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9 17:52

포텐 [애슬래틱] 리버풀 최고의 골들 - 2005/06 FA컵 결승전 제라드의 연장전 동점골

조회 수 9035 추천 수 93 댓글 72

AnyConv.com__Gerrard-greatest-goals-1024x683.jpg [애슬래틱] 리버풀 최고의 골들 - 2005/06 FA컵 결승전 제라드의 연장전 동점골


- 경기 상황 표현이 많아서 의역이 많을수도 있습니다.




밀레니엄 스타디음의 확성 장치는 "최소한 4분의 추가 시간이 있을것이다" 라고 말했다.


그 말이 나오자마자 스티븐 제라드는 무기력한 샤카 히슬롭을 지나서 아래쪽 구석으로 들어가는 35야드의 골을 넣었다. 기술, 힘, 정확성, 타이밍, 웅장함이 결합된 골은 그것이 그가 가지고 있는 클래스에 알맞다는것을 의미한다.





경기는 2006월 5월 13일 경기었고 리버풀은 카디프에서 열린 FA컵 결승전에서 웨스트햄을 3-2로 따라가지만 충격적인 패배를 눈 앞에 두고 있었다


1년전 이스탄불에서와 같이 캡틴이 구조에 나섰다. 제라드의 극적인 동점골은 무더운 오후 연장전을 가게 만들었고, 베니티즈의 팀은 승부차기로 가기 위해서 온 정신을 집중했다


"나에게는 아무것도 남지 않았다" 라고 제라드는 말했다


"다리에 경련이 오지 않았다면 공을 받고 공격하려고 했을것이다. 나는 멀리 떨어져 있었다. 하지만 경련은 마음을 정했다. 나는 공을 바라봤다. 이거 괜찮은데? 나는 스스로에게 그러니까 한번 해봐. 공을 차보라고, 없을것은 없어 라고 말했다"


"슛을 하는데 모든것을 집중했다. 정말로 좋게 공을 찼다"


그 말로는 부족하다. 공의 속도는 74.1mph이고 오른쪽 발에서 차서 그물을 때릴때까지 0.98초가 걸렸다.


"지금도 여전히 이해할수가 없었다" 라고 히슬롭은 말했다


"나는 끝까지 그것을 분명히 보는것 같은 느낌이 들었다. 하지만 너무 빠른 속도로 너무 많이 구부러져 있어서, 그 근처에는 갈 수가 없었다. 가슴이 아팠다. FA컵 결승전은 잉글랜드 축구에서의 마지막 경기였다"


그 상징적인 '로이 오브 더 로버' 스타일의 골을 둘러싼 상황은 종종 간과된다. 웨스트햄의 라이트백 리오넬 스칼로니는 자신도 모르게 제라드에게 1980년 이후 처음으로 FA컵을 들어올리겠다는 웨스트햄의 꿈을 무너뜨릴 수 있는 기회를 주는 데 한몫을 했다. 


정규 시간의 마지막 초가 똑딱 거리면서 지브릴 시시가 쓰러지고 치료가 필요한 가운데 스칼로니는 공을 경기장 밖으로 보낼려고 했다. 그러나 리버풀쪽 필드로 깊숙하게 보내기는 커녕 웨스트햄쪽 페널티박스 모서리쪽으로 걷어찼다.


교체투입된 디트마어 하만은 시세가 다시 오기를 기다리면서 적절히 스칼로니에게 공을 다시 던졌지만 제이미 캐러거가 그에게 가깝게 다가오자 스칼로니는 급히 공을 찼는데, 공을 경기장 한가운데 보낼뿐이다.


제라드는 공을 받아서 - 박스 안으로 크로스를 날린 - 욘 아르네 리세에게 건내 주었다. 대니 가비돈은 페르난도 모리엔테스와의 공중볼 경합에서 이겼지만 공은 제라드의 길에 완벽하게 떨어졌다. 이 골은 제라드에게 PFA 올해의 선수를 수상하게 할정도로 놀라운 시즌의 23번째 골이다.


