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23 16:00

포텐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조회 수 25765 추천 수 160 댓글 105

리오넬 메시는 펠레의 단일 클럽 최다 득점기록을 경신했다. 대체 무엇이 그를 그렇게 위대하게 만들까? 본지와의 독점 인터뷰에서, 바르셀로나의 살아있는 전설과 상대하는 것에 대해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골키퍼 얀 오블락이 그의 특별한 통찰력으로 분석한 내용을 알아보도록 하자.

 

skysports-lionel-messi-jan-oblak_5207974.jp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의 골키퍼 얀 오블락이 메시를 상대하는 것은 어떤지에 대해 설명한다.)


메시는 제 다리를 봅니다.‘ 얀 오블락의 말이다. ”제가 어느 쪽으로 한 발 옮기면, 메시는 그걸 보고 반대쪽으로 슛을 하죠. 이것이 그가 세계 최고인 이유입니다. 그를 막기가 엄청나게 어려운 이유죠. 티를 내지는 않지만 그는 언제나 보고 있습니다. 항상 상대를 살피고 있어요. 시선은 공을 향해 있는데도 상대방을 보고 있습니다.“

 

모든 걸 다 보고 있는 것 같아요.’

 

세계 최고의 골키퍼 중 한 명인 오블락은 마드리드에 있는 그의 아파트에서 편안한 자세로 리오넬 메시를 상대하는 것의 어려움에 대해 자세히 설명하고 있다. 아마도 역사상 최고의 선수일 바로 그 선수 말이다. 때때로 그가 부기맨을* 묘사하고 있는 것처럼 느껴지기도 한다.

(*역자 주 ─ 주로 아이들을 겁줄 때 들먹이는 귀신의 일종)

 

인터뷰는 아틀레티코가 메시와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1-0으로 승리함으로써 리그에서 10년 만에 승리를 거둔 지 얼마 지나지 않은 시점에서 진행되었다. 오블락은 그 경기에서는 승리했지만 지금까지는 너무 많이 패배했고, 메시에게 늦은 시간 극장골을 너무 많이 허용해서, 자기 자신이 초라해질 수밖에 없었다고 말한다. “메시는 여전히 세계 최고의 선수입니다.” 그는 주장한다.

 

오블락은 모든 대회를 통틀어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3번의 클린시트를 기록했고, 그 중에는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의 2-0 승리도 있다. “물론, 그게 메시를 상대했을 때 가장 좋은 기억이죠.” 하지만 그건 17경기 중에 하나였을 뿐이다. 그 중 10경기에서는 메시의 슈팅이 오블락을 지나쳐 골망을 흔들었다.

 

메시는 저를 상대로 골을 많이 넣었어요. 너무 많이! 하지만 그는 위대한 선수이자 놀라운 선수이며, 최고의 선수죠. 메시가 골을 넣으면 도대체 어떻게 저렇게 쉽게 득점을 했는지 이해가 안되는 경우가 정말 많아요. 전혀 손 쓸 수조차 없다니까요. 어떨 때는 골대에 그냥 패스한 것 같다니까요, 슈팅이 아니라.”

 

오블락은 메시의 업적을 축하한다. 화요일 바야돌리드전에서 득점을 기록하며 산토스에서 펠레의 기록을 넘어 단일 클럽 최다 득점인 644골을 완성한 것 말이다. 버드와이저는 644개의 병을 특별 제조하여 각 병마다 1부터 644까지 숫자를 새김으로써 이 역사적 업적을 기념하고, 메시를 위대한 선수로 만드는 데 하나하나의 모든 골들이 공헌한 역할을 오롯이 인정하고자 한다.

 

오블락은 644골들 중 10개의 골에 대한 자신의 책임을 살짝 마지못해 하며 인정했다. “골키퍼들은 실점하는 걸 싫어하니까 이 얘기는 항상 꺼내기 쉽지 않은 주제긴 하죠.” 하지만 그것이 오늘의 주제이다.

 

몇 년 동안 메시에 대해 수없이 많은 글들이 있었지만, 피해자의 시각에서 서술된 글은 많지 않았다. 최후방 수비수, 그를 막아야만 하는 임무를 지닌 사람, 골키퍼 말이다.

skysports-lionel-messi-jan-oblak_5216041.jp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오블락은 둘 사이의 대결은 전술적인 동시에 기술적이고, 피지컬적이면서도 정신적이라고 분석한다. 정신과 육체가 동시에 끊임없는 집중력을 요구하는 시험에 드는 것이다.

 

이 사실을 가장 분명하게 드러내는 것이 메시가 아틀레티코를 상대로 3차례나 86분에 득점한 기록이다. 임무를 거의 완수했다고 생각할 시점에, 모든 것이 틀어져 버린다.

