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23:54

포텐 미군 보급이 얼마나 미친새끼들이냐면

조회 수 75945 추천 수 324 댓글 84

남북전쟁 당시 미군(북군)의 식사는 베이컨과 햄, 빵, 설탕, 커피, 버터 등이었는데 유럽 중산층이 먹는 것보다 좋은 수준이었다.

때문에 유럽의 가난한 나라에서 온 이민자들이 먹고 사는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미군에 입대하는 경우도 많았다고. 

역시나 짬밥이라서 북군의 한 장교는 아내에게 보낸 편지에 

아침은 빵, 커피, 베이컨이었고 점심은 커피, 빵, 베이컨이였으며 저녁은 베이컨, 커피, 빵이었다라고 적기도 했다.


제1차 세계대전 당시 미군은 참호에 물이 고이자 발이 젖지 않도록 고기통조림 깡통들을 바닥에 도배해버렸다. 

당시 영국군이나 프랑스군은 참호족[19] 문제가 워낙 심각한데 해결책이 없어 

그저 후방의 민간에 이런 사실이 퍼지지 않도록 전전긍긍하고만 있었던 걸 생각하면 굉장히 비범한 해결법. 

이게 왜 대단한 거냐면, 당시 영국, 독일, 프랑스군은 총알만들 황동과 무기 만들 철이 부족해서 전선에서 가능한 한 많은 탄피와 깡통을 수거했다. 심지어는 전투가 끝나고 포탄과 총탄으로 뒤덮인 전장으로 들어가 부서진 총이나 탄피, 철조망 등을 수거해서 택시(당시 프랑스군은 파리의 택시를 군 수송물자로 징발했다.)에 넣어 공장으로 바로 옮기는 일을 하는 잡역부가 있었다. 

반면 미국원정군은 일단 본토에 금속이 남아도는데다가 이걸 수거해서 본국으로 가져가 재활용하는데 

돈이 더 드니 야전 참호에서 고생하는 병사들의 의견을 들어 참호 바닥에 깔도록 한것이다.


2차 대전 중에 사막의 여우 에르빈 롬멜 장군은 1년 전에 마지막으로 지급받은 전투복을 입고 

기관총알을 한발 한발 세어가며 연료도 최소한의 기동만 가능한 상황에서 미군과 싸워 승리를 거뒀다,

심지어 원수인 자신마저 통조림으로 식사를 할 정도의 보급량, 허나 승리 후 미군이 쓰던 빌딩을 점검하며 미군의 보급품이 부족한 곳이 한 곳도 없다는 걸 확인했고 심지어는 어느 미군 병사의 배낭에서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병사의 어머니가 본토에서 부친 초콜렛 케익 조각을 발견하자 미군과의 전쟁에서 승리의 희망을 잃었다. 

이 케이크 에피소드는 진위여부를 떠나 미군의 보급 능력을 잘 보여주는 상징적인 이야기로 꼽히고 있다. 

영화 《벌지 대전투》에서도 독일군 기갑여단장 헤슬러 대령이 상관 콜러 상급대장을 설득하면서 신선한 초콜릿 케이크를 보여준다.


걸프전쟁 때 일이다. 어떤 육군 장성이 무심코 사막에서 군인들이 따뜻한 햄버거같이 미국에서 흔히 먹는 음식을 못 먹어서 안타깝다고 말했다. 

그러자 곁에 있던 부사관이 방탄트럭으로 음식을 따뜻하게 데워 보급하면 되지 않냐는 의견을 제시했다. 다른 군대라면 채택은커녕 생각도 못 할 방안이지만 미군이었기에 진지하게 검토되었고 곧 채택되었다. 해당 부사관은 1계급 진급에 2만 5천 달러의 포상금을 받았다고 한다. 


베트남에서는 헬리콥터로 갓 구운 스테이크를 공수했다.


2차대전 미 해군은 술 보급을 중단하는 대신, 

아이스크림을 보급한다. 

그것도

https://en.wikipedia.org/wiki/USS_Quartz_(IX-150)

아이스크림 생산함에서 방금 만든 신선하고 시원한 놈으로...