캐러거는 "제라드의 골은 리버풀 역사상 가장 위대한 골 중 하나, 결승전은 신경쓰지마라" 라고 말했다. 


"더 기괴한 것은 그 시간에 내가 박스 안에 있는 것을 보게 될 것이라고 예상하지 못했다는것이다. 골대를 보면 내가 히슬롭과 가장 가까운 선수였다"


"나는 그날 왼쪽 센터백이었고 빌드업에서 웨스트햄의 라이트백을 압박하는 내가 있었다. 그만큼 경기가 미쳐돌아가는지 보여준다. 왜 스칼로니가 자기 바로 옆에 공을 차버렸는지 모르겠다"


스칼로니의 낮은 크로스에서 나온 경기 초반 자신의 자책골에 대한 댓가를 치루게 되지않자 캐러거는 그날의 기쁨에 안도감과 뒤섞였다. 말론 헤어우드를 상대해야하는 사미 히피아의 속도를 걱정한 베네티즈는 캐러거를 왼쪽에 배치하였다. 딘 애쉬튼이 레이나의 실수를 놓치지 않고 골을 넣으면서 경기 30분만에 웨스트햄은 2-0으로 앞서갔다.


"제라드는 슈퍼맨 망토를 걸치고 나를 감옥에서 나오게 해줬다" 라고 캐러거는 말했다


결정적으로 제라드의 핀포인트 패스를 받은 시세의 발리 슛이 들어가면서 라버풀은 전반전이 끝나기전 한골을 만회했다. 폴 콘체스키의 레이나를 넘어서 골대로 들어가는 잘못 때린 크로스가 웨스트햄이 다시 리드를 잡게 하기 이전 제라드는 후반전에 피터 크라우치가 떨궈준 공을 받아서 골을 넣으면서 경기를 동점으로 만들었다.


"초반 30분은 완전히 재앙이었다. 2-0에서 최악의 상황을 우려하기 시작했다" 라고 제라드는 고백했다.


"3-2인 상황에서 두려웠다. 솔직히 말해서 나는 몇몇 선수들을 둘러본 기억이 나는데 그들이 지쳐가는게 볼수 있었다. 나 역시 피곤했다. 날씨는 매우 더웠고 경기장은 거대했다"


"득점을 하고 나니 축하할만한 힘이 하나도 남지않았다. 그리고 단지 여분의 시간을 극복하는 문제가 되었다. 나는 근육이 찰싹찰싹 달라붙는 느낌을 받았다"


1어시와 2골을 넣은 제라드는 승부차기에서 예상대로 넣었다. 레이나는 보비 자모라, 폴 콘체스키, 안톤 퍼디난드를 막으면서 초반 실수를 만회했다. 레이나는 연장전 골대 안 쪽으로 들어갈려고 하는 나이젤 리오-코커의 헤딩을 막아내는 기염을 토했다. 캐러거는 레이나의 선방을 "내가 살면서 본 최고의 세이브 중 하나"라고 묘사했다.


미세한 점수차와 리버풀의 승리는 현대 고전을 영원히 "제라드의 결승"로 알려지게 했다


후반전 크라우치 대신 교체 투입되고 승부차기 리버풀의 첫번째 페널티킥을 성공시킨 하만은 "우리는 죽어야 하고 땅에 묻혀야했다" 라고 말했다. 


"이 경기는 아마도 우리가 이길수 없었던 경기일것이다. 그래서 더욱 달콤하게 만든다. 그 경기는 리버풀에서 마지막 경기것으로 밝혀져서 마무리를 하는 좋은 방법이었다"


"제라드는 그 골로 우리를 구해줬다. 그는 리더이고 그를 경기장에 두는 것은 항상 우리에게 큰 믿음을 주었다. 그는 당시 라파 밑에서 최고의 축구를 하고 있었다"


"라파는 그를 발전시켰다. 수비적 책임이 덜한 위치에서 기용했다. 나는 그가 앞으로 더 나아갈때 항상 그가 더욱 영향력이 있다고 느꼈다. 그는 완벽이었다.


