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7 20:01

[공홈] 리즈 유나이티드 창단 100주년 : 1919년 10월 17일, 리즈 축구의 흥망성쇠

조회 수 379 추천 수 24 댓글 2
FB_IMG_1571307347831.jpg [공홈] 리즈 유나이티드 창단 100주년 : 1919년 10월 17일, 리즈 축구의 흥망성쇠
때는 1919년, 리즈 시티였던 팀이 재창단되었습니다. 창단 장소는 리즈의 한 호텔이었습니다. 하지만 그것은 리즈 유나이티드 FC의 창단을 둘러싼 이상한 이야기의 일부일 뿐입니다.

1차 세계대전에 이어 FA에게 찍힌 리즈 시티는 그 시즌 2부리그에서 단 8경기만 뛰었습니다. FA와 풋볼 리그는 윌리엄 클라크를 불러 조사를 벌인 뒤, 불법 지급, 내부 고발자 전환, 금융 서류 분실 등을 빌미로 리즈 시티를 영구 해체했습니다.

경매

그 당시 사람들이 항상 내뱉었던 말은 "옷을 차려입었는데도, 갈 곳이 없다"였습니다. 만약 전 리즈 시티 선수들의 곤경을 이것에 패러디한 버전이 있었다면, 그리 놀랄 일은 아닐 것입니다.

그들은 시즌 중반에 이제 먹고 살 길이 막막해졌습니다. "이제 어쩌죠?" 라고 그들이 물었고, 그 해결책은, 풋볼 리그가 소집한 회의에서, 실직한 축구선수들에 가장 높은 금액을 제안되었을 때 나왔습니다. 사실상, 경매에서 말이죠.

풋볼 리그는 이에 심각하게 비판적인 입장을 취했습니다. 어떤 부분에서는 "노예 시장"과 "피 묻은 돈"라는 말도 나왔지만, 사실 이 "경매"의 목적은 단지 허탈한 선수들의 일자리를 빨리 찾게 하려는 것에 있었습니다.

메트로폴 호텔에서 비밀리에 "경매"가 열렸지만, 자세한 내용은 석간 신문에 실렸습니다. 풋볼 리그 위원회 위원들은 별로 기뻐하지 않았습니다. 그들은, "리그 내의 반역자"라고 말했습니다.

비밀리에 진행되었지만, 신문에 나온 그 정보들은 사실 통상적인 방법으로 회의장을 드나드는 기자들에 의해 수집되었습니다.

비록 그 당시에는 알려지지 않았지만, 풋볼 리그는 선수들의 가격이 "공정하고 정의로워야 한다"라고 주장했으나 사실은 "구매자들"이 "암시장"을 강타한 것으로 보입니다.

사실, 리즈 시티는 그들의 선수들을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했습니다. 1,250파운드로 최고가격이 책정되었던, 울버햄튼전, 즉 리즈 시티의 마지막 경기에서 두각을 나타낸 젊은 풀백인 W. Kirton은 250파운드로 아스톤 빌라로 이적했습니다.

포트 베일은 리즈 시티를 대신하여 리그의 공백을 메웠습니다. 당분간은 리즈에서의 프로 축구는 종착역에 다다른 것으로 보였습니다. 다시말해, 리즈에서 프로 축구는 끝난 것처럼 보였습니다. 한편 근처 허더스필드에서도 프로 축구가 끝난 것처럼 보였습니다. 그 곳에서는 럭비가 관중들을 끌어모은 후, 풀럼이 한 달쯤 후에 그곳에서 경기를 했기 때문에 축구에 대한 열정이 저조해질 수밖에 없었습니다. 총 입장료는 겨우 90파운드였고, 이는 풀럼의 몫인 11파운드를 뺀 것이었습니다.

Crowther 형제

Hilton Crowter와 그의 형은 허더즈필드의 주요 후원자였습니다. 그들은 거기에 상당한 금액을 썼지만, 지출에 대한 수익은 거의 보지 못했습니다. 이제 리즈에는 프로 축구 팀이 없었기 때문에, 그들이 축구를 대중화할 가능성은 정말 희박해 보였습니다. 그들의 노력이 리즈에게 더 많은 감사를 받게 될것이라고 생각했을까요? 그리고, 아마도, 상황이 더 나빠질 수 없다는 것을 결정하면서, 그들은 허더스필드 타운을, 그들의 주식을, 리즈로 옮기는 것을 시작했습니다.

FA는 그 생각을 지지하는 경향이 있었지만, 허더스필드의 사람들은 강하게 반대했습니다.

허더즈필드 타운을 유지하기 위해 십자군 운동과 같은 협회가 만들어지기도 했습니다. A. Brook Hirst씨(나중에 FA의 회장이 된 인물)가 그들을 대표했습니다.

무관심만 있어 보이던 팬들에게 팀에 대한 진솔한 마음 표시에 영감을 받아, 이후 허더즈필드는 성공에서 성공으로, 홈에서든 원정에서든 승리를 거두게 되었습니다.

그건 그렇고, 아마도, Hilton Crowter는 손가락을 꼬며 리즈의 로얄 극장에서 Francis Laidler의 팬토마임을 보며 알라딘의 램프를 빌려 지혜를 구했을지도 모르겠습니다. 토요일마다 그는 팀에 갔지만, 그들은 거부하지 않았고 주저하지 않았기에, 어쩌면 이것은 그다지 필요없는 행동이었을지도 모르겠네요.

