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1 09:02

[더선] 맨유는 £220m으로 그릴리쉬 산초 벨링엄 싸그리 사버릴거다.

조회 수 774 추천 수 21 댓글 17
SPORT-PREVIEW-Jadon-Sancho-Jack-Grealish-and-Jude-Bellingham-to-Manchester-United.webp.ren.jpg [더선] 맨유는 £220m으로 그릴리쉬 산초 벨링엄 싸그리 사버릴거다.
보도에 따르면, 맨유는 220m으로 3차례에 걸쳐 그릴리쉬, 산초, 벨링엄을 OT에 결집시킬 준비가 되어 있다. 

2013년 이후 첫 우승을 차지하기 위해 대규모 투자를 단행하는 것이다. 

코로나 때문에 힘든 구단들이 있지만, 맨유는 쓸 수 있는 큰 돈이 있다고 보도되었다. 

거기에 레알과 유베가 군침흘리는 포그바를 팔면 추가 자금 마련이 가능하다. 

Men은 산초, 그릴리쉬, 벨링엄 세 명 모두가 솔샤르의 핵심 타깃이라고 주장한다. 

유나이티드는 £70m의 그릴리쉬와 이미 2월부터 협상을 시작했다고 하고, 10대 미드필더 벨링엄은 지난 3월 캐링턴 방문으로 £50m 규모의 이적 가능성을 타진했다. 

"이브닝 스탠다드" 는 벨링엄이 이적시 1군 자리를 보장받을 것이라 했다. 

산초는 최우선 이적 대상으로 논의되며, 이 선수와  £100m 규모의 딜을 맺으려면 클럽 레코드를 빠개야 한다. 

"데일리 스탠다드" 는 맨유가 독일에서 그 윙어를 데려오는 데 극도로(extremely) 자신하는 모습을 보였다고 말한다. 

Ot에서의 분주한 이적시장은 솔샤르가 자금 조달이 필요한 클럽들을 이용할 것을 보여준다. 

그는 "항상 선수단과 이적시장의 불확실성을 개선하기 위해 노력합니다. 축구가, 이적시장이 나중에 어떻게 될지 앞날을 어찌 압니까?" 라고 말한다. 

"하지만 난 지금 스쿼드에 만족해, 지금의 세상은 두 달 전과는 다른거 같아." 

"우리는 그것에 적응해야 하고, 우리보다 재정적으로 어려운 클럽들이 있거든." 

"그래도 올 여름 이적시장은 니들이 생각하는 거랑 완전 다를것" 

https://www.thesun.co.uk/sport/football/11610556/man-utd-sancho-grealish-bellingham-220m/

오역/의역 많습니다.

언론사가 " 그곳"이니 이 소식은 적당히 걸러 들으시면 됩니다. 

두 선수는 끊임없이 말 나오는데, 과연 어떻게 될지 궁금하네요.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1936 1937 1938 1939 1940 1941 1942 1943 1944 1945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