  • BEST [레벨:29]이랜드와네온펀치 2019.10.16 06:44
    케미스트리 남북전쟁 20년 후에 조선은 쌀에 모래섞어줘서 군인들이 들고일어남ㅋㅋㅋ
  • BEST [레벨:5]Gkhan 2019.10.16 00:22
    '아이스크림 생산함'
  • BEST [레벨:31]고드프루아 2019.10.16 03:16
    방장사기맵;;
  • [레벨:20]ㅊㅐ지안 2019.10.16 07:59
    보라색핫도그 지금 평화유지되며 사는게 미국때문 아님?
    미국없었으면 아직도 개싸움중일듯
  • [레벨:35]요한볼프강폰은정 2019.10.16 08:14
    ㅊㅐ지안 근데 미국이 작년부터 고립주의로 들어가서 다시 세계가 개판되는중ㅋㅋㅋ
  • [레벨:24]히타기 2019.10.16 08:09
    보라색핫도그 전무후무입니다
  • [레벨:2]보라색핫도그 2019.10.16 08:23
    히타기 대댓글 달려잇으면 수정 안된대여
  • [레벨:12]국가조무단체일본 2019.10.16 08:17
    보라색핫도그 전무후무
  • [레벨:2]보라색핫도그 2019.10.16 08:23
    국가조무단체일본 대댓글 달려있으면 수정안된대여
  • [레벨:4]가갸거겨고교구규 2019.10.16 07:59
    롬멜이 마누라랑 사이가 안좋앗더라면 어케됏으려나
  • [레벨:4]Jimmynew 2019.10.16 08:06
    미국혼자 빠른무한
  • [레벨:25]혼혈도롱뇽 2019.10.16 08:15
    군사력1등 석유1등 경제1등 더럽다더러워
  • [레벨:21]키비 2019.10.16 10:47
    혼혈도롱뇽 석유 1등임? 과학기술연구도 1등
  • [레벨:25]혼혈도롱뇽 2019.10.16 10:55
    키비 셰일가스혁명으로 100년치 석유 확보 완료라더라
  • [레벨:26]마부작침 2019.10.16 08:42
    커피 빵 베이컨이라고 편지 보낸거 칭찬이 아니라 씨발 식단 좆같다고 보낸거. 미국은 영국식민지시절때도 유럽보다 잘먹었음. 말 그대로 정말 잘먹음. 이민초기에 여기어느라 고생했다며 판매대기중인 노예들에게 빵 고기 수프 먹이던 곳임.
  • [레벨:26]마부작침 2019.10.16 08:43
    마부작침 엄마가 베이컨만 내놓으면 자식들이 엄마에게 덤비던 곳임. 베이컨은 말그대로 기름 내는용... 식용류 내는 용으로 쓰던 것.....ㅋㅋㅋㅋㅋㅋㅋ. 호텔에서 조식으로 나오는 아메리칸브랙퍼스트에 베이컨이 바삭 튀겨진게 아니여
  • [레벨:26]마부작침 2019.10.16 08:45
    마부작침 교도소 재소자에게 랍스타만 먹이니 폭동나고 일반시민들이 어 뭐 랍스타만 먹여? 심했네 하돈 곳... 당시 어떤 국가도 교도소 재소자에게 밥을 주거나 제대로 주던곳은 없었고... 노동자들에게 랍스터많이주니 노동자들이 파업해서 주3회 랍스터 나머지 요일은 스테이크로 쇼부보고 파업멈춘 기록도 있고
  • [레벨:26]마부작침 2019.10.16 08:45
    마부작침 그냥 생산력이 넘사벽인 곳
  • [레벨:8]대갈메시 2019.10.16 09:54
    마부작침 호주아니냐 ㅠ랍스타는
  • [레벨:26]마부작침 2019.10.16 10:55
    대갈메시 아냐 캐나다-미국 북미에서 ..ㅎㅎ
    랍스타 미국 검색해봐 장난아니야
  • [레벨:4]누리부리 2019.10.16 09:46
    마부작침 그니까 다른 군대는 콩죽먹고 싸우는데 베이컨 빵 커피 줬다고 투덜댈정도로 보급 수준이 달랐다는 글이자나
  • [레벨:23]꾸레아닌데용 2019.10.16 10:55
