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21 22:33

"軍 계엄령 검토에 황교안 관여했다" 논란 가열

조회 수 1554 추천 수 4 댓글 15

"軍 계엄령 검토에 황교안 관여했다" 논란 가열


입력 2019.10.21. 19:52 

수정 2019.10.21. 20:57


https://news.v.daum.net/v/20191021195217610?f=m


오늘 국회 국방위원회 국정감사에서는 박근혜 전 대통령 탄핵 정국 당시 작성된 계엄령 문건을 놓고 여야간 공방이 벌어졌습니다.


군인권센터가 계엄령 문건을 추가로 공개하면서 당시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계엄령 검토에 관여했을 가능성을 제기했는데요.


한국당은 명백한 가짜뉴스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당시 대통령 권한대행이던 황 대표가 NSC에 참석한 기록이 있는 만큼, 관련 내용을 알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는 겁니다.


[임태훈/군인권센터 소장] "황교안 대표는 권한대행 직무가 개시된 이후 2016년 12월 9일과 2017년 2월 15일, 2월 20일 세 차례 NSC에 참석하였습니다



한국당은 "황교안 대표가 계엄령 논의에 관여한 바도 보고받은 바도 없다고 여러 차례 밝힌 바 있다"며 "강력한 법적 대응에 나설 것"이라고 경고했습니다.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33
    한국당은 명백한 가짜뉴스라며 법적 대응을 예고했습니다.
  • [레벨:22]톰아저씨다 2019.10.21 22:36
    그만 선동해라.이미 지나간 떡밥이잖어.새로운거 팔게 그리 없는거냐?!조국은 매일이 새로운데..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42
    톰아저씨다 한국당이 법적 대응한다고 함
  • [레벨:22]다정좋아 2019.10.21 22:36
    군대도 안갔다온 황교안이 저기에 어떻게?ㅋㅋ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42
    다정좋아 그러게말야 ㅎㅎ
  • [레벨:30]리쓴푸시캣 2019.10.21 22:36
    법적 대응만?? 특검 설치해서 게이년놈? 뒤에 누가있는지 밝혀야지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43
    리쓴푸시캣 윤대인만 믿고 갑시다!!!

    개봉부에 포청천 포대인이 있다면
    한국검찰엔 윤석열 윤대인이 있다네!!!

    [노래] 包靑天/판관 포청천 주제곡

    조회수 85,468회

    https://youtu.be/3uhMmaYfhAI
  • [레벨:20]그그그 2019.10.21 22:38
    기무사까지 없애면서 파헤쳤는데 안나온거 아님?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43
    그그그 잘 숨긴게 있었다가 이번에 들킨거 아닐까??
  • [레벨:20]그그그 2019.10.21 22:46
    미키마우스쨩 그거 그전 내용은 청와대 및 여당에서 다 알고있던 내용이고 이번껀 본문이 나온거 아님? 즉 사본이던 원본이던
    내용물은 그대로.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53
    그그그 좀더 조사해보면 나올듯
  • [레벨:20]그그그 2019.10.21 22:56
    미키마우스쨩 그럴거면 지금 의혹이라고 안할껄
    그냥 까발리지. 그리고 검토 했다고 치더라도
    그 사실로 당정 정치생명 걸기 힘들지.

    만약 계엄령 막은게 황교안이면 바로 대선 당선
    1순위로 될텐데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3:07
    그그그 그러네 ㅎㅎ
    황교안 대표 잘하면 치트키 될지도 ㄷㄷㄷ
  • [레벨:26]철갑상어 2019.10.21 22:50
    준용이 다혜도 가즈아~
  •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22:52
    철갑상어 특검 가즈아~~~~

글 목록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이슈 공수처 왜 반대할까? 하승수 "국회의원들 자기 보호본능" 16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307 -5
이슈 한국당 고성 야유'에도 단호히 공수처 연설한 文대통령 3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456 -6
이슈 황교안 "계엄 문건 본 적 없다…거짓 주장에 법적대응할 것" 55 [레벨:1]슈뢰링거 2019.10.22 482 -29
이슈 하태경 "카나비, 사실상 노예계약..국회 차원 지원" 2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230 4
이슈 포모스 ㅡ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 "임대-이적 이슈 휘말린 카나비 돕겠다" 첨부파일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262 2
이슈 "의원님, 한번도 안봤죠?" tbs 사장 도발에 "어디서 이따위" 발칵(종합) 3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203 3
이슈 "빈 영상만 올렸는데 2분만에 노란딱지" 보수 유튜버 반발 4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509 7
이슈 대안신당 "황교안 '촛불 계엄령 문건 의혹' 입장 표명하라" 7 [레벨:1]슈뢰링거 2019.10.22 173  
이슈 "학점 D-A플러스 둔갑" 나경원 딸 대학 특혜 의혹 제기 34 [레벨:1]슈뢰링거 2019.10.22 226 -18
이슈 정경두, 北 전력 공개한 野의원에 "이적행위" 2 첨부파일 [레벨:24]CheyTac 2019.10.22 415 9
이슈 베이비뉴스 ㅡ [국감] 대통령 공약인데… 국공립어린이집 설치 국고지원 18.4%뿐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2 204 2
이슈 일요서울 ㅡ [특별인터뷰] 배광식 북구청장 “북구는 대구 성장의 컨트롤 타워로서 대구시 신청사 최적지”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114  
이슈 부산일보 ㅡ “대구경북 빼고 가자”…여권 신공항 검증 전략 수정 3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363  
이슈 "軍 계엄령 검토에 황교안 관여했다" 논란 가열 15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1554 -22
이슈 대구신문 ㅡ “원안 사수”vs“대폭 삭감”…513조 예산전쟁 2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117 1
이슈 경북매일 ㅡ 동남권 관문공항 또 들먹인 부산시장에 TK ‘부글부글’ 3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106 1
이슈 폴리뉴스 ㅡ [리얼미터] 공수처 설치 ‘찬성 51.4% >반대 41.2%’ 6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310 5
이슈 계엄령 문건 원본 공개에 국방위 '발칵'..여야, 진실공방(종합) 3 [레벨:33]미키마우스쨩 2019.10.21 1015 -11
게시판 목록 페이징 이전 1 ...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 다음
/ 624