 

이상하죠.” 오블락은 말한다. “가끔 우리 팀이 상대를, 메시를 완전히 통제하고 있다는 생각이 들 때가 있어요. 그러다 단 몇 초 만에, 그가 경기를 뒤집어, 득점을 하고 바르셀로나가 이겨버려요.”

 

가끔 그가 전혀 보이지 않을 때도 있어요. 전혀 위협적이지 않다고 생각하고 있을 수도 있죠. 그 직후에 그가 골을 넣어요. 지난 시즌에 우리를 상대로도 그랬죠. 언제나 100% 집중하고 있어야만 합니다.”

 

메시를 상대하는 전술

 

디에고 시메오네는 바로 그 집중력을 선수단 전원에게 요구하며, 특히 자신이 골키퍼계의 메시라고 부르는 선수에게는 이를 특히나 더 강조한다. “감독님이 그렇게 말씀해주시면 언제나 기쁜 일이죠.” 오블락은 말한다. 그런데 시메오네는 자세한 메시 상대 전술도 제시할까?

 

오블락은 메시를 막으려면 해야 할 일이 너무 많다고 말한다.

skysports-lionel-messi-barcelona_5216035.jp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일반적으로 골키퍼들은 수비수들을 향해 끊임없이 소리치지만 상대 팀에 메시가 있을 때는 수비수들도 막기 힘들다는 걸 어느 정도 이해하죠. 수비수들은 최선을 다하지만, 메시가 뭘 할지 절대 알 수가 없기 때문에 그를 막기 위해 전술적으로 뭘 하기가 상당히 어렵습니다.”

 

할 수 있는 일이라곤 최선을 다하는 것과 메시가 시야에 들어오면 절대 그냥 보내지 않는 거죠. 볼을 빼내려고 노력하되 골대 근처에서 파울을 줘서도 안돼요. 메시는 프리킥도 잘 차니까요. 사실 모든 걸 다 잘하죠.”

 

메시에게 너무 가까이 붙으면 돌파를 허용할 테고, 너무 떨어지면 그가 슈팅을 날릴 겁니다. 그의 예측불가능성이 수비 방법을 결정하기 어렵게 만듭니다. 불가능한 미션이죠.”

 

메시는 어디로 슛을 하나?

 

오블락은 계속해서 이 예측불가능성에 대해 언급하는데 이는 상당히 근거 있는 발언이다. 스탯을 보면 메시가 골대의 양쪽 구석에 슈팅하는 빈도는 거의 동일하다.

 

그의 전매특허와도 같은 마무리는 골키퍼의 오른쪽이지만 오블락이 패스 같다고 말하는 슛 ─  골키퍼가 조금이라도 그것을 예측하는 듯한 동작을 취하면 그 즉시 반대쪽 구석에 꽂히는 날카로운 슈팅으로 그 대가를 치를 것이다. 메시가 2015년 아틀레틱 빌바오와의 코파 델 레이 결승전에서 보여준 그 유명한 골처럼 말이다.

 

"그게 메시를 상대하는 골키퍼들의 어려움입니다.“ 오블락은 말한다.

 skysports-lionel-messi-shot-placement_5207967.pn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메시의 슈팅이 도달한 위치 분석. 챔피언스리그 한정, 2017-18 시즌부터 현재까지. '득점 / 전체 슈팅')


어떤 선수들은 쉽게 예측할 수 있으므로 사전 동작을 취할 수 있죠. 예측하기가 더 어려운 선수들도 있습니다. 그리고 메시가 있죠. 메시를 예측하기란 불가능합니다. 메시가 공을 잡았을 때 보여주는 플레이만큼 다양한 가능성을 지닌 선수는 거의 없어요.“

 

그가 어디로 슈팅을 할지 절대 예측할 수 없고 그가 언제 슈팅을 할지도 절대 예측할 수 없죠. 메시에 관해서라면 그 어떤 것도 절대로 예측할 수 없어요. 절대로.’

 

메시는 언제 슛을 하나?

 

메시가 언제 슛을 할 지에 대한 문제가 상황을 더 복잡하게 만든다. 골키퍼들은 눈치채지 못한 사이에 날아올 수 있는 이른 슈팅에 대해서도 대비를 해야 하지만 메시가 슈팅 타이밍을 늦추거나 심지어 동료에게 패스를 연결할 상황 역시 인지해야 한다.

skysports-lionel-messi-barcelona_5207971.pn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메시가 슈팅을 시도한 위치 분석. 챔피언스리그 한정, 2017-18 시즌 이후 현재까지. 빨간 원은 유효슈팅, 회색 원은 빗나간 슈팅, 빨간 별은 득점)


그를 상대하는 많은 경우에 이것이 문제가 됩니다. 두세 명의 수비수들이 그를 향해 달려들어 볼을 뺏으려 하지만 그러면 그는 동료에게 패스를 건네고, 그 선수가 골을 넣죠.”

