  • [레벨:37]친절한학생 2020.09.17 14:32
    사람이면적어도 엠블럼이란 단어는 감독 인터뷰에서 그대로 따온건데 상징이나 아이콘 쓰는게 나을뻔했네요 ㅋㅋ
  • [레벨:31]자삼 2020.09.17 14:32
    AV 화이팅
  • [레벨:22]dwqtw 2020.09.17 14:33
    어릴때 아스톤빌라 왔구나 빌라 레전드 되면 멋있겠다
  • [레벨:28]왈숙 2020.09.17 14:33
    그릴리쉬 이렇게보면 막 91년생 92년생 느낌인데 95년생임 ㅋㅋㅋ
  • [레벨:7]빌라봉한라봉 2020.09.17 14:33
    볼때마다 잭 에프론 느낌남
  • [레벨:21]노리치킹 2020.09.17 14:35
    그릴리쉬 몇년전에 토트넘 팔려고 했는데 그때는 못했었나?
    검색해보니까 평가가 별로라는 댓글이 많은데
    https://www.fmkorea.com/best/1187245463
  • [레벨:37]친절한학생 2020.09.17 14:58
    노리치킹 매디슨이나 그릴리쉬가 어느정도 편견을 깬 지금도 챔쉽선수들 20m 넘어가면 비싸다고 말 나오는데 당시는 더했기도 하고 경기 제대로 챙겨본 사람도 거의 없을거임... 중미/공미에서 뛰는 선수보고 라멜라니 어쩌니하는거부터가...ㅋㅋ
  • [레벨:21]레드립 2020.09.17 14:36
    이름 얼굴 플레이스타일 클럽까지..근본 그자체
  • [레벨:2]은골로마운트 2020.09.17 14:49
    선수 하나로 클럽이 호감이 될 수도 있구나.. 야동이들 잔류하자
  • [레벨:2]Parker 2020.09.17 14:56
    더 잘 하지 않는 이상은 국대 승선 힘들겠네
  • [레벨:2]오메가정보통신 2020.09.17 14:58
    저런 클럽 헌신 근본선수들 탈출하라고 조롱하는 강팀충 좆병신새끼들 대거 등판해야제
  • [레벨:20]드버지빌뇌브 2020.09.17 15:00
    ㄹㅇ 그릴리쉬 때문에 빌라 요즘 호감이야
  • [레벨:4]MANCHAST 2020.09.17 17:01
    존나 멋지긴해
  • [레벨:23]Sancho7 2020.09.17 19:17
    빌라 레전드 되겠네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as] 레알은 베일에게 분당 23,800유로를 지급하고 있는 셈이다 12 첨부파일 [레벨:26]참맛다랑어 2020.09.17 4801 17
번역기사 [스포르트] 바르셀로나 B는 레알 마드리드보다 이적에 더 많은 돈을 씀! 26 첨부파일 포텐 [레벨:31]우리피르포 2020.09.17 22034 95
번역기사 [BBC] 2020.09.17 일자 해외축구 가십 (세르히오 레길론, 피카요 토모리, 길피 시구르드손, 호세 히메네스, 토마스 파티) 19 [레벨:21]JamesCho 2020.09.17 2287 20
번역기사 [골닷컴] "야! 왜 와! 마드리드에 좋은 골프 코스 많잖아!" 베일이 PL에 오지 않길 바라는 와일더 감독 55 첨부파일 포텐 [레벨:39]루디 2020.09.17 22808 87
번역기사 [ES-킬패트릭] 토트넘, 오늘 레길론 공식 발표 156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스티븐베르바인 2020.09.17 28352 164
번역기사 [스카이스포츠] 베일의 토트넘 복귀? Q&A 67 첨부파일 포텐 [레벨:24]사랑해요오:D 2020.09.17 13366 75
번역기사 [디애슬레틱] 아스톤 빌라의 엠블럼이 된 잭 그릴리쉬 (움짤 有) 3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7]친절한학생 2020.09.17 11515 71
번역기사 [풋 메르카토] 알바로 삼촌 "알바로가 네이마르한테 한 말은 '바보', 근데 네이는 경기 내내 알바로를 욕했다" 37 첨부파일 포텐 [레벨:21]조지웨아 2020.09.17 11955 69
번역기사 [맨체스터 이브닝] 에드윈 반 데 사르는 반 더 비크를 폴 스콜스와 비교한다 7 첨부파일 [레벨:22]멘다 2020.09.17 382 15
번역기사 [SM] 리옹은 루카스 파케타를 원한다 20 첨부파일 [레벨:24]고애신 2020.09.17 1602 19
번역기사 [SM] AC 밀란을 향한 도발 "우리는 피자에 파인애플 넣는다" 85 첨부파일 포텐 [레벨:24]고애신 2020.09.17 19381 139
번역기사 [MARCA] 베일을 포함한 무리뉴의 최종 선발 11명: 이 스쿼드로 모든 대회를 휩쓸 수 있을까? 155 첨부파일 포텐 [레벨:26]참맛다랑어 2020.09.17 21392 83
번역기사 [풋볼 이탈리아] 인터밀란은 제노아의 안드레아 피나몬티의 복귀를 원한다. 8 첨부파일 [레벨:25]oh co 2020.09.17 313 5
번역기사 [Besoccer] 이탈리아의 스페치아 칼초는 자유계약 신분인 알렉산더 파투를 원하고 있다. 4 첨부파일 [레벨:25]oh co 2020.09.17 336 10
번역기사 [AS] 베일 리턴이 토트넘에 가져다 줄 수 있는 것. 119 첨부파일 포텐 [레벨:35]배유빈. 2020.09.17 29568 107
번역기사 [gazeta]감독"황인범은 팀을 다른 차원으로 끌어 올렸습니다" 64 첨부파일 포텐 [레벨:22]부로포하란니 2020.09.17 20426 221
번역기사 [골닷컴] 경기중 사회적 거리두기 전술로 37 : 0로 패배한 독일 아마추어 팀 25 첨부파일 포텐 [레벨:39]루디 2020.09.17 26345 120
번역기사 [풋볼 에스파냐] 발렌시아, 비야레알, 리즈는 토트넘의 수비수 후안 포이스를 원한다. 11 첨부파일 [레벨:25]oh co 2020.09.17 1394 15
번역기사 [스포르트] 루카쿠는 수아레즈를 대체할 쿠만의 첫 번째 선택이었다. 13 첨부파일 [레벨:31]우리피르포 2020.09.17 455 19
번역기사 [사커킹]무리뉴는 발언 피하지만 베일은 1년간 임대로 토트넘 복귀.... 4 첨부파일 [레벨:18]티에리앙리 2020.09.17 257 11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79 180 181 182 183 184 185 186 187 188 ... 다음
/ 5,69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