    마부작침 이래서 그런지 아직도 미국은 소비문화가 스케일이 다름 걍
  • [레벨:26]마부작침 2019.10.16 10:56
    꾸레아닌데용 응응. 그냥 무지막지한 꿀땅임... 그러니 소비가 되지
  • [레벨:20]고넹이편지지 2019.10.16 08:53
    이건 스타 배틀맵에서 쇼미더머니 치고 하는 수준아니냐...
  • [레벨:25]펨코아다판독기 2019.10.16 09:05
    제갈량 : ㅅㅂ 부럽
  • [레벨:7]이야이야이야 2019.10.16 09:14
    사고방식 유연한거봐라
    괜히 세계최고의 나라가 아닌듯
  • [레벨:10]케첩은하인즈 2019.10.16 09:26
    짬밥 퀄리티 차이 보소
  • [레벨:11]cytherea 2019.10.16 09:28
    미국은 가끔 보면, 진짜 긴급한 중차대한 목표앞에서는 지휘고하라던가 신분에 관계없이 효율적인 의견이라면 거리낌없이 수용해서 개선발전시켜나가는것같다. 물론 시행착오도 무수히많겠지만 저런 사고방식에서의 유연함이라는게 역사를 되짚어보면, 그 사고방식의 유연함을갖추지못해서 나라 조져먹은 왕이나 지도자들이 적지않았던걸보면.. 대단하이
  • [레벨:4]누리부리 2019.10.16 09:50
    cytherea 오래전부터 그래 왔으니까 윗사람이 아랫사람 의견 따라도 크게 흠이 안되는 문화가 자리잡은듯. 우리나라같은 동아시아 문화권에서는 저거 부럽다 부럽다 해도 리더가 저러면 리더십에 크게 흠집나서 저렇게 못하는듯. 솔직히 미국이나 저렇지 유럽도 정도의 차이만 있을 뿐 다른나라에선 죽이 되든 밥이되든 리더가 끌고가야지 미국처럼 저러면 아랫사람이 부각되고 리더십 와장창 되고 조직 사분 오열되는 경우가 태반이라. 우리도 조직문화 바꾸려고 대기업 주도로 부장 없애고 팀장도입한다 뭐한다 해도 잘 안고쳐지자나. 리더에 대한 개념이 다른듯. 다른나라들은 아랫 사람이 현 리더보다 더 좋은 의견 내서 그게 맞으면 그사람이 실질적 리더가 되버리니까 조직이 뒤죽박죽 됨
  • [레벨:11]cytherea 2019.10.16 10:20
    누리부리 근데 직접경험해 본 바에 의하면 꼭 그렇지도않아. 그 아랫사람이라는 직급이나 권한이 낮은사람이 좋은의견을 내서 긍정적인결과로 이어졌다고는해도 그에맞는 충분한 포상을 공개적으로 해버리면, 오히려 주변에 긍정적인 시너지가 퍼지는경우도 적잖이봐왔어. 일자체가 그리중하거나 급한게아닌경우는 잘모르겠는데 효율성이 극대화되어야되는 일같은경우는 팀장급이나 조장급만되도 효율성을 중시하는 리더라면 의외로 굉장한 성과를 내면서 팀의 분위기까지 살리는경우가 꽤있었거든. 물론 직원들의 분위기나 성향을 파악해서 제대로 업무페이스끌고가는건 리더가 꼭 해줘야되는부분이라 여러전제조건이 따르긴하지만, 한번이라도 그 시너지를 직접겪어본 사람이면 리더의 사고방식이 진짜 얼마나 중요한지 절실히 깨닫게되더라
  • [레벨:23]늨네 2019.10.16 10:04
    뭐랄까....저렇게 풍족한데 왜 혐성짓을....
  • [레벨:21]히나아마노 2019.10.16 10:49
    테란그자체..
  • [레벨:23]꾸레아닌데용 2019.10.16 10:53
    요크타운 침몰할때 가라앉는 선상에서 아이스크림 퍼먹은 일화도 유명하지
  • [레벨:30]Yel 2019.10.16 11:41
    가끔 그런 생각함
    미국이 최강국인 현세대 인류가 역사상 가장 평화로운 세대가 아닐까 하는
    미국 약해지면 전세계적으로 전쟁 졸라 할거같어
  • [레벨:21]꼬쏘한맛 2019.10.16 12:03
    ㄷㄷ