 

슈팅만 상대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패스도 상대해야 합니다. 온갖 종류의 플레이를 상대해야 하죠. 슛을 할까? 패스를 할까? 드리블을 할까? 다시 한 번 말하는데, 불가능한 미션입니다.”

 

메시와의 11

 

가끔 수비수들이 완전히 뚫리고 팀원들 모두가 실패한 상황에서는 불가피하게 메시의 슈팅에 맞서야만 한다. 메시와 11로 맞서는 건 골키퍼에게는 최악의 시나리오이다.

 

최근 바르셀로나를 상대로 승리를 거둔 경기에서 오블락 역시 전반전에 각도가 좁기는 했지만 어쨌든 메시와 11로 마주하는 상황을 겪었고, 슈팅을 선방해냈다. 그에게는 전략이 있었다.

skysports-lionel-messi-barcelona_5216034.jp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자세를 낮추면, 메시가 칩샷을 할 겁니다.” 오블락은 설명한다. “일어서면 그가 다리 사이를 통과시킬 테죠. 오른쪽으로 향하면 그는 왼쪽으로 슛을 할 겁니다. 왼쪽으로 가면 오른쪽으로 슛하고요. 하지만 11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건, 최후의 순간까지 기다리는 겁니다.”

 

서두르지 않고요. 공을 끝까지 보고 기다려야 합니다.”

 

기다리며, 메시가 실수하길 바라는 것인가?

 

그렇게 되려면 엄청 운이 좋아야죠.”


메시를 상대할 때의 마음가짐

 

메시를 계속해서 통제하기란 불가능하다는 사실을 받아들이는 건 어쩌면 패배를 인정하는 것처럼 보일 수도 있지만, 이는 골키퍼에게 아주 중요한 심리적 도구이다. 공은 이미 골망을 갈랐고 이에 대해 더 이상 할 수 있는 건 없다. 받아들이고 넘어가는 것이다. 통제할 수 있는 요소를 통제하는 것이다.

skysports-jan-oblak-lionel-messi_5216043.jp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최고의 선수들을 상대할 때는 그들을 막기 위해서 제 최선을 다해야 한다는 걸 알고 있죠.” 오블락은 덧붙인다. “하지만 그렇게 훌륭한 선수를 상대한다면 그가 언제든 득점할 수 있다는 사실 역시 알고 있습니다. 그가 잘해서 득점을 하면, 그건 어쩔 수 없는 일이죠.”

 

그가 그날이거나, 몸상태가 최고조라면, 제가 100%의 최선을 다했다는 건 그다지 중요하지 않게 됩니다. 그가 너무 뛰어난 것일 뿐이죠.”

 

대부분의 경우에, 승패는 그에게 달려있다는 걸 인정해야만 합니다.”

 

메시의 미래는?

 

메시의 이번 기록 경신은 그의 경기력이 그 어느 때보다 더 혹독한 시험대에 올라있는 때에 나왔다. 33세가 된 메시에게 뒤따르는 이런 의문부호들은 아마 앞으로는 끊임없이 제기될 것이다. 하지만 그의 오랜 적수였던 오블락은 메시를 지지한다.

 

바르셀로나의 몇몇 좋은 선수들은 팀을 떠났고, 몇몇 새로운 선수들이 영입됐죠.” 오블락은 말한다. “팀에게도, 그에게도 쉽지 않은 상황입니다. 하지만 그는 여전히 자기가 세계 최고라는 걸 보여줄 거예요, 그렇게 확신힙니다. 한두경기에서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지 못했다고 해도, 언제든지 자신이 세계 최고라는 걸 다시 보여줄 수 있을 겁니다. 지난 15년 동안 매 시즌 그래왔으니까요.”

 

바르셀로나는 메시가 남아있다는 것에 대해 아주 기뻐해야 합니다. 그가 이룩한 우승들과 그가 넣은 엄청나게 많은 골들로 그 사실이 증명되고 있잖아요. 메시가 없는 바르셀로나는 정말 완전히 다른 팀이 될 겁니다.”

 

메시가 없는 축구계 또한 완전히 달라질 것이다.

skysports-lionel-messi-budweiser_5207976.jpg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저는 메시가 644골을 넘어 앞으로도 훨씬 더 많은 득점을 할 거라고 확신하고 있어요, 지금도 이미 엄청 많긴 하지만요.” 오블락은 덧붙였다. “정말 특별한 업적입니다. 그를 향해 최고의 찬사를 보낼 수밖에 없네요, 그가 최고니까요. 긴 세월 동안 그걸 증명해왔고, 제가 할 수 있는 일이라곤 그에게 축하를 보내고, 만사가 잘 되길 기원하고, 훨씬 더 많은 골들을 넣기를 바라는 것밖에 없네요.”

