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8.28 20:25

포텐 [442.list] 이보다 강렬할 수는 없다… ‘별별 데뷔전’ 10선

조회 수 12461 추천 수 78 댓글 20

http://fourfourtwo.co.kr/bbs/board.php?bo_table=contents&wr_id=5333

2728265401_M8Jt7WGL_805fec07ac85db533d94170fdf3bb0781744618c.jpg [442.list] 이보다 강렬할 수는 없다… ‘별별 데뷔전’ 10선

1. 데뷔전부터 범상치 않아
메시가 A매치 데뷔전에서 47초 만에 퇴장당했다는 사실을 기억하는 팬들은 많지 않다. 당시 18세이던 그는 헝가리와 친선경기에서 후반 18분 그라운드를 밟으며 데뷔전을 치렀다. 하지만 자신의 유니폼을 잡고 늘어진 빌모스 반차크에게 메시는 팔꿈치를 휘둘렀고 곧바로 퇴장당했다.


2. 폭동으로 망가진 데뷔전
워렌 바튼은 잉글랜드-아일랜드 친선전에서 A매치 데뷔전을 치렀지만 경기 시작 27분 만에 그의 데뷔전은 허무하게 끝이 났다. 관중석에서 팬 간 충돌이 있었고 그라운드까지 난입한 팬들 때문에 경기를 이어갈 수 없었다.


2728265401_SCdOgUyp_b1873b20d82b159eb21990e0a09d9d0ca249eb3e.jpg [442.list] 이보다 강렬할 수는 없다… ‘별별 데뷔전’ 10선

3. 11초 만에 중단된 데뷔전
1996년 에스토니아 카드리오그 경기장에서 스코틀랜드와 에스토니아의 경기는 원래 저녁에 예정돼있었다. 하지만 스코틀랜드가 FIFA에 조명 문제를 제기하면서 경기 시간이 오후 3시로 바뀌었다. 홈팀 에스토니아는 이에 대한 항의로 경기장에 나타나지 않았고 11초 만에 주심이 경기를 끝냈다. 스코틀랜드의 3-0 승리로 기록되어 이날 잭키 맥나마라와 빌리 도즈는 A매치 데뷔전에서 승리를 거뒀다. 후에 FIFA는 중립지역에서 재경기를 지시했고 0-0으로 끝났다.

4. 골키퍼가 쫓겨난 7가지 이유

허먼 룰란더는 1981년 부상 당한 디터 부르덴스키를 대신해 프랑크푸르트전에서 데뷔전을 치렀다. 룰란더는 그 경기에서 자책골을 포함하여 7골을 내준 끝에 오토 레하겔과 교체되었다. 2주 후에 그는 약 3만7000 파운드를 받고 브레멘과 계약을 해지했다. 

5. 어린 선수를 지켜줍시다

모든 골키퍼가 7골을 내줬다고 해서 매몰차게 버려지지 않는다. 1979년 번리 골키퍼 빌리 오루크는 자신의 데뷔전인 QPR전에서 7골을 실점했다. 경기가 끝나고 그는 눈물을 보이며 그라운드를 빠져나갔다. 지역 신문 ‘번리 익스프레스’는 눈물을 보인 열아홉 살짜리 소년이 불쌍했던지 그를 경기 최우수 선수로 선정했다. 결국 모든 욕은 수비수들이 먹었다고.


2728265401_oBklEDQ0_b1873b20d82b159eb21990e0a09d9d0ca249eb3e.jpg [442.list] 이보다 강렬할 수는 없다… ‘별별 데뷔전’ 10선

6. 데뷔에서 계약해지까지 단 4일
솔 캠벨은 2009년 노츠카운티에서 악몽같은 데뷔전을 치렀다. 모어캠전 킥오프 4초 만에 끔찍한 백패스 실수로 1-2 패배의 빌미가 됐다. 4일 뒤 구단과 상호 합의하에 5년 계약을 해지했다. “에릭손 감독은 아직까지 나를 영입한 것에 미안해 한 적 없다. 그저 미안하다는 말이면 되는데.” 

7. 서글픈 ‘백조의 노래’

로난 르 크롬은 오세르에서 11년 동안 단 3경기밖에 출전하지 못하고 그 후에 프랑스 리그 클럽들을 돌아다녔다. 그는 38세 나이에 PSG의 세 번째 골키퍼가 되었다. 2012-13시즌 로리앙과 시즌 마지막 경기서 교체출전 하며 자신의 존재감을 알릴 기회를 받았다. 하지만 21분 후 그는 퇴장을 당하며 다시 벤치로 돌아와 눈물을 보였다. 그의 마지막 경기였다.

8. 장벽을 부신 선수
 
2013년 2월, 가브리엘 카디프는 19세 나이로 바이타르예루살렘(이스라엘) 최초의 이슬람 선수가 되었다. 분노한 팬들의 방화로 구단 사무실이 망가진 이틀 뒤였다. 경기 종료 10분여를 앞두고 그가 투입되자 관중의 야유는 함성으로 바뀌었다. ‘폭력과 인종차별? 우리 홈에선 있을 수 없는 일’. 경기장에 내걸린 현수막 중 하나다. 가끔은 착한 사람이 이긴다.