제라드가 윌리엄 왕자에게서 트로피를 받은 이후 데이비드 무어스 회장은 "그는 우리의 부적이다. 그를 대신할수 있는것은 없다. 그는 믿기지않는 선수이기에 나는 그를 누구와도 바꾸지 않을 것이다" 라고 언론에 말했다.


풀이 죽은 웨스트햄의 앨런 파듀 감독은 제라드의 손을 뿌리치며 "월드컵을 위해 그것을 아껴두기를 바랐다"고 애석하게 말했다.


제라드는 자서전에서 "FA컵 없이 집으로 돌아가는것은 분명히 속이 뒤틀릴텐데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들은 모두 친절했다. 그들의 황량한 시간 동안 웨스트햄 팬들은 박수를 치기 위해 남아 있다는 것이 정말 나를 감동시켰다. 그 스포츠적인 제스처를 절대로 잊지 않을것이다. 우리가 컵을 들고 퍼레이드를 할때 박수를 쳐준 웨스트햄 팬들은 엄청났다" 라고 회상했다.


머지사이드로 돌아온 리버풀 선수들과 스탭들은 도시의 Alma De Cuba bar에서 밤까지 축하했다. 


캐러거는 "사적인 파티가 예정되어 있었지만 들어갔을때 우리가 알고 있던 모든 리버풀 시민이 그 안에 있었다는 것을 알았다"고 회상했다.


베니테즈가 그에게 다가갔을 때, 제라드는 그로부터 보기 드문 칭찬을 받을 것으로 기대했다. 대신 감독은 경기에서 무엇이 잘못되었고 다음 시즌 리그를 어떻게 개선해야 하는지에 대해서 이야기하고 싶었다. 그것은 전형적인 베니테즈였다.


리버풀의 부적을 위해 등을 토닥거려주는 것은 다른 곳으로부터 부족함이 없었다.


제라드는 "완벽한 하루를 보냈다. 나는 지금까지 스스로 생각하는 최고의 경기가 무엇인지 여러번 질문을 받았다. 아마도 이 경기었을것이다. 마치 자동조종장치를 하는것 같았다. 내가 하려던 모든것이 성공했다" 라고 말했다


리버풀 팬들을 일으켜 세우고 웨스트햄의 마음을 아프게 한 그 숨막히는 강력한 골도 빼놓을수 없다.



https://theathletic.com/1729634/2020/04/09/liverpool-greatest-goals-steven-gerrard-fa-cup-final-west-ham/