 

저 상대로 넣는 것만 빼고요.”


기사 링크:https://www.skysports.com/football/news/11833/12170345/jan-oblak-explains-lionel-messis-unique-genius-in-scoring-644-goals


의역 있습니다. 오타 및 오역 지적 환영합니다.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더 썬] 내년 여름에 대대적인 스쿼드 개편을 준비하고 있는 첼시 176 첨부파일 포텐 [레벨:32]oh co 2020.12.23 17399 116
번역기사 [Goal] 호텔에서 잠적 & 군대 : 아스날 박주영의 이야기 50 포텐 [레벨:28]BaIogun 2020.12.23 22401 92
번역기사 [미러][독점] 웨스트햄은 내년 1월에 새로운 스트라이커 영입을 원하며, 올리비에 지루가 영입 대상중 한명이다. 15 첨부파일 [레벨:32]oh co 2020.12.23 1705 16
번역기사 [데일리스타][독점] 맨유는 다비드 알라바의 영입을 계획하고 있다. 185 첨부파일 포텐 [레벨:32]oh co 2020.12.23 28450 84
번역기사 [플래닛풋볼] 2020년 마감을 앞두고, 올 한해동안 유럽 5대리그에서 가장 많은 골을 넣은 선수 Top 10을 알아보자 100 첨부파일 포텐 [레벨:32]oh co 2020.12.23 12588 93
번역기사 [스카이스포츠] 얀 오블락: 메시가 왜 최고의 선수인가? 105 첨부파일 포텐 [레벨:24]M.Forss 2020.12.23 25765 160
번역기사 [디 애슬레틱] 토트넘은 수비수나 미드필더를 더할지도 모르고, 델레의 미래는 불확실하다. 72 첨부파일 포텐 [레벨:1]문별이 2020.12.23 26107 68
번역기사 [디 애슬레틱] 번리 매입 원하던 이집트 자본가 연합, 인수 철회 선언 25 첨부파일 포텐 [레벨:24]McNeil. 2020.12.23 17785 75
번역기사 [90Min] PSG는 AT 마드리드의 얀 오블락 영입을 검토하고 있다. 14 첨부파일 [레벨:32]oh co 2020.12.23 297 18
번역기사 [Record] 프리미어 리그에 등장한 파비우 실바 :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기록을 넘다. 47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1]레앙. 2020.12.23 16350 84
번역기사 [리버풀에코] 레알 마드리드 회장인 페레즈는 리버풀과 라이벌들에게 슈퍼리그에 관한 메세지를 보냈다. 121 첨부파일 포텐 [레벨:27]Reds 2020.12.23 22122 115
번역기사 [BBC] 좀 색다른걸 원해? 이건 어때 14 첨부파일 포텐 [레벨:31]레앙. 2020.12.23 15991 122
번역기사 [NewcastleToons] 뉴캐슬은 자카에 대한 관심을 다시 재점화중 26 [레벨:28]BaIogun 2020.12.23 2288 19
번역기사 [리버풀에코] 리버풀은 크리스마스를 맞아 올해 조금 다른 방식으로 앨더 헤이 병원을 방문하였다 41 첨부파일 포텐 [레벨:27]Reds 2020.12.23 13537 143
번역기사 [풋볼런던] 아스날이 소보슬라이를 놓친 배경, 그리고 에두의 새로운 두 타겟 44 포텐 [레벨:28]BaIogun 2020.12.23 20397 75
번역기사 [BILD+/ 유료기사] 올리버 칸: "알라바 요구 최대한 들어주려했지만, 그쪽은 우리의 성의를 무시했다." 56 첨부파일 포텐 [레벨:38]Chelsea. 2020.12.23 15502 124
번역기사 [풋볼이탈리아] 시모네 인자기는 라치오의 첫번째 재계약 오퍼를 거절했다. 1 첨부파일 [레벨:32]oh co 2020.12.23 982 14
번역기사 [스포츠렌즈] 레스터 시티는 브라가의 중앙 수비수인 다비드 카르모를 원한다. 6 첨부파일 [레벨:32]oh co 2020.12.23 435 13
번역기사 [스카이스포츠] 네빌, 아스날 선수들 축구를 다시 즐겨라. 56 첨부파일 포텐 [레벨:33]홀연히 2020.12.23 20600 87
번역기사 [스포츠몰] 바르셀로나는 안토니오 뤼디거와 파비안 셰어의 영입을 검토하고 있다.(임대) 11 첨부파일 [레벨:32]oh co 2020.12.23 1956 17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507 508 509 510 511 512 513 514 515 516 ... 다음
/ 6,42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