9. 데뷔전 해트트릭

“우리는 골 넣기 위해 프레디를 데려왔다. 그가 해내는 걸 보게 될 거다.” 사우스엔드의 감독 스티브 틸손은 이렇게 말했다. 프레디는 자신의 데뷔전인 스완지전에서 첫 골을 넣는 데 걸린 시간은 불과 7.7초였다. 그리고 해트트릭까지 기록했다. 한 달 후 그는 사우스엔드로 완전 이적했다. 그 페이스를 유지했다면 지금쯤 336,623골을 넣었을 텐데.


2728265401_1Zn6txYG_c8ebf585ac5b9e9a19c12e5dfdf36ea4a073531b.jpg [442.list] 이보다 강렬할 수는 없다… ‘별별 데뷔전’ 10선

10. “골은 내가 넣을게, 골문은 누가 지킬래?” (feat.박미선)
상주상무는 종종 해외 토픽 주인공이 된다. 군팀이니까. 이 말은 곧 골키퍼가 없거나 문제가 생길 경우 대체 자원 영입이 어렵다는 뜻이다. 2011년 이윤의는 상주에서 첫 경기를 풀타임으로 소화했다. 서울을 상대로 골문을 지켰다. 한 가지 문제는? 그의 포지션이 풀백이었다는 점이다. 심지어 필드 플레이어 중 골키퍼를 대체할 수 있는 첫 번째 옵션도 아니었다. 그럼에도 전반 45분간 무실점을 기록했다. 비록 후반전에 세 골을 내주며 무너지긴 했지만 투지만큼은 대단했다.


글 목록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정보 [풋티]다음 시즌 레알 유니폼 정보 26 첨부파일 [레벨:38]에이미산티아고 2019.10.21 3552 39
오피셜 [공홈] AFC 본머스, 아론 램스데일 재계약 6 [레벨:37]RN8 2019.10.21 2150 15
번역기사 [공홈] "우리는 투지를 보여주었다," 라고 덴동커는 말했다 3 [레벨:26]죽어도울버햄튼 2019.10.21 699 12
번역기사 [라 섹스타] 조세 무리뉴는 레알의 후임 감독 후보이다. 122 첨부파일 포텐 [레벨:39]나루미리코 2019.10.21 27218 124
번역기사 [메트로] 프레드 인터뷰: 리버풀전 좋았지만, 나는 아직 적응하는 중이야 58 포텐 [레벨:33]Euclis 2019.10.21 14800 79
국내기사 [spotvnews] ‘8000만 파운드‘ 매과이어, '4위’ 레스터'->'12위‘ 맨유 아이러니 71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연감 2019.10.21 20404 120
번역기사 [The Players' Tribune] (스압) 지안루이지 부폰: 어린 시절의 나에게 보내는 편지 4 첨부파일 [레벨:24]빅토르린델뢰프 2019.10.21 217 17
번역기사 [BBC] 축구에서의 치매: 전직 축구선수가 치매로 죽을 확률이 3.5배 더 높다. 97 첨부파일 포텐 [레벨:22]알렉산더아몬드 2019.10.21 26313 164
번역기사 [봉다닷컴] '마법사' 박항서가 해고시킨(?) 감독들은? 2 첨부파일 [레벨:25]베트남축구로보답 2019.10.21 3458 14
번역기사 [소하] 한국팬들, 박항서 감독에게 "베트남 떠나고 다른 곳으로 가라" 23 첨부파일 [레벨:25]베트남축구로보답 2019.10.21 3006 26
국내기사 [골닷컴] '지속적 헤딩 동작' 축구 선수 치매율, 일반인의 3.5배 16 첨부파일 [레벨:8]티어니 2019.10.21 979 14
번역기사 [공홈] 카일 워커, 니콜라스 오타멘디 부상 업데이트 9 첨부파일 [레벨:34]루디 2019.10.21 616 18
번역기사 [기브미스포츠] 랄라나의 맨유전 동점골에도 세레머니를 원치 않았던 사디오 마네 70 첨부파일 포텐 [레벨:34]루디 2019.10.21 22441 231
번역기사 [스포르트빌트] 슈테판 에펜베르크 "코바치는 문제가 아니다. 보아텡으로 쥘레 대체 가능" 10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19.10.21 438 11
번역기사 [공홈] 크리스티안 에릭센, 레드스타전 대비 팀훈련 복귀 1 첨부파일 [레벨:34]루디 2019.10.21 596 14
번역기사 [익스프레스] 타미 에이브러햄: 지루와 바츄아이와 훈련하며 배우고 있어 36 포텐 [레벨:33]Euclis 2019.10.21 11480 104
번역기사 [키커] 요아힘 뢰프 "쥘레의 부상 고통스럽다" 9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19.10.21 1103 14
번역기사 [바바리안풋볼] 뮌헨 신임 사단장 허버트 하이너 "매력적인 팀을 제공하기위해 최선을 다할것" 3 첨부파일 [레벨:40]Noel갤러거 2019.10.21 435 11
번역기사 [공홈] 앤디 로버트슨 "아담 랄라나는 최고, 정말 최고로 프로페셔널한 선수야, 우리는 오늘 별로였고 이제 다시 노력해야지." 38 첨부파일 포텐 [레벨:21]스카이스포츠 2019.10.21 16106 74
번역기사 [레스터셔 라이브, 디어슬래틱 인용보도] 제임스 매디슨은 내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 합류할 것 108 포텐 [레벨:33]Euclis 2019.10.21 12581 144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3104 3105 3106 3107 3108 3109 3110 3111 3112 3113 ... 다음
/ 10,000 이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