  • BEST [레벨:35]작두부 2020.04.09 18:21
    저 경기 진짜 제라드가 혼자 캐리해서 평점 10점 받은 경기

    3 대 3으로 승부차기 갔는데, 제라드가 2골 1어시



    ..그리고 저 우승이 리버풀의 가장 최근에 한 fa컵 우승이지...
  • BEST [레벨:38]니시츠바사 2020.04.09 20:09
    엉뚱한타로카드 무관따리는 아니지 리그빼고 다 들어봤는데 ㅋㅋ
  • BEST [레벨:24]퉅부 2020.04.09 20:14
    엉뚱한타로카드 너야말로 인생이 무관따리 기생충이잖아
  • BEST [레벨:30]주희조아 2020.04.09 17:55
    개인적으로 떠있는볼 중거리로 박아넣는골이 젤 멋있드라 제라드말고 다른선수들도
  • BEST [레벨:30]주희조아 2020.04.09 17:55
    개인적으로 떠있는볼 중거리로 박아넣는골이 젤 멋있드라 제라드말고 다른선수들도
  • [레벨:24]Ofl 2020.04.09 20:05
    주희조아 파바르 깎아차기 ㄹㅇ진국
  • [레벨:21]꼬카인중독자 2020.04.09 20:05
    주희조아 제라드말고 다른선수들만 ㅋㅋ
  • [레벨:38]INEYMARI 2020.04.09 20:10
    주희조아 저건 진짜 어떻게 넣었나 싶을정도로 감탄나오던데 ㅋㅋ
  • [레벨:34]텟싱 2020.04.09 20:18
    주희조아 루니골도 지렸지 절구통시절
  • [레벨:34]텟싱 2020.04.09 20:18
    주희조아 루니골도 지렸지..절구통시절..
  • [레벨:3]리마 2020.04.09 17:56
    줴라아아아드~
  • [레벨:32]월드글라스 2020.04.09 18:01
    4분남았습니다
  • [레벨:2]수박바 2020.04.09 18:01
    저기서 때릴 생각하는게 대단
  • [레벨:29]리버릭 2020.04.09 19:18
    수박바 저거 에라 모르겠다라고 때린건데 들갔다더라
  • [레벨:15]징벌 2020.04.09 18:01
    장내 아나운서가 추가시간 4분이라 방송하는거 듣고 급하게 후려갈겼다는 썰도 있었는데 ㅋㅋㅋㅋㅋ
  • [레벨:24]스티븐제라드 2020.04.09 18:12
    좆간지 ㄹㅇ
  • BEST [레벨:35]작두부 2020.04.09 18:21
    저 경기 진짜 제라드가 혼자 캐리해서 평점 10점 받은 경기

    3 대 3으로 승부차기 갔는데, 제라드가 2골 1어시



    ..그리고 저 우승이 리버풀의 가장 최근에 한 fa컵 우승이지...
  • [레벨:26]KUEE 2020.04.09 18:23
    진짜 이건 말도 안되는 슛이였지.. 내가 이땐 팬이 아니었지만
  • [레벨:31]링가링가드 2020.04.09 18:40
    제라드가 캐리한 경기가 참많지
  • [레벨:21]안데르스스벤손 2020.04.09 19:15
    저때 한준희 해설로 봤었는데 한준희해설 새벽에 항상 시끄럽다고 하던 아빠가 한준희보다 내가 더 시끄러워서 자다 일어나심 ㅋㅋ
  • [레벨:28]Propose 2020.04.09 19:51
    안데르스스벤손 이 경기 해설하면서 유에서 무를 창조하는 선수라고 말했던 기억이 ㅇㅇ
  • [레벨:13]배고픈군만두 2020.04.09 20:05
    Propose 유에서 무를 창조하면 안좋은거 아녀? ㅋㅋ
  • [레벨:28]Propose 2020.04.09 20:05
    배고픈군만두 아 실수했다 ㅋㅋ 무에서 유를
  • [레벨:27]아베미카코 2020.04.09 20:06
    Propose 그래서 PL 우승을 무로 돌린거였나...음..
  • [레벨:34]고훌 2020.04.09 20:46
    아베미카코 투레가 미친짓만 좀 덜했어도 훔바 상관없이 우승했을듯 ㅋㅋ;
    맨시티가 보낸 첩자새끼
  • [레벨:16]브래드존스 2020.04.10 02:29
    고훌 콜로투레 실책하고 맨날 나라 잃은 것 같은 순진한 얼굴로 슬퍼했었지 ㅋㅋㅋㅋㅋ
  • [레벨:20]언빌리버풀. 2020.04.10 07:23
    고훌 이때 수비누구길래 투레 계속쓴거냐
  • [레벨:26]맨유팬입니다.. 2020.04.09 19:35
    제라드는 이름이랑 플레이스타일도 그렇고 간지가 흐르는 선수인듯..
  • [레벨:23]츄플 2020.04.09 20:04
    ㄹㅇ 넘어지기 전까지만 해도 좆간지 그자체였는데. 네이버에 제라드 치면 나오는 프사도 졸라 멋지기도 했고
  • [레벨:32]조윤희 2020.04.09 20:04
    뎀바바 골이 리버풀 역사상 최고의 골이지 ㅅㅂ
  • [레벨:11]냥냥젤리펀치 2020.04.09 20:06
    조윤희 앗....
  • [레벨:28]Propose 2020.04.09 20:05
    근데 이게 연장이었나?