(Francis Laidler: 팬토마임의 황제)

한편 허더즈필드에서의 생활은 오래 지속되지 않았습니다. 허더즈필드는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경기에서 아스톤 빌라에게 연장전 끝에 패배했습니다.

그리고 누가 결승골을 넣었을까요? 다름아닌 리즈 시티에서 아스톤 빌라로 £250의 이적료로 이적한 Kirton! 그는 코너킥으로 득점했습니다.

리즈 유나이티드의 성장

1,000명의 리즈 시티 팬들과 함께, 메트로폴 호텔에서, Crowter의 형제들은 리즈 시 홀벡에 있는 Salem Chapel 교회로 향했고, 그곳에서 그들은 현재의 리즈 유나이티드 FC 창단을 마무리하며 리즈시민들에게 다시 프로 축구를 선사했습니다. 이후 역사는 리즈 유나이티드의 역사로 이어지게 됩니다.

https://myleeds100.com/history/leeds-city-the-team-sold-in-a-hotel/
첨부 파일
첨부파일
  • [레벨:3]루머 2019.10.17 20:34
    100주년기념으로 승격좀하자
  • [레벨:4]존줄스 2019.10.17 20:51
    100주년 기념 승격을 이끌 스트라이커
    에디 은케티아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에코- Tuttosport] 엠레 찬 -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69 첨부파일 포텐 [레벨:5]천우희 2019.10.17 16575 99
국내기사 [머니S] 솔샤르의 확신 “맨유, TOP4에 진입할 수 있다” 123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최고권위자 2019.10.17 27522 96
오피셜 [공홈] 리즈 유나이티드 창단 100주년 : 1919년 10월 17일, 리즈 축구의 흥망성쇠 2 첨부파일 [레벨:1]더비홍보대사 2019.10.17 379 24
번역기사 [마르카]레알과 AT 선수들 집을 털었던 강도 4명 체포 12 첨부파일 [레벨:38]에이미산티아고 2019.10.17 1845 38
번역기사 [스포르트빌트] 메시 "슈테겐하고 노이어 누가 더 뛰어나냐고?" 36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19.10.17 21941 148
번역기사 [애슬래틱 - 온슈테인] 외질과의 독점 인터뷰 2편 25 첨부파일 포텐 [레벨:6]최명길 2019.10.17 7465 85
번역기사 [안필드와치] 리버풀 : 미나미노 데려올꺼임 ~ ㅋㅋ 172 첨부파일 포텐 [레벨:4]장난잘치는타카기 2019.10.17 28583 157
번역기사 [디 애슬레틱] 라파 베니테즈: 왜 더 많은 골키퍼들이 감독이 될 수 있는지, 그리고 감독이 되고 싶어하는 선수들을 어떻게 알 수 있는지 22 포텐 [레벨:18]멘다 2019.10.17 7864 98
번역기사 [더 선 독점 - 다니엘 커츠] 인테르는 1월 마티치 영입을 희망함 19 첨부파일 [레벨:36]Woooooo 2019.10.17 356 12
번역기사 [스포르트빌트] 무리뉴가 원한 보아텡 맨유가 안사준 이유 52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19.10.17 20682 135
번역기사 [미러] 자꾸 10번 롤이 없어진다는 데, 이거 마타 176 첨부파일 포텐 [레벨:25]강희맹의금양잡놈 2019.10.17 35521 159
번역기사 [풋볼이탈리아] 마리오 만주키치, AC밀란 이적에 동의 20 첨부파일 [레벨:8]AC#Milan 2019.10.17 2633 25
번역기사 [공홈] 앤디 로버트슨 曰 "현재 폼은 올드 트래포드에서 아무 의미가 없습니다." 73 첨부파일 포텐 [레벨:32]10초준다... 2019.10.17 20063 116
번역기사 [미러] 레노 없으면 아스날 X 되는구먼 뭐레노? 64 첨부파일 포텐 [레벨:25]강희맹의금양잡놈 2019.10.17 15690 128
오피셜 [공홈] K리그 유소년 지도자, 사우스햄튼으로부터 노하우 전수 받아 29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연감 2019.10.17 15421 123
번역기사 [스포르트] 베일 최소 2경기 결장 전망. 엘클라시코 출전은? 11 첨부파일 [레벨:35]딩크 2019.10.17 823 12
번역기사 [AS] 마네 : 왜 내가 페라리 10대를 원해야됨? 그게 나한테나 세계에 도움이 되긴해?? 183 포텐 [레벨:2]코바치외모원툴 2019.10.17 34056 280
번역기사 [coachesvoice] 조세 무리뉴 장문의 인터뷰 47 첨부파일 포텐 [레벨:13]순수실력 2019.10.17 13274 95
국내기사 [인터풋볼] 팔꿈치-백태클-박치기 난무, 실제로 보니 매우 거칠었던 북한 8 첨부파일 [레벨:35]데어데블 2019.10.17 345 17
오피셜 [공홈] 아스날 부상 업데이트 (라카제트, 넬슨, 에밀 스미스-로우) 11 첨부파일 [레벨:31]비버수달 2019.10.17 899 14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3297 3298 3299 3300 3301 3302 3303 3304 3305 3306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