  • [레벨:20]반박금지 2019.10.16 12:50
    아이스크림 제조함 보고 충격ㅋㅋ
    존나 큰배인데 용도가 오로지 아이스크림 제조및 수송‥
  • [레벨:3]아메리카노진하게 2019.10.16 17:46
    지금도 미국 마트에 가보면 어마어마한 공산품에 놀람
    이마트보다 더 큰 공간에 아래부터 위까지 빼곡히 쌓여있는게 압도당함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공포/심령 그리스 로마 신화 최악의 괴물 91 첨부파일 포텐 [레벨:39]김흑백 2019.10.17 52923 263
공포/심령 혐오) 소소한 공포영화 움짤.gif 10 동영상첨부파일 [레벨:8]라리사마노반 2019.10.17 5442 28
공포/심령 미군 보급이 얼마나 미친새끼들이냐면 84 포텐 [레벨:29]디팔티의런튜브 2019.10.15 75945 300
공포/심령 일본 게임 SIREN 의 하뉴다마을의 모토가된 폐가촌을 가보았다 44 포텐 [레벨:22]외노자P 2019.10.15 29819 66
공포/심령 귀신보는 할머니 인터뷰 9 [레벨:25]슈뉴형 2019.10.15 4061 5
공포/심령 공포탄 얕보면 안되는 이유.jpg 126 첨부파일 포텐 [레벨:31]대머리와빛 2019.10.15 66760 351
공포/심령 현장에서 포크레인이 1티어인 이유.gif 22 동영상첨부파일 [레벨:31]대머리와빛 2019.10.14 13630 19
공포/심령 도를 넘은 익명의 SNS에 공포심 2 첨부파일 [레벨:5]빈스맥마흔 2019.10.14 6930 11
공포/심령 일본괴담 노인귀신이 나온다는 흉가의 진실을 파헤치다. 61 포텐 [레벨:22]외노자P 2019.10.14 22254 94
공포/심령 공포의 수류탄 고문관들 130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32]뽀댕이 2019.10.14 46741 180
공포/심령 직접받은 죽음의 우편물.jpg 68 첨부파일 포텐 [레벨:35]요한볼프강폰은정 2019.10.13 43185 261
공포/심령 펌) 악령이 된 꿈을 꿨어... 13 첨부파일 [레벨:38]유노윤메 2019.10.13 3039 23
공포/심령 혐오) 소소한 공포영화 움짤.gif 8 동영상첨부파일 [레벨:8]라리사마노반 2019.10.12 5200 8
공포/심령 (심약자 주의) [위험한초대] 무언의 대화 10 첨부파일 [레벨:1]사바하 2019.10.12 3157 13
공포/심령 일본 고스트헌터 버려진 성을 지키는 문지기귀신..들어가도 돼?? 65 포텐 [레벨:22]외노자P 2019.10.11 31685 121
공포/심령 인육먹는 살인마 "피터 브라이언" 2 첨부파일 [레벨:31]올해는첼시꺼 2019.10.11 2793 5
공포/심령 셀카찍는 여자 163 동영상첨부파일 포텐 [레벨:12]한번만더해봐요 2019.10.10 87044 284
공포/심령 마카오 흉가 살인자의집 처음만난 폴터가이스트 6 [레벨:22]외노자P 2019.10.10 3457 14
공포/심령 혐오) 소소한 공포영화 움짤.gif 6 동영상첨부파일 [레벨:8]라리사마노반 2019.10.10 1418 13
공포/심령 새벽이니 공포짤.gif 동영상첨부파일 [레벨:22]카를 2019.10.10 2449 -6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2 3 4 5 6 7 8 9 10 ... 다음
/ 3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