    후반 시작하자마자 골 넣고 후반 종료 직전에 넣은 걸로 기억하는데
  • [레벨:22]아님말고ㅎ 2020.04.09 20:06
    Propose 내가 저거 존나 많이봐서 아는데 님말이 맞음 해설이 90분이라고 말하는순간 제라드가 중거리쏴서 동점만듬
  • [레벨:22]아님말고ㅎ 2020.04.09 20:05
    90 minutes~
  • [레벨:1]뚜득 2020.04.09 20:05
    얼마나 기억남는게 없으면 저걸뽑냐 ㅋ
  • [레벨:35]커피맛콜라 2020.04.09 20:05
    저거 다시 차보라고 하면 비슷하게라도 찰수 있을까 ㅋㅋ
  • [레벨:28]스티븐더훔바 2020.04.09 20:05
    나는 올림피아코스때
  • [레벨:20]엉뚱한타로카드 2020.04.09 20:06
    유투브 제라드 중거리 슛 연습하는거 보니까 지리긴 지리더라 ㄷㄷ 그러면 뭐해 무관따리 차도복 훔바인데
  • BEST [레벨:38]니시츠바사 2020.04.09 20:09
    엉뚱한타로카드 무관따리는 아니지 리그빼고 다 들어봤는데 ㅋㅋ
  • BEST [레벨:24]퉅부 2020.04.09 20:14
    엉뚱한타로카드 너야말로 인생이 무관따리 기생충이잖아
  • [레벨:32]식빵맨 2020.04.09 20:31
    엉뚱한타로카드 fa컵 유에파컵 리그컵 챔피언스리그 까지 다 들어봤는데 .. 리그만 무관인거지
  • [레벨:1]가사민형판소사 2020.04.09 20:38
    엉뚱한타로카드 이만리밖 조선국에서 개라고 까여도 팩트로 까야지 축알못아ㅋㅋㅋㅉㅉ
  • [레벨:26]wolfever 2020.04.09 20:41
    엉뚱한타로카드 본인은 이룬것도 없으면서 훔바형 조롱이네 ㅋㅋㅋㅋㅋㅋㅋ
  • [레벨:1]존못탈모루니 2020.04.09 20:41
    엉뚱한타로카드 스티븐 제라드 우승 경력
    챔피언스리그우승, UEFA슈퍼컵우승, UEFA컵우승, FA컵우승, 리그컵우승, 커뮤니티쉴드우승

    제라드는 무관따리가 아니지

    해리케인같은 우승컵 하나도 없는 선수가 무관따리인거고...
  • [레벨:31]자첮 2020.04.09 20:55
    존못탈모루니 흥 케인도 아.우.디.컵 있다구욧!
  • [레벨:1]존못탈모루니 2020.04.09 21:33
    자첮 흥미니는 갓시안게임 금메달 위너라구욧!!
  • [레벨:30]씹인싸라펨코안함 2020.04.09 21:01
    존못탈모루니 월드컵 4강 가봤냐고!!
    씨발..ㅜ
  • [레벨:1]존못탈모루니 2020.04.09 21:33
    씹인싸라펨코안함 억울하면 월드겁 우승하고 오던가ㅋㅋ
  • [레벨:13]나는월클이야 2020.04.09 22:32
    엉뚱한타로카드 좆병신 ㅇㄷ
  • [레벨:16]브래드존스 2020.04.10 02:31
    엉뚱한타로카드 ㅈ버풀은 뭐라고 욕해도 상관없지만 울 훔형 욕하는 건 못참음
  • [레벨:21]풋힌데 2020.04.09 20:06
    제라드
    이름 진짜 무슨 좆간지나는 전투기같음
  • [레벨:21]인생이망해버렸다 2020.04.09 20:07
    이름이 ㄹㅇ 씹사기다
  • [레벨:28]Propose 2020.04.09 20:09
    포텐 가니까 이 좋은 번역글에 슬슬 벌레들 꼬이네 또
  • [레벨:7]문진핑핑이 2020.04.09 20:11
    최고의 골과 최악의 실점을 두루 섭렵했넼ㅋㅋㅋ
  • [레벨:4]Lya 2020.04.09 20:11
    큰경기에서 캐리한적도많고 실수도많고 하여간 재밌는선수임ㅋㅋㅋ
  • [레벨:8]돌담병원 2020.04.09 20:12
    ㅈㄴ간지나네
  • [레벨:24]주스 2020.04.09 20:13
    저기서 때릴 생각을 어떻게 하지?ㅋㅋㅋㅋ
  • [레벨:22]신발장수 2020.04.09 20:15
    스터닝!!!!!!!!
  • [레벨:25]D.수아레즈 2020.04.09 20:15
    지금은 훔바여도 저때는 간지의 대명사였지
  • [레벨:20]머찌 2020.04.09 20:20
  • [레벨:10]알베르토모레노 2020.04.09 20:26
    근데 제라드 본인이 가장 잘때린 중거리슛을 꼽을때 04 05 올림피아코스전 중거리를 꼽음
  • [레벨:32]식빵맨 2020.04.09 20:35
    알베르토모레노 조별예전 경기에서 2승1무2패로 2등하고 있었는데 이때 16강 올라가려면 올림피아코스 상대로 2점차 승리를 꼭 해야만 했음. 근데 제라드가 그 중거리 골 넣어서 16강 간거임 이스탄불의 기적의 시작
  • [레벨:10]알베르토모레노 2020.04.09 20:36
    식빵맨 상징성과 별개로 가장 잘 뻗어나간 중거리슛으로 꼽음
  • [레벨:2]Trent 2020.04.10 00:01
    알베르토모레노 Ooooooooohhhhhh Ya Beautyyyyyyyyyy
  • [레벨:23]pjk1008 2020.04.09 20:32
    [삭제된 댓글입니다.]
  • [레벨:2]Trent 2020.04.10 00:01
    pjk1008 ?? 자카는 아는데 제라드를 모르는 사람이 있어?
  • [레벨:28]쉬었다가요 2020.04.09 20:33
    제라드 움짤만 나오면 하나둘셋 야! 이거 갑저기 나올까봐 긴장 ㄷㄷ
  • [레벨:34]고훌 2020.04.09 20:45
    제라드 한창 뻥뻥찰땐 파워+정확도 겸비한 중거리 슈터였음
    제라드 보다가 퍽진규 허벅지 걷고 차는 프리킥보면 한숨만
  • [레벨:22]세스타스 2020.04.09 20:47
    중거리슛은 역시 제라드횽이 찰지게 잘차
  • [레벨:27]타락한선인 2020.04.09 20:51
    다시 보니까 거리가 장난 아니네 ㅋㅋ 그것도 발리로
  • [레벨:23]캐라갑 2020.04.09 20:58
    더풋볼...
  • [레벨:22]빡놀음꾼 2020.04.09 20:59
    제라드 진짜 멋진데 그 첼시전 실수랑 폭행문제 때문에 맨날 까이지;
  • [레벨:2]ADASTRA 2020.04.09 21:04
    심지어 저 골 직전에 제라드가 부상때문에 다리를 절뚝거려서 대부분의 콥들은 다 끝났다고 생각했을거예요. 그런데 정규시간이 거의 끝나고 장내 아나운서가 추가시간 4분 남았다고 알리는 순간 저 골이 들어간거죠. 정말 잊을수 없는 순간이었어요.
  • [레벨:2]Trent 2020.04.10 00:02
    ADASTRA 얼마전에 파컵에서 풀경기 라이브 해주더라구요 ㅋㅋ
  • [레벨:10]조나탄이코네 2020.04.09 21:10
    중거리 슛 20
  • [레벨:23]지쟈스 2020.04.10 05:01
    생방으로 봄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번역기사 [풋볼 이탈리아] 바르사, 퍄니치에서 파비안으로 관심 전환 24 [레벨:38]차근범 2020.05.31 2590 34
번역기사 [공홈] 데이비스와 파바르는 바이언 레전드 풀백 라인을 떠올리게 한다 59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20.05.31 12549 77
국내기사 [골닷컴] 로베리 VS 좌긱스&우베컴, 당신의 선택은? 368 포텐 [레벨:34]kjw0074 2020.05.31 22924 80
번역기사 [The Scottish Sun] 셀틱 감독 曰: 오드손 에두아르를 팔고 싶지 않다 2 첨부파일 [레벨:34]리얼라이저 2020.05.31 210 11
오피셜 [공홈] 프리미어리그 코로나19 테스트 결과 발표 (확진자 0명) 56 첨부파일 포텐 [레벨:34]유리아쥬 2020.05.31 31381 188
번역기사 [스포르트빌트] 알라바와 25년까지 계약하려는 뮌헨 40 첨부파일 포텐 [레벨:40]Noel갤러거 2020.05.31 8722 61
번역기사 [빌트] 울리 회네스 "하베르츠 영입하면 좋지만....돈이....." 19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20.05.31 1695 25
번역기사 [바바리안풋볼] 티아고 알칸타라 남을지 떠날지 아내와 심각한 토론 4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20.05.31 1290 19
번역기사 [슈포르트버저] 로터 마테우스: 샬케에게 무슨 일이 일어난지 모르겠다. 4 [레벨:36]베니막스레온랄프 2020.05.31 403 14
번역기사 [공홈] 무관중 시대 안전하게 집단 응원하는 독일 축구팬들 7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20.05.31 1025 20
번역기사 [마르카]영입 없는 여름을 보낼 가능성이 높은 레알,영입보다는 판매가 우선 33 첨부파일 [레벨:38]Salazar 2020.05.31 1677 13
국내기사 [스포탈코리아] “손흥민은 아시아 최고, 몸값도 월등” 베트남 찬사 7 [레벨:2]김남일의빠따볼 2020.05.31 653 10
번역기사 [빌트+] 뮌헨과의 재계약 직전에 있는 티아고 알칸타라 58 첨부파일 포텐 [레벨:27]폭탄머리유망주 2020.05.31 11618 74
국내기사 [스포츠조선]법정 출두 명령 받은 캉테, 전 에이전트와 340만 파운드 소송 3 [레벨:2]눈팅1년차 2020.05.31 1144 16
번역기사 [TuttoJuve] 에메르송 에이전트 " 에메르송은 첼시에서 무척 행복해하고 있어. " 36 첨부파일 포텐 [레벨:3]귀요미주마 2020.05.31 9705 54
번역기사 [데일리메일] 레딩의 스타를 노리는 수정궁,리즈,스완지 6 첨부파일 [레벨:2]JACKARMY 2020.05.31 895 22
번역기사 [FE] 바르셀로나는 쿠티뉴 임대를 허용하되 임대비용으로 10m 유로와 70m 유로의 의무이적 조항 삽입 원함 85 첨부파일 포텐 [레벨:38]하이버리. 2020.05.31 15840 85
번역기사 [TF] BVB 미드필더 딜레이니:홀란드는 항상 발전하려고 노력하는 선수 3 첨부파일 [레벨:2]로버트슨의기억법 2020.05.31 238 10
번역기사 [FI] 라카제트는 라우타로 대체자 후보 / 라카제트는 인테르 이적에 관심없음 11 첨부파일 [레벨:38]하이버리. 2020.05.31 311 15
번역기사 [스포츠몰] 파비안 루이스 영입을 두고 펼쳐지는 엘클라시코 3 첨부파일 [레벨:2]로버트슨의기억법 2020.05.31 729 5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2108 2109 2110 2111 2112 2113 2114 2115 2116 2117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